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인규 대구은행장 "성추행 물의 매우 유감…철저히 진상조사"

비정규직 女직원 수차례 성희롱 논란
가해자 간부급 男직원 4명 대기발령

윤희원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7.07 17:58:50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박인규 대구은행장은 7일 대구은행 본점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성추행 논란과 관련 공식 사과를 전했다. ⓒDGB대구은행


최근 불거진 대구은행 직원들의 성추행 논란에 박인규 대구은행장이 직접 나서 사과했다.

박인규 행장은 7일 대구은행 본점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은행에서 발생한 성추행 사건으로 지역 사회와 고객들에게 심려를 끼쳐 진심으로 사과한다"며 "일부 직원들의 부끄러운 행동으로 물의를 일으켜 유감스럽고 죄송스럽다"고 말했다.

사건의 발단은 지난 4일 대구은행 간부 4명이 비정규직 여직원들을 수개월전부터 성추행 했다는 의혹이 제기되면서다.

가해자인 책임자급 간부 직원들은 근무시간, 회식자리를 가리지 않고 수시로 불러내 입맞춤을 요구하는 등 지속적으로 성추행을 일삼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사건으로 박인규 행장은 비정규직 직원들의 처우와 근무여건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굳게 다짐했다.

또한 사건 재발 방지를 위해 은행장 직속 인권센터를 설치하면서 성희롱·성추행 예방, 직장 내 남녀평등 구현, 조직문화 혁신 등을 위해서도 적극 나설 것을 약속했다.

박 행장은 "이번 일에 대해 가볍게 간과지 않고 철저한 진상조사를 통해 원칙에 따라 엄정하게 처리하겠다"며 "경찰 등 관계기관의 조사에도 적극적으로 협조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상처 받은 직원들에게는 진심 어린 위로를 전한다. 앞으로 직원 보호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이번 일을 계기로 잘못된 관행과 구습을 타파하고 실추된 명예를 회복해 신뢰받는 은행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현재 대구지방경찰청과 대구지방노동청은 직원들의 성추행·성희롱 의혹에 대해 조사에 착수했다. 가해자 4명 모두 대기발령 조치가 내려진 상태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남경필 "미세먼지 대책 함께 논의하자"… '서울-인천-경기' 3자회동 제안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실효성 있는 미세먼지 대책 마련을 위한 경기도, 서울시, 인천시의 '3자 회동'을 제안했다.남 지사는 17일 미세먼지 대책회의를 열고 "미세먼지 문제는 지자체 경계를 넘는 전체의 문제지만, 각 지자체가 관련 정책을 따로 운영하고 있어 효과가 없다"면서 "지속적이고 실질… [2018-01-17 11:46:08] new
'서인부대'를 아시나요… 대구 제친 인천, 부산 턱밑 추격
인천시가 '대한민국 2대 도시'로 우뚝 설 전망이다.최근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인천의 지역총생산(GRDP, 2016년 기준)은 80조8000억원 대로, 전국 3위를 기록했다. 총생산 증가율(전년대비)도 6.9%에 달해 전국 최상위권을 자리했다.이번 집계에서 인천은 2위 부산(81조1000억원)과 근소… [2018-01-17 11:35:24] new
"평창올림픽 온다"… 유통街, 훈풍 속 마케팅 총력전
평창올림픽이 채 한 달도 남지 않으면서 유통업계에서 분위기 고취 및 관광객 유치 등을 위해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 '평창 동계올림픽'이라는 문구를 직접 사용할 수 있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및 평창올림픽 공식후원업체 등은 물론, 비후원사들도 동계올림픽 특수를 위해 다양한 상품 판매… [2018-01-17 11:27:31] new
"한화토탈, 대산공장 '30층' 높이 초대형 '빅타워' 설치 완료"
한화토탈은 지난 16일 대산공장에서 초고층 아파트의 높이와 맞먹는 빅타워의 기립을 무사히 완료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날 세워진 빅타워는 한화토탈이 진행 중인 NCC 사이드 크래커 증설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들여온 프로필렌 정제설비이다.이날 세워진 빅타워의 높이는 지난 2013년 발사… [2018-01-17 11:15:36] new
평창 관문 '양양공항' 이젠 점보기도 거뜬… 활주로-주기장 확장
강원도 평창동계올림픽의 하늘 길목인 양양국제공항이 대형(E급) 항공기가 뜨고 내릴 수 있는 관문 공항으로 거듭났다.대회 기간 하루 평균 11편 896명이 양양공항을 이용해 겨울 스포츠의 향연을 즐길 것으로 전망된다.국토교통부는 지난 16일 양양공항에서 최초로 대형 항공기를 실전 투입… [2018-01-17 11:11:1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