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車 충전 불안 줄인다"...현대차,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 전국 확대

서비스 요청 시 연 4회 무료 충전
충전차량, 10대서 60대까지 확대 보급

옥승욱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7.17 17:17:07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현대자동차가 아이오닉 일렉트릭 고객의 차량 방전에 대한 불안을 해소하고 전기차 충전 인프라 부족 이슈를 선제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를 전국으로 확대 실시한다.ⓒ현대자동차

 

현대차가 전기자동차 고객들이 가지는 충전 불안을 해소하기 위한 안심 서비스를 실시한다.

현대자동차는 아이오닉 일렉트릭 고객의 차량 방전을 방지하기 위해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를 전국으로 확대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는 아이오닉 일렉트릭 고객이 차량 운행 중 방전이 되거나 충전소까지 이동이 어려운 경우 등 고객이 서비스를 요청하면 전담 직원이 고객에게 직접 찾아가 무료(연 4회)로 충전해 주는 서비스다.

현대차는 서울과 제주 지역에서만 운영됐던 충전 서비스 차량을 10대에서 총 60대까지 확대해 전국적으로 시행범위를 넓혔다.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는 1회 이용 시 전기차 고객의 일평균 주행거리 보다 긴 44km를 주행할 수 있는 충전량을 제공한다.

본 서비스는 ▲룸미러에 있는 ‘SOS’ 버튼 ▲현대자동차 고객센터 (☎080-600-6000)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현대 마이카스토리’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또한 현대차는 2018년 상반기까지 40대의 충전 서비스 차량을 추가해 총 100대의 충전 차량을 전국에서 운영해, 방전으로 인한 고객의 불편을 최소화해 나갈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는 전기차 보급 확대를 위한 현대자동차만의 혁신적인 고객 케어 프로그램"이라며 "앞으로도 아이오닉 일렉트릭 구매 고객에게 경쟁사와는 확연히 차별화되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 외에도 ▲배터리 평생 보증 ▲전용 부품 10년 16만km 무상 보증 ▲홈충전기 원스톱 컨설팅 서비스 등 전기차 고객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 중에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11번가, 태국산 씨푸드 기획전… 수산물 2주간 할인행사
11번가가 27일까지 주한 태국대사관과 함께 태국산 수산물을 정상가 대비 최대 29% 할인된 가격에 선보이는 ‘태국산 씨푸드 기획전’을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이번 기획전은 ‘주한 태국대사관’이 엄선한 태국의 대표 ‘수산물’을 ‘홈플러스’의 ‘콜드체인 배송 서비스’를 통해 오… [2017-08-14 09:10:45] new
政, 지자체 산업단지 지정계획 사전타당성 검증한다
정부가 선심성 산업단지 난개발을 막고자 지방자치단체가 관리하는 일반 산업단지 지정 계획에 대해 사전타당성 검증을 벌인다.14일 국토교통부는 내년도 일반 산업단지 지정 계획부터 산업적으로나 입지적으로 합당한지 분석하는 사전타당성 검증을 벌일 계획이라고 밝혔다.이는 국토부가… [2017-08-14 08:54:15] new
푹푹찌는 무더위, '빙수·냉면' 인기 줄고 '맥주·음료' 인기 UP
폭염과 열대야를 식히기 위한 먹거리로 맥주의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다. 반면 전통적인 여름먹거리인 빙수와 냉면의 인기는 줄고 있다.14일 인공지능(AI) 기반 빅데이터 분석업체 다음소프트가 분석한 2015년∼2017년 여름철(6∼8월) 먹거리·활동 관련 빅데이터(블로그, 트위터, 뉴스기사… [2017-08-14 08:36:32] new
지난해 양도세수 분당>용인>제주順…전체 세수 10% 차지
부동산 거래가 활발하고 저금리 기조에 따라 투자수요가 몰리면서 지난해 분당과 용인, 제주세무서가 양도세수를 가장 많이 걷은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세수의 10%에 달한다.14일 국세청에 따르면 지난해 양도세수는 13조6833억원으로 전년 11조8561억원보다 1조8272억원(15.4%) 증가… [2017-08-14 08:36:11] new
[이재용 1심] 박근혜 공판, 25일 재판 어떤 영향 미칠까?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에 대한 최종 선고공판이 11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재판부의 판결 향방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특히 그동안 진행된 박근혜 전 대통령의 재판이 이 부회장 등의 선고형량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으로 관측되면서, 어떤 변수로 작용할지 귀추가 주목된다.14일 법조… [2017-08-14 06:39:3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