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산운용사,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 준비 잰걸음…주주권한 행사 적극

자문기관과 협약‧TF 꾸려 준비 중
운용사 몫 준비 비용 부담은 문제

박예슬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7.10 13:50:04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뉴데일리

자산운용업계가 최근 ‘스튜어드십 코드(Stewardship code)’ 도입에 들어서며 준비 작업이 한창이다.

스튜어드십 코드란 자산운용사, 연기금 등 주요 기관투자가가 투자대상 기업의 의사 결정에 적극 참여해 주주 권한을 강화한다는 취지로 도입된 제도다. 지금까지 주주 총회에서 ‘거수기’에 불과했던 기관투자자들이 이제는 각 기업의 경영에 연관된 중요한 선택에 적극적으로 개입하게 된다.

10일 업계에 따르면 현재 40여곳이 넘는 자산운용사들이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 신청서를 내고 준비에 들어갔다.

현실적으로 각 자산운용사들이 수많은 투자대상 기업의 현안을 모두 파악하고 의결권을 행사하기 어렵기 때문에 외부 자문기관의 도움을 받는 것은 거의 필수적이다.

가장 먼저 도입 의사를 밝힌 미래에셋자산운용은 각 부서에서 관련 업무를 수행할 수 있는 인력을 차출하는 방식으로 스튜어드십 태스크포스(TF)를 조직했다.

이와 함께 각 투자기업에 대해 의결권을 행사하기 위해 자문을 받을 수 있는 외부기관 선정을 검토 중이다.

삼성자산운용도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을 앞두고 한국기업지배구조원과 자문계약을 맺었다. 이와 함께 내부적으로는 전담 부서를 신설해 세미나, 토론 등을 진행하며 제도 분석에 나선 상태다.

삼성자산운용은 앞서 지난 2015년 금융당국과 한국지배구조원 등이 제도 도입에 앞서 조직했던 스튜어드십 코드 TF의 멤버로 참여한 바 있다.

KB운용도 최근 참여의향서를 제출하고 자문기관으로 대신지배구조연구원을 선정, 의결권에 대한 자문을 받고 있다. 전담 부서를 신설하지는 않고 기존 주식운용본부에서 준비 업무를 일임하고 있다.

이밖에 한국투자신탁운용 등도 자문기관을 선정하고 제도 도입 준비에 박차를 가하는 중이다.

한편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을 앞두고 자산운용사 입장에서는 발생 비용이 만만치 않은 상황이다. 전담 인력 충원 및 외부 자문비용이 고스란히 개별 업체의 부담으로 돌아오기 때문이다.

업계 관계자는 “제도 도입을 앞두고 운용사로서는 여러 준비 비용이 만만치 않게 들어가는 상태”라며 “하지만 주주로서 당연히 가지고 있던 권한을 지금껏 행사하지 않았던 것을 행사하자는 취지인 만큼 장기적으로는 시장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두산인프라코어, 베트남 버스엔진 시장 진출... 연내 500여대 공급
두산인프라코어는 11일 베트남 호치민시에서 상용차 제조사인 SAMCO와 엔진 공급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이 자리에서는 두산인프라코어의 CNG(압축천연가스) 엔진이 탑재된 시내버스 차량이 소개됐다.두산인프라코어는 SAMCO를 시작으로 1-5 AUTO, TRACOMECO, THAC… [2017-07-11 13:34:52] new
쌍용차 G4렉스턴, 출시 2개월만에 '브레이크 소음'... 무상수리 진행
쌍용자동차의 프리미엄 대형 SUV 'G4 렉스턴'이 지난 4월말 출시 이후 약 2개월 만에 브레이크 결함에 따른 소음으로 무상수리되고 있다.11일 업계에 따르면 쌍용차 G4 렉스턴은 최근 브레이크 소음 문제가 확인돼무상수리를 실시하기로 했다.전문용어로는 '복합 치수 산포에 의한 마찰음 발… [2017-07-11 13:32:30] new
채권 전문가 98% "7월 기준금리 동결 예상"
국내 채권 관련 전문가 대부분이 이달 기준금리가 1.25%로 동결될 것이라고 예상했다.한국금융투자협회는 11일 129개 기관에서 근무하는 채권 보유 및 운용 관련 종사자 2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를 바탕으로 낸 '2017년 7월 채권시장지표'를 발표하고 이같이 밝혔다.조사에 따르면 기… [2017-07-11 12:05:27] new
농협은행, 5억 달러 글로벌 선순위 채권 발행 성공
농협은행이 5년 만기 미화 5억 달러 규모 글로벌 선순위 채권 발행에 성공했다고 11일 밝혔다.하반기에 처음 발행되는 한국물로 투자자의 높은 관심을 끌며 발행금리는 최초 제시금리보다 0.15포인트 낮은 2.875%로 결정됐고 이는 미국 5년물 국채금리에 1.05포인트 가산한 수준이다.이번 청… [2017-07-11 12:02:47] new
KEB하나은행 '브라보소호론' 출시…제조업 개인사업자 금리우대
KEB하나은행이 한도를 높이고 금리는 낮춘총 3000억원 규모의대출상품을 선보였다.KEB하나은행은 11일 제조업을 영위하는 개인사업자 전용 특판 '브라보소호론'을 출시했다고 밝혔다.브라보소호론은 보다 많은 대출한도(최대 20억원)와 낮은 대출금리 혜택을 동시에 누릴 수 있도록 설… [2017-07-11 11:58:19]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