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내 금융부문 선진화 작업 역할

여승주 한화 부사장, 금융계열사 명분·실리 모두 챙겨

한화투자증권 위기·유상증자시 대거 매입…2억5천만원 평가이익
그룹 영전 후 한화생명 자사주 2억6천만원 상당 3만7650주 매입
권희백 신임 사장도 취임 후 자사주 8만여주 보유…책임경영 앞장

정성훈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7.13 11:08:10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여승주 한화 부사장 ⓒ한화투자증권

여승주 한화 부사장(전 한화투자증권 대표이사)가 한화투자증권의 자사주 매입·매도로 대표시절의 회사 재건 명분과 함께 개인적으로는 회사 주가상승으로 보유주식 가치도 오르게 돼 실리도 챙겼다.

13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지난달 한화그룹으로 자리이동이 확정되면서 한화투자증권 취임 1년 4개월 동안 총 17만5413주의 주식을 담았다.

지난달 30일 공시상으로는 임원 퇴임에 따라 여 부사장이 갖고 있던 한화투자증권 주식 전량이 최대주주 보유 주식수에서 제외된 것일 뿐 실제로는 여 부사장이 여전히 주식을 보유하고 있다는 것이 한화투자증권 측 설명이다.

여 부사장은 지난해 2월29일 한화투자증권 대표이사로 취임한 이후 회사의 재무구조 개선과 영업력 강화를 위해 그해 9월 20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 청약 절차를 밟아 물량이 100% 청약 완료됐다.


이 과정에서 당시 여 부사장은 한화투자증권 수장으로서 유상증자에 참여해 유상신주취득, 실권주 인수로 주당 발행가 2245원에 165413주를 보유하게 돼 약 3억7135만원을 들였고, 한달 뒤인 10월 17일 1만주를 주당 2287원에 추가 매입했다.


이에 따라 여 부사장이 자사주 매입에 투입한 금액은 총 3억9422만원 가량이다.

6월30일 종가 3750원(장중 고가 3780원·저가 3620원)기준으로 여 부사장의 보유주식 17만5413주를 환산할 경우 총 금액이 6억5700만원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재임 기간 1년4개월 만에 약 2억5000만원의 평가이익을 기록한 셈이다.

다만 이같은 여 부사장의 자사주 매매를 통한 평가이익 상승이 의도된 결과는 아니다.


특히 한화투자증권이 유상증자를 계획하고 추진하던 지난해 주가가 유상증자 주당 발행가에 근접하는 등 고전 중이었고, 이에 따라  유상증자를 통해 투자자를 모집할 유인책이 떨어진다는 우려도 나왔다.


이같은 우려를 불식시키기 위해 한화투자증권은 당시 여승주 대표이사를 필두로 적극적인 자사주 매입과 회사의 비전을 알리는 노력을 지속했고, 계열주주사들의 초과청약 참여 결정도 이끌었다.


결과적으로 한화투자증권은 지난해 9월 유상증자를 성공적으로 완료했고, 이후 업황호조와 회사 실적이 가시적으로 개선세를 보이며 주가는 반등을 시작해 약 10개월 만에 약 58.3% 상승했다.


한화투자증권의 소방수로 투입돼 급한 불을 껐다는 평가를 받은 여 부사장은 그룹 내 금융부문 전반을 이끌기 위해 그룹으로 자리를 옮긴 직후인 지난 1일 다시 한화생명 주식 3만7650주를 매입했다.


매입 금액은 2억6204만원으로 한화투자증권 자사주를 통한 평가이익 분을 고스란히 한화생명 자사주 매입에 투입한 것으로 볼 수 있다.


여 부사장의 한화생명 주식 매입은 그룹의 금융부문 선진화 및 새로운 미래금융사업에 대한 구도를 설계하는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자리를 이동했다는 점에서 의미를 둘 수 있다.


한화그룹은 현재 주요 금융계열사 지분을 한화생명에 집중시키며 사실상 그룹내 금융지주 체제를 갖추고 있다.


한편 지난 1일 취임한 권희백 한화투자증권 신임 사장도 30년 한화맨 답게 한화투자증권과 한화생명 주식을 모두 보유 중이다.


권희백 사장은 취임 이전인 올해 3월에도 1만7000주를 매입하는 등 꾸준히 자사주를 사들이며 현재 8만3225주를 보유 중이다.


권 사장은 한화생명 주식도 4700주를 보유하고 있다.


권 사장은 한화투자증권과 한화생명을 오고갔던 만큼 재직 당시 양사의 자사주를 모두 매입해왔으며 최근 한화투자증권의 주가가 크게 오른 만큼 평가이익도 높아졌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北-美 긴장 고조에 '미니 골드바' 판매량 급증
북한과 미국간에 연일 날카로운 신경전이 지속되며 '한반도 8월 위기설'이 확산하자 미니 골드바(Gold Bar) 판매가 급증하고 있다. 고액 자산가들을 중심으로 전쟁 등 위기 상황에 가장 요긴하게 활용할 수 있는 안전자산인 금 사재기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13일 한국금거래소(Korea… [2017-08-13 11:01:07] new
넷마블, 상반기 매출 1조2273억원… 1위 넥슨과 고작 75억 차이
넷마블게임즈가 '리니지2 레볼루션'이 흥행에 성공하면서 올해 상반기에만 1조2273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국내 게임사 1위 업체인 넥슨의 상반기 매출 1조2348억원과 불과 75억원 밖에 차이나지 않는다.모바일 강자인 넷마블 흥행이 계속될 경우 올 하반기엔 게임시장 순위가 달라질 수 있다… [2017-08-13 10:57:39] new
삼성 갤노트8·LG V30, 9월15일 동시출시? '격돌 예고'
삼성전자 갤럭시노트8과 LG전자 V30이 오는 9월15일 같은 날 출시될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다.13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8 판매일을 9월15일로 잡고 내달 1일부터 예약판매에 돌입한다. LG전자도 같은 날 V30를 출시 안을 두고 내부검토를 진행중인 것으로 전… [2017-08-13 10:53:21] new
카카오뱅크 5000억원 유상증자… 케이뱅크와 3000억원 자본격차
카카오뱅크가 출범 15일 만에 5000억원의 유상증자를 결정하면서 1호 인터넷전문은행인 케이뱅크와 자본 격차가 커질 전망이다.카카오뱅크는 지난 11일 이사회를 열고 주당 5000원짜리 주식 1억주를 발행하기로 결의했다. 9월5일까지 증자가 마무리되면 카카오뱅크의 자본금은 3000억원… [2017-08-13 10:50:08] new
코스피, 北-美 대립에 79일 전으로 퇴보
국내 증시에 대북리스크가 핵폭탄으로 작용하면서 모처럼 상승세를 맞았던 코스피가 79일전으로 뒷걸음질 쳤다.8개월 연속 상승이라는 신기록 달성 이후, 외국인의 차익실현 기류 속에 지정학적 리스크까지 겹치면서 악재가 겹겹이 쌓이는 모습이다. 지금껏 북한 리스크가 증시에 단기적으로… [2017-08-13 10:44:3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