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티發 '몸집 줄이기' 시동

씨티은행 대규모 점포 통폐합 '칼 뽑았다'

서울 4곳·경기 1곳 영업일 4시 이후 페점 강행
통폐합된 지점 이용 고객 위해 사후관리 '만전'

윤희원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7.07 15:33:24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DB


씨티은행이 그동안 예고했던 점포 통폐합을 시작했다.

씨티은행은 7일 지점 영업일이 끝난 4시 이후부터 첫 번째 폐점을 단행한다.

해당 영업점은 서울 올림픽훼밀리지점, 역삼동지점, CPC강남센터, 과학기술회관출장소와 경기 구리지점 등 총 5곳이다. 

씨티은행은 폐점으로 인한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사후관리를 철저히 진행할 계획이다.

먼저 폐점 후 영업점 고객 안내를 위해 플래카드를 설치하고 폐점 후 미처 고지받지 못한 고객이 영업점에 방문할 경우를 대비해 폐점 점포장 포함 2명의 직원이 월·화요일 주 2일간 상주한다. 

폐점된 곳에 방문한 고객들을 위해 플래카드에 기재된 전용 전화번호로 전화를 유도한 뒤 폐점 관련 전담 직원과 대기 없이 상담도 진행하게 된다.

또한 고객이 폐점 후 해당 점포의 전화번호로 회신하는 경우에는 3개월 동안 통합된 점포로 자동 착신토록 했다.

씨티은행 관계자는 "이곳 직원들은 오늘까지 해당 지점에서 근무한 뒤 다음 주부터 일선 영업점 및 본사에 바로 투입되거나 WM센터로 이동하기 위해 교육·연수 등을 받는다"며 "인사발령은 마감시간 이후에 나기 때문에 몇명이 이동하는지는 아직 알 수 없다"고 말했다.

씨티은행은 오는 10월까지 126개 소비자금융 영업점에서 순차적으로 101곳을 통폐합해 영업점의 80%인 25곳만 남겨둔다는 전략이다. 여기에 이달 중에만 모두 35개 지점을 폐쇄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다음 주에는 대형 자산관리 서비스 영업점인 도곡WM센터 오픈을 앞두고 있다. 최근에는 90여명이 상주할 수 있는 서울WM센터를 개점한 바 있다.

점포 통폐합 후 가장 많은 직원 500여명이 배치될 고객가치(집중)센터는 막바지 파일럿 테스트 중이다. 두 센터가 들어설 장소는 아직 물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으로 운영될 소비자금융 영업점은 서울 13개, 수도권 8개, 지방 4개뿐이다. 여기에 기업금융센터 7개를 포함하면 통합 후 총 32개 지점을 운영하게 된다.

한편 대대적인 점포 감축으로 노사 간 대립이 5개월째 지속되는 가운데 씨티은행의 점포 전략에 파란불이 켜졌다.

노조가 대규모 구조조정을 막기 위해 법원에 낸 가처분 신청이 기각됐기 때문이다.

노조는 지난 2014년 점포 30%를 통폐합할 당시에도 같은 내용의 가처분 신청을 냈었지만 역시 기각된 바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美 '세탁기' 관세 반격… "정부, 22일 '보복 관세' 신청"
미국 정부의 한국산 세탁기 반덤핑 관세 부과와 관련해 우리 정부가 반격에 나섰다. 세계무역기구(WTO)에 문제를 제기해 미국의 통상 압박에 맞서겠다는 의지다.15일 업계에 따르면 산업통상자원부는 미국으로 수출되는 한국산 세탁기가 미국의 반덤핑관세로 연간 7억1100만달러(약 7600… [2018-01-15 09:16:41] new
LGU+, 삼천리와 NB-IoT 기반 '도시가스 망 관리' 시스템 선봬
LG유플러스가 종합에너지기업 ㈜삼천리와 NB-IoT(협대역 사물 인터넷) 기반 '스마트 배관망 관리시스템' 구축 및 상용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스마트 배관망 관리시스템은 배관의 상태를 원격 모니터링하고 수집된 데이터를 분석해 도시가스를 보다 효율적이고 안정적으… [2018-01-15 09:08:08] new
'생계형 창업' 늘었다… 영세 자영업자 5년 만에 최대 증가
혼자 일하는 영세 자영업자 증가율이 5년 만에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안정적인 일자리인 상용직 취업자 수 증가율은 지난해 15년 만에 가장 낮게 집계됐다.15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고용원이 없는 자영업자는 전년 대비 1.2% 증가한 405만6000명을 기록했다.증가율 1.2%는 20… [2018-01-15 08:48:37] new
가상화폐 중독된 20~30대… 청와대 규제 반대글 '쇄도'
최근 가상화폐에 중독된 20∼30대 청년이 많은 것으로 추정되는 인터넷 인증글이 잇따라 올라오고 있다.20~30대들이 수익 인증을 인터넷에 올리며 가상화폐 열풍을 이어가고 있는 것이다. 실제 주변 인물의 가상화폐 투자 성공담에 모방 투자도 줄을 잇고 있다는 후문이다. 한 회사원 유모씨… [2018-01-15 08:24:29] new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 오늘 시작
국세청은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가 15일부터 시작된다고 밝혔다.근로자는 이날 오전 8시부터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에 접속해 소득·세액공제 자료를 조회할 수 있다.올해부터는 교육비 중 학자금 대출 원리금 상환 자료, 초·중·고 체험학습비, 신용카드 등으로 중고차를 구입한 자료 등… [2018-01-15 08:03:58]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