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분양시장 '한겨울'… '청약률 제로' 현상 잇따라

얼어붙은 지방 분양시장… 미분양 쌓이고 청약률 0% 속출

오송 바이오폴리스 청약률 10% 밑돌아… 음성·제천·진천선 0%
올해 충북 14곳 중 12곳 청약 미달… 미분양 5433가구 달해

연합뉴스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7.07 08:01:54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지방 분양시장이 얼어붙으면서 청약자가 1명도 없는 '청약률 제로' 현상까지 나타나고 있다. ⓒ연합뉴스


정부의 6·19 부동산 대책에도 서울을 중심으로 한 대도시 아파트 분양시장이 활황세를 이어가고 있지만, 지방 분양시장은 꽁꽁 얼어붙었다. 청약자가 1명도 없는 '청약률 제로' 현상까지 잇따라 나타나고 있다.

지난달 말 충북 경제자유구역인 청주 오송 바이오폴리스에서 D건설이 첫 분양에 나서 관심을 끌었다.

오송 바이오폴리스는 충북의 새로운 성장 거점으로 꼽히는 데다 총 1만1700여 가구의 아파트가 건설될 예정이어서 D 건설의 성적표에 따라 향후 분양시장을 전망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 업체가 964가구의 청약을 받은 결과, 2순위까지 포함해도 청약은 335가구에 불과했다. 청약이 실제 계약으로 이어지는 분양률은 10%를 밑도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곳에서는 이미 2개 건설업체가 주택건설사업계획을 승인받아 하반기에 분양에 나설 예정이다.

그러나 충북도는 지역의 부동산 시장 상황이 좋지 않다고 판단, 분양 시기 조정 권고를 검토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런 상황은 충북 대부분 지역이 비슷하다. 음성에서 104가구를 분양한 한 건설업체의 아파트에는 1명도 청약을 신청하지 않아 '청약률 제로'를 기록했다.

지난해 진천과 제천에서 각각 270가구, 740가구를 건설한 건설업체들도 단 한 가구의 청약을 받지 못해 분양에 큰 어려움을 겪었다.

올해 초 청주에서 1270여 가구 분양에 나섰던 아파트도 2순위까지 청약자가 60여 가구에 불과했고, 옥천에서는 426가구 아파트의 청약자가 39명에 그쳤다. 올해 충북에서 분양한 아파트 14곳 가운데 12곳이 청약 미달 현상을 보였다.

5월 말 현재 충북지역 미분양 아파트는 5433가구에 달한다. 지난 2월 미분양 아파트 3982가구와 비교하면 3개월 만에 1451가구가 증가한 것이다.

오송 지역의 분양 실패 등으로 미분양 물량은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부동산 업계의 한 관계자는 "서울 부동산시장은 정부가 규제에 나설 정도로 뜨겁지만, 충북 등 지방의 사정은 전혀 다르다"고 분석했다.

이어 "충북은 지난해와 올해 청주를 중심으로 분양 물량이 대거 쏟아진 데다 인근 세종에도 신규 분양이 이어져 미분양 물량이 계속 쌓이고 있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피아노-드럼-기타' 연주 리듬 게임 '더뮤지션' 인기몰이
7일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더뮤지션이 출시와 함께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 인기순위 상위권에 랭크되는 뜨거운 인기 속에서 누적 50만 다운로드를 넘겼다.피아노와 기타, 드럼 등을 직접 연주하는 느낌이 들도록 한 것은 더뮤지션의 장점이라고 꼽을 수 있다.더뮤지션이 하반기 리듬 게임 장르… [2017-08-16 06:51:03] new
[이재용 1심] "유죄 나와야 박근혜 처벌 할 수 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1심 선고가 열흘 앞으로 다가오면서 재판부의 판단에 관심이 집중된다. 이 부회장은 ▲뇌물공여 및 제3자 뇌물죄 ▲특정경제가중처벌법상 횡령 ▲재산국외도피 ▲범죄수익은닉 ▲국회 위증 등의 혐의를 받고 있다.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 27부(김진동 부장판사)는… [2017-08-16 06:47:16] new
농식품부 '살충제 달걀' 대책회의 졸속… 장관 회의 주재 생색만
국내 친환경인증 농가의 달걀에서 사용이 금지된 살충제 성분이 검출돼 파문이 이는 가운데 농림축산식품부가 관련 대책회의를 졸속으로 추진해 눈총을 샀다.농식품부는 15일 오후 김영록 장관 주재로 제2차 달걀 살충제 대책 기획반(TF) 회의를 열고 산란계(알 낳는 닭) 농장의 달걀 출하중… [2017-08-15 21:11:21] new
보험개발원 "군 운전경력 확인, 車보험료 할인받으세요"
군 운전병 복무자와 외국 체류자 등은 자동차 보험료를 더 냈는지 확인해볼 필요가 있다. 운전경력이 인정되면 보험료를 할인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보험개발원은 운전경력을 보험사에 알리지 않은 것 같다면 보험개발원의 '자동차보험 과납보험료 통합조회시스템'에서 확인할 수 있다고 15일… [2017-08-15 20:52:01] new
지난달 9일 이후 유통 달걀 위험… '피프로닐' 한 달간 잔류
국내 친환경인증 농가의 달걀에서 사용이 금지된 살충제 성분이 검출돼 유통이 금지된 가운데 이 농가에서 지난달 9일 이후 생산·유통된 달걀이 위험군에 속하는 것으로 알려졌다.기존에 사놓은 달걀의 안전성 여부는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늦어도 내일 중 대책을 내놓을 예정이다.농림축산… [2017-08-15 19:22:49]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