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재정 건전성 주의보 발령

'나랏빚 비상' 1인당 국가채무 1293만원 돌파

국가채무 가파른 상승세…내년 700조 돌파 전망
새 정부 확장재정정책 추진으로 더 빨리 증가할 듯

정성훈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8.13 10:36:56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DB


문재인 정부가 저성장·양극화 극복을 위해 나라 곳간을 더 열기로 하면서 국가채무 규모 증가도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13일 국회예산정책처 국가채무시계에 따르면 전일 기준 한국의 국가채무(D1)는 665조3767억원을 기록 중이다. 지난해 말 638조5000억원 대비 26조8767억원 증가한 수치다. 올해 추계인구 5145만명을 기준으로 하면 국민 1인당 빚이 1293만3000원에 달하는 셈이다.


문제는 한국의 국가채무는 증가속도가 점점 빨라지며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있다는 점이다. 국가채무는 2000년 111조2000억원으로 처음 100조원을 넘어선 이후 4년 만인 2004년 200조원(203조7000억원)을 돌파했다.


300조원은 2008년(309조원)에 넘어섰고, 2011년 400조원(420조5000억원), 2014년 500조원(533조2000억원), 지난해 600조원(627조1000억원, 잠정)을 웃돌 정도로 폭증했다.


국가채무가 불어나는 속도는 앞으로 더욱 빨라질 전망이다.


지난해 기획재정부의 2016∼2020년 국가재정운용계획 가운데 중기 국가채무 전망에 따르면 국가채무는 내년 722조5000억원으로 사상 처음 700조원을 돌파할 것으로 보인다. 2019년에는 756조8000억원, 2020년에는 793조5000억원까지 불어나 800조원까지 근접할 전망이다.


정부는 국내총생산(GDP) 대비 국가채무를 올해 40.4%, 내년 40.9%, 2019∼2020년 40.7% 등 40%선에서 관리할 계획이었다.

이는 박근혜 정부 시절의 계획으로 상황이 많이 달라졌다. 지난해 국가재정운용계획에서는 연평균 재정지출 증가율을 평균 3.5%로 예상했다. 내년은 3.7%, 2018년 이후는 3.4% 수준으로 봤다.


문재인 정부는 저성장·양극화 극복을 위해 전 정부보다 지갑을 더 열어 투자를 확대할 방침으로, 증가율은 더 높아질 수밖에 없다.


문재인 대통령은 후보시절 재정지출 증가율을 박근혜 정부 시절의 두 배인 7% 수준으로 확대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정부는 새정부 경제정책방향에서 향후 5년간 재정지출 증가속도를 경상성장률보다 높게 관리하겠다고 구체적인 방향을 제시했다.


정부가 예상한 올해 경상성장률은 연간 4.6%다. 이에 따라 문재인 정부의 재정지출은 최소 5% 내외에서 공약인 7%까지 늘어날 수도 있다.


결국 나랏돈을 계획보다 더 많이 쓰기로 방침을 정한 만큼 국가채무의 증가속도는 작년 전망보다 더욱 빨라질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장기적으로는 재정 건전성에 적신호가 켜질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이태석 한국개발연구원(KDI) 연구위원 "5년 내 적자가 더 확대되겠지만 세수가 더 좋을 수 있어 이번 정부 임기까지는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보인다"며 "다만 생산가능인구 감소하는 데 고령화 심화하면 5∼10년 이후 재정 건전성이 더 악화할 수 있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넷마블, 상반기 매출 1조2273억원… 1위 넥슨과 고작 75억 차이
넷마블게임즈가 '리니지2 레볼루션'이 흥행에 성공하면서 올해 상반기에만 1조2273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국내 게임사 1위 업체인 넥슨의 상반기 매출 1조2348억원과 불과 75억원 밖에 차이나지 않는다.모바일 강자인 넷마블 흥행이 계속될 경우 올 하반기엔 게임시장 순위가 달라질 수 있다… [2017-08-13 10:57:39] new
삼성 갤노트8·LG V30, 9월15일 동시출시? '격돌 예고'
삼성전자 갤럭시노트8과 LG전자 V30이 오는 9월15일 같은 날 출시될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다.13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8 판매일을 9월15일로 잡고 내달 1일부터 예약판매에 돌입한다. LG전자도 같은 날 V30를 출시 안을 두고 내부검토를 진행중인 것으로 전… [2017-08-13 10:53:21] new
카카오뱅크 5000억원 유상증자… 케이뱅크와 3000억원 자본격차
카카오뱅크가 출범 15일 만에 5000억원의 유상증자를 결정하면서 1호 인터넷전문은행인 케이뱅크와 자본 격차가 커질 전망이다.카카오뱅크는 지난 11일 이사회를 열고 주당 5000원짜리 주식 1억주를 발행하기로 결의했다. 9월5일까지 증자가 마무리되면 카카오뱅크의 자본금은 3000억원… [2017-08-13 10:50:08] new
코스피, 北-美 대립에 79일 전으로 퇴보
국내 증시에 대북리스크가 핵폭탄으로 작용하면서 모처럼 상승세를 맞았던 코스피가 79일전으로 뒷걸음질 쳤다.8개월 연속 상승이라는 신기록 달성 이후, 외국인의 차익실현 기류 속에 지정학적 리스크까지 겹치면서 악재가 겹겹이 쌓이는 모습이다. 지금껏 북한 리스크가 증시에 단기적으로… [2017-08-13 10:44:36] new
'나랏빚 비상' 1인당 국가채무 1293만원 돌파
문재인 정부가 저성장·양극화 극복을 위해 나라 곳간을 더 열기로 하면서 국가채무 규모 증가도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13일 국회예산정책처 국가채무시계에 따르면 전일 기준 한국의 국가채무(D1)는 665조3767억원을 기록 중이다. 지난해 말 638조5000억원 대비 26조8767억원 증가한… [2017-08-13 10:36:5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