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기아차-화성시, 'V2X' 실증사업 본격 개시... 자율주행차 개발 가속화

무선 통신 기반 커넥티드카 기술, 완벽한 자율주행차 구현에 필수
남양연구소-비봉IC 14km 구간 7개 교차로에 V2X 인프라 구축

옥승욱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8.15 10:49:10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교통신호 정보가 교차로에 설치된 통신 안테나를 통해 시험 차량에 전달되고 있다.ⓒ현대자동차그룹


현대∙기아차가 화성시와 '차량과 사물 간 통신(V2X) 시스템' 실증사업을 본격 개시한다. 자율주행의 핵심기술로 꼽히는 V2X 연구에 박차를 가해 자율주행차 개발을 가속화 한다는 계획이다.

현대∙기아차는 경기도 화성시 내 약 14km 구간에 V2X 인프라 구축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V2X 서비스 검증 및 연구를 시작한다고 15일 밝혔다.

V2X란 차량과 인프라(V2I, Vehicle to Infra), 차량과 차량(V2V, Vehicle to Vehicle), 차량과 보행자(V2P, Vehicle to Pedestrian) 등 차량을 중심으로 무선 통신을 통해 각종 교통·도로상황·차량·보행자 정보를 교환하고 공유하는 기술이다.

즉 무선 통신을 기반으로 하는 커넥티드카 기술의 일종으로, 보다 안전하고 완벽한 자율주행차를 구현하기 위한 필수조건이다. 
현대∙기아차는 V2X 기술 등 차량IT 기반의 차세대 신기술 개발에 연구개발 역량을 집중함으로써 미래 모빌리티 혁신을 주도한다는 구상이다.


V2X 시스템 적용을 통해 자율주행차의 주요 기술인 레이다, 센서, 카메라 기능을 한층 보완해 360° 주변 인식 능력을 제공함으로써 보다 완벽한 자율주행 기술 구현을 가능하게 한다.

현대∙기아차는 지난해 말 화성시와 업무협약을 통해 V2X 시스템을 실제 도로에 구현하고 검증하는 사업을 벌이기로 한 바 있다.

이에 따라 현대∙기아차는 남양연구소-화성시청-비봉IC 구간 총 7개 교차로에 ▲차량과의 무선 통신을 가능하게 해 주는 통신기지국, ▲보행자를 감지를 위한 CCTV 카메라,  ▲교통신호 정보 송출 가능한 교통신호제어기 등 각종 V2X 인프라 장비를 설치했다.

V2X 통신 장치가 별도로 설치된 50여대의 시험차량은 해당 구간을 지속 운행하면서 ▲차량과 차량 간 정보(V2V) 서비스와 ▲차량과 인프라 간 정보(V2I) 서비스를 집중 검증하게 된다.

V2X 통신을 위해서는 고속으로 주행하는 차량 환경에서도 안정적인 통신 시스템을 제공하는 웨이브(WAVE : Wireless Access for Vehicle Environments) 기술이 사용된다.

이번 V2X 연구는 차량이 통제되는 연구소 내 도로가 아닌 일반 차량과 함께 달리는 실제 도로에서 진행된다. 따라서 시스템에 대한 실질적인 검증이 가능할 뿐 아니라 운전자 반응 분석 및 다양한 시나리오 검증을 통해 상품성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현대∙기아차는 올 연말까지 이어질 이번 검증 기간 동안 얻어진 다양한 분석 결과와 운전자 의견을 적극 취합해 V2X 시스템을 한층 업그레이드 할 방침이다.

이후에도 지속적인 V2X 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해 정부가 2020년까지 추진하게 될 고속도로 차량 통신 인프라 구축 사업에 맞춰 V2X 서비스를 상용화할 계획이다.

현대∙기아차는 향후 V2X를 통해 송수신해야 할 정보의 양이 방대해 질 것에 대비해 ‘5G 통신’ 기반의 V2X 시스템 선행 연구에도 개발 역량을 집중할 방침이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폭설, 안개 등 기상 악화 상황에서는 센서만으로 작동되는 자율주행 시스템으로는 한계가 있기 때문에 보다 완벽한 자율주행차 개발을 위해서는 V2X 적용이 필수"라며 "고객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는 자율주행차를 개발하기 위해 능동형 안전기술 고도화를 지속 추진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LG전자, 건조기 부품 '인버터 컴프레서' 무상보증 10년으로 확대
LG전자가 건조기 핵심 부품의 품질 보증 기간을 대폭 확대하며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에 나선다.LG전자는 국내 업계 최초로 '인버터 히트펌프' 건조기의 핵심 부품인 인버터 컴프레서의 무상 보증 기간을 1년에서 10년으로 확대했다고 15일 밝혔다.회사 측은 냉장고, 세탁기, 에어컨, 청소기… [2017-08-15 10:43:53] new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 올 상반기 보수 40억... 전년比 2억 삭감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이 올 상반기 보수로 40억500만원을 받았다.14일 현대자동차와 그룹 계열사인 현대모비스는 전자공시를 통해 상반기 정몽구 회장에게 각각 22억9000만원, 17억1500만원을 지급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상반기 두 회사로부터 42억원을 수령했던 정몽구 회장은 올해 약 2억원(4.6%) 삭감됐다.정의선 현대차 부회장은 상반기… [2017-08-14 19:52:56] new
이마트, 내실경영 '속도'… "부평점 매각 등 노후점포 정리"
이마트가 대형마트 사업부문의 경영효율 향상을 위해 내실경영에 속도를 내고 있다.이마트는 14일 이마트 부평점 매각 계약을 체결했다. 부평점은 1995년 오픈한 이마트 4호점으로 이번 매각은 노후화된 초기 점포를 정리해 체질개선을 이뤄내기 위해서라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이마트는… [2017-08-14 18:50:12] new
대우조선, 2분기 영업익 6647억... 분기연속 흑자
대우조선해양이 흑자행진을 이어갔다. 대우조선해양은 14일 실적공시를 통해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6647억원을 기록, 전년대비 흑자전환했다고 밝혔다. 동기간 매출은 3조 4576억원을 기록했다. 대우조선해양의 2017년 상반기 매출액은 6조1881억원, 영업이익은 8880억원, 당기순이익은 1조 4883억원으로 집계됐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약 13… [2017-08-14 18:13:28] new
최규남 제주항공 대표, 상반기 보수 11억8900만원
최규남 제주항공 대표이사의 상반기 보수 현황이 공개됐다.제주항공은 14일 공시를 통해 최규남 대표이사가 올해 상반기 11억8900만원을 받았다고 밝혔다.보수 내역은 급여 1억7300만원, 상여 1억1800만원, 주식매수선택권 행사이익 8억8700만원, 기타 근로소득 1100만원 등이다.제주항공관계자는"급여의 경우 애경그룹 임원급여 지급 기준에 따… [2017-08-14 18:10:5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