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술’족 덕분? 주류 수입액 첫 1위

맥주, 와인·양주 제치고 수입 술 대표 주자로…

올해 맥주 수입액 지난해比 50.5% 급증

연합뉴스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8.22 08:06:42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연합뉴스


맥주가 와인과 양주를 제치고 주류 수입액에서 처음으로 1위에 오르며, 수입 술의 대표 주자로 올라섰다.

22
한국무역협회에 따르면 올해(1~7) 맥주 수입액은 14392만달러를 기록했다.

올해
맥주 수입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무려 50.5% 급증했다. '수입 부동의 1' 양주를 제치고 2015~2016 수입액 1위에 올랐던 와인의 올해 증가율 4.6% 비교하면 10 이상 높은 증가세다.

수입
양주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위스키의 올해 수입액은 지난해보다 오히려 14.8% 줄었다.

이로
인해 와인은 올해 수입액 11146만달러로 2위로 밀려났고, 위스키의 수입액 규모는 8026만달러(3) 그쳤다. 특히 올해 브랜디 수입액은 182만달러에 불과했다.

2014
처음으로 수입액 1억달러를 넘어선 맥주는 거침없이 국내에 밀려들었다. 2011 33.6% 이후 올해까지 7 연속 20% 이상의 성장률을 기록하고 있다.

올해
수입 맥주 1위는 전통의 일본산(3972만달러) 차지했다. 아사히, 기린, 산토리, 삿포로 일본 4 맥주에 대한 인기가 여전히 높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칭타오
등을 앞세운 중국산이 2(2073만달러), 독일산은 3(1463만달러) 뒤를 이었다.

최근
젊은이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벨기에산(1242만달러) 아일랜드산(1176만달러) 각각 4, 5위에 올랐다.

와인과
함께 맥주가 이처럼 시장의 저변을 빠르게 넓히고 있는 것은 건강을 생각해 가볍게 술을 마시려는 사회적 분위기와 맞물렸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특히 '홈술', '혼술' 즐기는 이들이 늘어나면서 뻔한 브랜드보다는 개성 있는 제품을 찾는 경향도 강해지면서 맥주 수입이 늘어난 것으로 분석된다.

맥주와
와인이 쌍두마차로 수입 증가세를 이끌면서 전체 주류 수입액도 늘었다. 올해 수입액은 49821만달러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10.5% 늘었다

한편
, 올해 한국 주류 수출액은 21060만달러로 작년보다 2.9% 증가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갤노트8 언펙] 스마트폰+태블릿'… 다시보는 갤노트 역사
삼성전자의 프리미엄 스마트폰 갤럭시노트8이 공개 초읽기에 돌입했다. 갤노트8은 오는 23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의 Park Avenue Armory에서 공개된다. 한국 소비자들은 시차를 감안할 때 24일 자정 갤노트8의 모습을 만날 수 있다.21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갤노트8에는 6.3인치 대화… [2017-08-22 06:44:59] new
삼성바이오에피스, 日 다케다와 바이오 신약 공동 개발
삼성바이오에피스가 일본 제약회사 다케다제약과 공동으로 바이오 신약 개발을 진행한다.삼성바이오에피스는 21일 다케다제약과 바이오 신약 개발을 공동으로 진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계약은 삼성바이오에피스가 보유한 바이오의약품 개발 플랫폼 및 기술과 다케다제약… [2017-08-22 06:41:40] new
[이재용 1심] 선고 앞두고 '긴장감'… "미래먹거리 걱정"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구속으로 경영공백이 장기화되고 있는 가운데, 그룹 주요 현안에 대한 대응력이 지속적으로 저하되고 있다는 우려가 잇따르고 있다.지난 2월 이 부회장의 구속 이후 6개월 넘은 공백이 이어져 오면서 사업별 대규모 투자와 MA, 인사 등 각종 현안들이 사실상 중단되다… [2017-08-22 06:37:03] new
우리은행, 주호치민 총영사관과 손 잡다…한국방문 활성화
우리은행이 베트남 교류 확대와 관광객 유치를 위해 발벗고 나섰다.우리은행은 21일 한국·베트남 수교 25주년을 기념해 주호치민 대한민국 총영사관과 한국방문 활성화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우리은행 베트남법인은 호치민 총영사관의 한국방문비자 발급에 필요한 영수필증… [2017-08-21 19:03:45] new
기술·인문학 융합 콘서트 '테크플러스 제주' 오는 23일 열려
4차 산업혁명의 다양한 사례를 소개하는 행사가 제주에서 열린다.기술과 인문학 융합콘서트 '테크플러스(tech+) 제주 2017'가 오는 23일 설문대여성문화센터 4층 공연장에서 열린다.산업통상자원부, 제주특별자치도, 한국산업기술진흥원, 기술인문융합창작소, 제주테크노파크, 제주의소… [2017-08-21 18:42:55]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