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40대 고소득 남성 주축

카카오·케이뱅크, 女보다 男 이용 고객 더 많아

예·적금 가입뿐만 아니라 대출도 남성 비율 '압도적'
카카오 총 수신 고객 187만명 중 남성 110만명 달해
케이뱅크 총 여신 차이 극명…남성 73% 여성 27%

윤희원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8.18 16:48:15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카카오뱅크 모바일 화면 캡처

인터넷전문은행의 흥행돌풍이 거센 가운데 남여 고객 이용률에 큰 차이를 보여 눈길을 끈다. 

이러한 현상은 예·적금 가입뿐만 아니라 대출 부문에서도 두드러졌다.

18일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실에서 제공한 자료에 따르면 카카오뱅크와 케이뱅크을 이용하는 고객군은 평균적으로 남성 64%, 여성 36%로 나타났다.

각 은행별 가입자 및 금액에는 차이가 있지만 남여 고객의 이용 패턴은 비슷했다.

지난달 27일 출범해 오픈 4주째를 맞이하고 있는 카카오뱅크는 8월 초 기준 총 187만6495명의 고객이 예·적금에 가입했다. 

이 가운데 남성이 무려 110만9780명을 차지했고, 여성은 76만6702명이었다. 남여 고객의 차이는 출범 첫날부터 현재까지 지속되고 있었다.

금액 부문에서는 2배 이상의 더 큰 차이를 보였다. 예·적금 누적 금액 7452억원에서 대부분 남성 고객(5095억원)이 은행에 자금을 맡겼고, 여성 고객은 2357억원에 그쳤다.

인터넷전문은행 선발주자인 케이뱅크도 지난 4월 영업을 시작한 후 8월 초 기준으로 51만167명의 고객을 유입했다. 이중 남성이 34만9786명, 여성이 16만381명이다. 

카카오뱅크보다 남성 비중이 압도적으로 많았다. 비율로 따져봐도 남성이 68.6%, 여성이 31.4%를 나타냈다.

예·적금 누적 금액도 남성은 4829억원, 여성은 2269억원을 기록하면서 2배 가량 차이를 보였다.

▲ⓒ케이뱅크 모바일 화면 캡처

특히 대출 부문에서의 격차는 더욱 벌어졌다.

카카오뱅크 대출을 이용한 고객은 남성이 66%, 여성이 34%를 기록했고, 케이뱅크는 남성이 73%인 반면 여성은 27%에 그쳤다.

카카오뱅크보다 케이뱅크가 대출 부문에서 남여 고객 차이가 더 극명하게 나타났다.

케이뱅크 대출을 이용한 총 고객은 6만5058명으로 남성이 4만7193명에 달했다. 대출 금액도 남성은 4860억원, 여성은 1430억원으로 큰 편차를 보였다. 

이처럼 인터넷전문은행에 남성 고객이 몰리는 것은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대출 때문이란 지적도 있다. 또 성인 남여 소득 편차가 크기 때문에 신용대출 한도가 다른 것도 원인으로 지목된다.

통상 일반 시중은행의 예·적금 가입 고객은 20대부터 40대까지의 여성 비율이 높은 반면 인터넷전문은행은 연령층은 비슷하지만 남여 비율이 정반대인 것이다.

업계 관계자는 "여론조사 업체가 분석한 결과를 보니 카카오뱅크 고객 10명 중 4명은 월소득 500만원 이상, 30~40대 고소득 남성의 비중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며 "상대적으로 여성보다 남성이 소득이 높기 때문에 시중은행과 다르게 인터넷전문은행에선 남성 고객군이 대량 포진해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카카오뱅크와 케이뱅크의 연령별 가입 고객을 살펴보면 2030세대 가입자가 3분의 2를 차지했다. 60세 이상 가입자는 카카오뱅크가 1.6%, 케이뱅크가 2.3%로 극소수였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에버랜드, '중동의 국민 여동생' 아이샤 초청 특별한 하루 선물
삼성물산 리조트부문 에버랜드가 '중동의 국민 여동생'으로 불리는 아이샤 알 수와이디(14세)를 초청해 특별한 하루를 선물했다.14일 에버랜드 관계자는 "삼성서울병원에서 뇌종양 수술을 받고 회복 중인 아이샤가 평소 좋아하는 판다와 기린 등 동물을 만나 보고 싶어 한다는 소식을 접해 지난… [2017-11-14 10:42:03] new
'레드오션' 농축산업 지켜낼 수 있을까… 한미 FTA 개정협상 관전포인트
정부가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개정협상을 앞두고 숨고르기에 들어갔다.지난 10일 공청회가 농축산단체의 반발로 파행을 맞자 "농업분야는 레드라인"이라며 업계를 안심시키는데 집중하고 있다.문제는 정부의 이러한 태도가 미국과의 협상력을 악화시킬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우리나라… [2017-11-14 10:38:25] new
[국제유가] 상승세 주춤… WTI 소폭 상승 '57.17달러 거래
브렌트유와 두바이유의 유가가 하락했지만, 미 서부텍삭스산원유만 소폭 상승했다.14일 한국석유공사에 따르면, 13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의 미국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일 대비 0.02 달러 오른 56.76달러를 나타냈다.영국 브렌트유(Brent) 가격은 배럴당 0.3… [2017-11-14 10:35:57] new
[포토] 더 편리하고 스포티해진 렉서스 'NX300h' 국내 출시
렉서스코리아가 14일 오전 서울 렉서스 강남전시장에서 하이브리드 SUV NX300h을 공개하고 있다. NX300h는 다양한 편의사양과 스포티하고 강렬해진 디자인이 특징이다. 또 렉서스는 이번 New NX부터 가솔린 터보 모델명을 변경했다. NX200t 모델은 NX300으로 명칭이 바뀐다. [2017-11-14 10:33:04] new
미등록 상조업체 ‘클럽리치’ 검찰고발… 공정위 시정요구에 訴로 맞대응
미등록상조업체인㈜클럽리치가 검찰에 고발됐다.14일 공정위에 따르면, 클럽리치는 시정명령 의결서 및 지난해 11월과 12월 2차례에 걸친 독촉공문을 수령했음에도 이를 전혀 이행하지 않고, 오히려 소제기 등을 통해 기일연장 등 책임을 회피했다.선불식 할부거래업자는 할부거래에 관한 법… [2017-11-14 10:32:4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