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IFA 2017'서 게이밍 최적화 모니터 내 놓는다

'32형-27형' 공개 예정… "초고사양 및 슈팅 게임 특화"
'G-싱크', '프리싱크' 기술 적용… 화면 잘림 현상 최소화도

연찬모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8.22 10:18:21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LG전자가 다음달 1일부터 열리는 'IFA 2017'에서 게이밍 모니터 2종을 공개한다. ⓒLG전자



LG전자가 다음달 1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7'에서 게임에 특회된 모니터 2종을 공개한다고 22일 밝혔다. 

우선 31.5형 게이밍 모니터(모델명: 32GK850G)는 화려한 그래픽의 초고사양 게임을 즐기는데 최적화된 제품이다. 엔비디아의 'G-싱크' 기술을 적용, PC에서 나오는 방대한 영상 신호를 모니터가 놓치지 않도록 동기화해, 화면이 끊기거나 잘리는 현상을 없앴다.

이 제품은 1초에 144장(144Hz, 오버클럭 시 최대 165장)의 화면을 보여준다. 1초에 처리 가능한 화면 수가 많을수록 빠른 움직임을 부드럽게 구현한다. 때문에 일반 모니터가 1초에 60장을 표현하는 것과 비교하면 2배 이상의 효과를 얻을 수 있다.

해상도는 QHD(2560X1440)로 색상을 표현하는 픽셀이 풀HD(1920X1080)보다 78% 더 촘촘하다.

제품 뒷면에는 커다란 원형 모양의 LED 조명이 적용됐다. 이 조명은 다양한 색상으로 변하며 모니터 주변을 은은하게 밝힌다. 또 화면과 주변의 밝기 차이를 낮춰 눈의 피로를 덜어주고, 인테리어 효과를 높이는 특징을 갖췄다.

LG전자 관계자는 "소비자들이 게임에 몰입하기 위해 실내 조명을 끄고, 모니터에 직접 LED 조명을 달아 쓰는 경우가 많은 점에 착안해 모니터 본체에 조명을 적용했다"고 설명했다.

사용자는 모니터의 높이와 각도를 조절하는 것은 물론, 화면을 세로방향으로 길게 세워 쓸 수도 있어 다양한 환경에서 사용이 용이하다.

27형 게이밍 모니터(모델명: 27GK750F)도 함께 공개됐다. 이 제품은 화면 전환이 빠른 게임에 최적화됐으며, 1초에 240장의 화면을 처리(240Hz)한다. 사용자가 마우스를 급격히 조작해 화면이 순간적으로 바뀌는 경우가 많은 슈팅게임 등을 완벽하게 표현해낸다.

이 밖에도 LG전자가 자체 개발한 '1밀리세컨드 모드'를 통해 1/1000초의 응답속도를 구현했으며, AMD의 '프리싱크' 기술을 적용해 화면 끊김과 잘림 등의 현상을 최소화했다.

장익환 LG전자 IT BD 상무는 "초고사양 게임도 완벽하게 표현하는 게이밍 모니터 신제품들로 모니터 시장을 지속 선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롯데마트, 22일까지 '수입 소고기 최대 50% 할인' 판매
롯데마트가 구이용 미국산 소고기를 돼지고기보다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고 15일 밝혔다.롯데마트는 16일부터 22일까지 엘포인트(L.Point) 회원을 대상으로 수입 냉장 소고기 전 품목(냉동, MAP 상품 제외)을 최대 5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대표적인 상품으로 미국산 척아이롤과 부… [2017-11-15 08:59:19] new
BBQ "갑질 아니다… 가맹점주가 X 먹이겠다며 언론 플레이 협박" 주장
BBQ가 최근 언론 보도를 통해 보도된 윤홍근 BBQ 회장의 갑질 논란에 대해 사실과 다르다며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밝혔다. BBQ는 15일 해명자료를 통해 "금번 BBQ 회장 갑질논란이라는 제하의 보도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며 "해당 보도는 가맹점주의 일방적인 주장만을 담고… [2017-11-15 08:55:12] new
선별적 복지지출 '빈곤율' 하락… 한경연 "보편적 현물급여 정책 제고해야"
선별적 현물급여를 확대하는 복지정책 개편이 국가 빈곤율을 낮추데 효과적이라는 주장이 나왔다.전국경제인연합회 산하 한국경제연구원은 '복지지출이 빈곤에 미치는 영향 분석: 유럽연합(EU)국을 중심으로' 보고서에서 EU 28개국의 선별적·보편적 복지지출액 변화에 따른 상대적 빈곤… [2017-11-15 08:49:44] new
사외이사 반대 의견 소극적… 이사회 독립성 미흡
기업 사외이사의 역할이 소극적이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국내 주요 상장사 중 사외이사가 이사회에서 반대 의견을 제시한 경우는 2%대에 머물렀다.15일 사회적 책임투자 컨설팅 업체 서스틴베스트가 유가증권시장(코스피), 코스닥시장 상장 기업 882개를 대상 지배구조 평가한 자료에 따… [2017-11-15 08:28:45] new
대기업 제약사업 잇딴 철수… 빛바랜 고부가가치 사업
CJ그룹이 제약사업부문인 CJ헬스케어에 대한 매각을 추진하면서 제약사업을 철수하는 대기업의 사례가 또 남게됐다.15일 업계에 따르면 롯데제약은 2011년 롯데제과에 합병됐고, 한화케미칼은 2014년 드림파마를 매각했으며, 아모레퍼시픽의 태평양제약은 2013년 한독에 인수·합병됐… [2017-11-15 08:07:0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