지방 분양시장 '한겨울'… '청약률 제로' 현상 잇따라

얼어붙은 지방 분양시장… 미분양 쌓이고 청약률 0% 속출

오송 바이오폴리스 청약률 10% 밑돌아… 음성·제천·진천선 0%
올해 충북 14곳 중 12곳 청약 미달… 미분양 5433가구 달해

연합뉴스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7.07 08:01:54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지방 분양시장이 얼어붙으면서 청약자가 1명도 없는 '청약률 제로' 현상까지 나타나고 있다. ⓒ연합뉴스


정부의 6·19 부동산 대책에도 서울을 중심으로 한 대도시 아파트 분양시장이 활황세를 이어가고 있지만, 지방 분양시장은 꽁꽁 얼어붙었다. 청약자가 1명도 없는 '청약률 제로' 현상까지 잇따라 나타나고 있다.

지난달 말 충북 경제자유구역인 청주 오송 바이오폴리스에서 D건설이 첫 분양에 나서 관심을 끌었다.

오송 바이오폴리스는 충북의 새로운 성장 거점으로 꼽히는 데다 총 1만1700여 가구의 아파트가 건설될 예정이어서 D 건설의 성적표에 따라 향후 분양시장을 전망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 업체가 964가구의 청약을 받은 결과, 2순위까지 포함해도 청약은 335가구에 불과했다. 청약이 실제 계약으로 이어지는 분양률은 10%를 밑도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곳에서는 이미 2개 건설업체가 주택건설사업계획을 승인받아 하반기에 분양에 나설 예정이다.

그러나 충북도는 지역의 부동산 시장 상황이 좋지 않다고 판단, 분양 시기 조정 권고를 검토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런 상황은 충북 대부분 지역이 비슷하다. 음성에서 104가구를 분양한 한 건설업체의 아파트에는 1명도 청약을 신청하지 않아 '청약률 제로'를 기록했다.

지난해 진천과 제천에서 각각 270가구, 740가구를 건설한 건설업체들도 단 한 가구의 청약을 받지 못해 분양에 큰 어려움을 겪었다.

올해 초 청주에서 1270여 가구 분양에 나섰던 아파트도 2순위까지 청약자가 60여 가구에 불과했고, 옥천에서는 426가구 아파트의 청약자가 39명에 그쳤다. 올해 충북에서 분양한 아파트 14곳 가운데 12곳이 청약 미달 현상을 보였다.

5월 말 현재 충북지역 미분양 아파트는 5433가구에 달한다. 지난 2월 미분양 아파트 3982가구와 비교하면 3개월 만에 1451가구가 증가한 것이다.

오송 지역의 분양 실패 등으로 미분양 물량은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부동산 업계의 한 관계자는 "서울 부동산시장은 정부가 규제에 나설 정도로 뜨겁지만, 충북 등 지방의 사정은 전혀 다르다"고 분석했다.

이어 "충북은 지난해와 올해 청주를 중심으로 분양 물량이 대거 쏟아진 데다 인근 세종에도 신규 분양이 이어져 미분양 물량이 계속 쌓이고 있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SUV·프리미엄차 줄줄이 출격 … BMS·벤츠 등 수입차 거센 공략
자동차업계가 하반기 신차를 쏟아내며 상반기 내수시장에서 부진했던 실적 만회에 나선다.7일 업계에 따르면 올 하반기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과 프리미엄 차량을 중심으로 신차가 줄지어 출시를 앞두고 있다.국산차 중에서는 기아차의 소형 SUV인 '스토닉'이 이달 13일 정식으로 출시된… [2017-07-07 07:51:03] new
한미 전투기- 훈련기 100조 빅딜… 트럼프 인식이 관건
문재인 대통령이 한미정상회담에서 미국 전투기와 한국고등훈련기의빅딜을 제안한 것으로 알려지면서성사여부에 지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지난 반년 간의 국정공백에 마침표를 찍고 정상외교를 통해 국가 미래 산업을 이끌겠다는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지만 방미사절단에서 제외됐던 한… [2017-07-07 07:14:44] new
에스원, 아침밥 프로그램 '金모닝 통통밥상' 임직원 소통 창구 자리잡아
에스원의 소통 이벤트 '金모닝 통통밥상'이 사내 직원들에게 인기다.7일 에스원에 따르면, 에스원은 매달 첫 금요일 다 같이 아침식사를 하면서 서로에 대해 알아가자는 취지의 '금모닝 통통밥상' 행사를 개최 중이다.특히 에스원의 보안사업을 담당하는 SE(Security Engineering)사… [2017-07-07 05:30:07] new
국내 주요 게임사, 중국 최대 게임쇼 '차이나조이' 단독 참가 없어
국내 게임사들이 글로벌 영토확장에 공을 들이고 있지만, 정작 인접국인 중국 최대 게임쇼 '차이나조이 2017'에는 대부분 참가하지 않는 것으로 확인됐다.국내에는 모바일 게임에 치중된 업체가 많은 반면,이 게임쇼는 온라인, 콘솔, 모바일 게임까지 다양한 플랫폼을 아우르고 있어서참가율 저… [2017-07-07 05:26:53] new
이재용 37차 공판…"김종 '증인신문' 난항 예상"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에 대한 37차 공판이 7일 오후 서울중앙지법 510호 소법정에서 열린다. 이날 공판에는 김종 전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이 증인으로 출석한다.이 부회장의 공판은 지난 4월 7일 시작한 이래 3개월째 접어들었다. 특검은 140여명에 대한 진술조서와 수 만 페이지의 비… [2017-07-07 05:22:39]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