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 라이언즈 서울서 본다... 9월21일부터 '블루스퀘어'에서

아디다스 구글 페북 사치앤사치 R/GA… 세미나·수상작·메이킹 필름 수백편 선보여

정규호 객원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8.03 11:35:43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2016년 칸 라이언즈 수상작 페스티벌에서는 칸 라이언즈 회장 테리 새비지가 내한, 수상작들을 통해 크리에이티비티가 왜 비즈니스에 필수적 요소인지 이야기했다. ⓒ뉴데일리DB

요즘 뜨는 아디다스 마케팅의 비결, 맥도날드와 비교-공격 캠페인을 벌이고 있는 버거킹, 소셜미디어 활용으로 대박난 레고, 디지털 캠페인의 경제학을 연구한 맥킨지 디지털 랩, 마케팅팀이 직접 캠페인을 펼쳐나가고 있는 구글과 페이스북….

 

지난 6월 프랑스 칸에서 열린 2017년 칸 라이언즈 크리에이티비티 페스티벌 (Cannes Lions International Festival Of Creativity·칸국제광고제. 이하 칸 라이언즈)의 수상작과 하이라이트 세미나들을 서울로 온다. 

 

수백여 세션의 세미나,워크샵,아카데미로 크리에이티비티의 휴먼 네트워크가 이어지는 칸 라이언즈의 백미를 오는 9월21일부터 이틀간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볼 수 있다. 글로벌 기업 마케터들과 굴지의 대행사들이 경쟁하듯 펼쳐놓은 크리에이티비티의 토론 무대 10여편을 엄선해 한글 자막과 함께 대형 스크린으로 선보인다.

 

올해 한국 작품으로 유일하게 ‘유니클로 히트텍’으로 칸 라이언즈에서 수상한 제일기획의 황성필 팀장, 한국 디지털 캠페인의 새로운 장을 열어가고 있는 이노레드의 박현우 대표, 페이스북코리아의 박현석 이사 등 크리에이티비티 산업의 인사이트를 열어줄 연사들이 블루스퀘어 무대에 선다.

 

칸 라이언즈 한국사무국 김수림 차장은 “영국을 대표하는 디지털 대행사 DigitalLBi, 일본 하쿠호도, 오길비&메이터 차이나, YG, 이노션, 플레시먼힐러드, 에델만, TBWA, HSAD, SK플래닛 등 칸 라이언즈에서 세미나를 열었거나 심사위원으로 참가했던 연사들도 초빙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칸 라이언즈 서울 페스티벌에선 200여편의 필름 수상작, 100여편의 케이스(메이킹)필름, 24개 부문 수상작 100여편을 이틀간 참관할 수 있다.

 

올해 칸 라이언즈의 특징은 엔터테인먼트의 바람이 거세졌다는 것이다.

 

엘리 굴딩(Ellie Goulding), 핼시(Halsey), 원리퍼블릭(OneRepublic)의 라이언 테더(Ryan Tedder), 커몬(Common), 닉 조나스(Nick Jonas) 등 팝 차트를 뜨겁게 수놓고 있는 뮤지션들과 애니메이션 제작의 대부 제프리 카젠버그(Jeffrey Kazenberg), 유튜브 스타 칼리 로웨나(Carly Rowena), 배우 할리 베리(Halle Berry), 헬렌 미렌(Helen Mirren), 앨리시아 실버스톤(Alicia Silverstone)등이 토론 패널로 칸 라이언즈를 찾았다.

 

‘브랜디드 엔터테인먼트(Branded Entertainment)’ 즉 음악이나 공연 영화 등 엔터테인먼트 활동이 브랜드와 어떻게 협업하느냐 하는 것이 크리에이티비티의 최고 관심사가 됐다. YG와 CJE&M이 올해 처음으로 칸에서 토론회 세션을 주관한 이유이기도 하다.

 

칸 라이언즈 서울사무국(canneslions.co.kr) 이성복 대표는 “서울 페스티벌이 ‘엔터테인먼트, 헬스, 이노베이션’ 삼박자의 필드에서 크리에이티비티가 어떤 역할을 해야 하는지 보여주는 토론의 장이 될 것” 이라고 말했다.

 

이 행사와 별도로 아트하우스 모모(이화여대)에선 9월21일부터 28일까지 칸 라이언즈 필름 부문 수상작(약 100분)과 케이스 필름(약 100분)을 하루 3차례씩 상영한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 국회의장 초청 간담회서 "혁신 수용 여건 만들어 달라…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은 5일 "혁신을 수용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고 새 제도를 통해 글로벌 경쟁을 돕는 일은 입법부에서 기업 미래의 길을 터주는 대표적 활동일 것"이라고 밝혔다.박용만 회장은 이날 정세균 국회의장을 비롯해 전국 상의 회장단을 초청한 가운데 국회 사랑재에서 진행된… [2018-02-05 17:45:36] new
GC녹십자, 작년 매출 '사상 최대' 1조 2879억… 영업익 15.1% 증가
GC녹십자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지난해 영업이익이 903억원으로 전년보다 15.1%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5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1조 2879억원으로 전년보다 7.5% 늘어나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GC녹십자는 주력인 혈액제제, 백신 사업부문이 기록적인 실적 달성을 견인했다고 설명했다. 각 부문별로 보면, 혈액제제 사업 실적은 탄탄한 내… [2018-02-05 17:44:56] new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현' 확산 … 효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 실천
최근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현이 강조되면서 기업들이 자발적인 사회공헌 활동에 나서고 있다. 5일 재계에 따르면 대기업 가운데 효성은 '나눔으로 함께 하겠습니다'라는 표어 아래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바탕으로 다양한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효성은 임직원들이 직접… [2018-02-05 17:41:32] new
이마트24, 가성비 갖춘 '스낵· 초밥' 등 PL상품 출시
이마트24가 새로운 PL(Private Label)상품을 출시하며 차별화 상품 강화에 나선다.5일 이마트24에 따르면 가성비를 중요시하는 젊은 층의 소비 트렌드에 맞춰 편의점에 적합한 용량의 ‘PL스낵 11종’과 직접 초밥을 만들어 먹는 ‘따로초밥 2종’을 새롭게 선보인다.자체개발 스낵… [2018-02-05 17:37:37] new
이노션, '일감 몰아주기' 부담… 해외매출 중 현대차그룹 계열사 비중 3년째…
이노션의 해외 매출총이익 중 계열사 광고 비중이 지난 3년간 94%수준을벗어나지 못한 것으로 파악됐다. 공정위가 날카롭게 바라보고 있는 현대차그룹의 일감 몰아주기에 해당될 수 있어 적잖은 부담이 되고 있다.5일 광고업계에 따르면 이노션 월드와이드(이하 이노션)의 해외 매출총이익 중… [2018-02-05 17:36:5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