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출 옥죄기·다주택자 규제…투기수요 빠진 경매시장 관심 '뚝'

수도권 아파트 경매가격, 8·2대책 이후 '감정가 웃돌아'

부동산 시장 '혼란기'…경쟁자 없어도 '3000~6000만원' 높게 응찰
이달 서울 연립·다세대 경매, '낙찰가율-응찰자 수' 동반 감소

연합뉴스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8.27 10:23:38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연합뉴스


정부의 8·2 부동산 대책 이후 수도권 아파트 경매에서 과다 금액으로 낙찰받는 사례가 급증하고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27일 법원경매전문업체 지지옥션에 따르면 지난달 23일 서울 서초구 반포동 반포현대 아파트(전용면적 84㎡)는 감정가 9억원의 106%인 9억5811만 원에 낙찰됐다. 이 물건의 응찰자 수는 단 한 명으로 경쟁을 의식해 감정가보다 높은 가격을 써냈지만, 무려 6000만원 가량 높은 금액에 낙찰받았다.

같은 날 경매에 나온 서울 양천구 목동 건영아파트(전용면적 84.3㎡)는 감정가 3억5000만의 110%인 3억8667만원에 낙찰됐다. 이 물건의 경우 응찰자 수는 2명으로 2등은 3억5563만원을 써낸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8일 서울 영등포구 당산동4가 삼익플라주 아파트(전용면적 84.5㎡)의 감정가는 4억9000만원이었지만 5억2251만 원에 최종 낙찰됐다. 단 2명이 입찰에 나선 가운데 낙찰자는 2등이 써낸 4억9383만원보다 3000만원 비싸게 낙찰받은 셈이다.

8·2 대책을 비켜가 반사이익이 기대되는 경기도 비규제지역에서도 이 같은 사례들이 잇따르고 있다. 지난 17일 경기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 인계극동스타클래스 아파트(전용면적 85㎡)가 감정가 2억8900만원에 나왔지만, 단 한명이 응찰해 감정가의 111%인 3억2000만원에 낙찰받기도 했다.

이처럼 경쟁자가 없음에도 보다 높은 가격을 써낸 것은 시세 파악을 잘못했기 때문이라는 게 전문가들의 전언이다.

이창동 지지옥션 선임연구원은 "경쟁이 치열할 것이라 예상하고 가격을 높게 써냈는데, 다른 사람들은 정작 분위기가 좋지 않다고 판단해 경매에서 빠지면서 이런 결과가 나온 것으로 보인다"며 "분위기를 제대로 파악하지 못한 케이스들"이라고 설명했다.

전문가들에 따르면 정부의 대책 발표 후 기존 아파트들의 가격 하락이 이어지는 등 주택시장이 혼란기를 겪고 있어 이 같은 상황이 벌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더욱이 서울지역의 경우 아파트보다 연립·다세대 경매가 더 직격탄을 맞은 모습이다.

이달 서울 연립·다세대의 낙찰률이 30%로 주저앉았으며 경매시장의 주요 지표인 낙찰가율(7월 91.2%→8월 2~23일 84.6%)과 평균 응찰자 수(7월 4.4명→8월 2~23일 2.9명)가 모두 감소했다. 8월 평균 응찰자 수 2.9명은 2013년 7월(2.8명) 이후 가장 낮은 경쟁률이다.

올해 서울 연립·다세대 경매의 평균 응찰자 수는 매달 4~5명을 꾸준히 유지해왔다.

경매 업계 관계자는 "대출을 강화하고 다주택자 규제를 포함한 8·2 대책으로 인해 법원 경매시장에도 당분간 타격이 이어질 것"이라며 "투기 수요가 빠져 경쟁률이 낮아진 만큼 실수요자에게는 기회가 될 수도 있다"고 전망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초대형 투자은행(IB) 도약 '가속페달'… 금감원, 5개사 실사 착수
국내 대형 5개 증권사들이 자기자본 4조원 이상 요건을 갖춰 초대형 투자은행(IB)으로의 도약에 속도를 내고 있다.27일 금융감독원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금감원은 오는 28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미래에셋대우와 NH투자증권, KB증권, 삼성증권, 한국투자증권 등 5개사를 상대로 '초대형… [2017-08-27 10:18:48] new
"인공지능 플랫폼 확대"…LG전자, IFA서 '알렉사' 연동 생활가전 공개
LG전자가 '국제가전박람회(IFA) 2017'에서 음성인식 인공지능(AI)을 탑재한 생활가전을 선보인다.LG전자는 다음달 1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7에서 생활가전을 아마존의 인공지능 스피커 '아마존 에코'와 연동해 시연한다고 27일 밝혔다.회사 측은 지난 5월부터 구글 어시스턴… [2017-08-27 10:08:31] new
롯데 '신동빈호' 지주사 체제로 전환 추진
재계 5위 재벌그룹 롯데가 지주사 체제로 전환한다.27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롯데제과, 롯데쇼핑, 롯데푸드, 롯데칠성음료 등 롯데그룹 주요 4개 계열사는 오는 29일 지주사 전환을 위한 회사 분할 및 분할합병 승인 안건에 대한 임시주주총회를 일제히 개최한다.이번 임시주총을 통해 4개사의… [2017-08-27 10:06:52] new
삼성전자, '갤노트8' 알리기 집중…"역대 최대 규모 체험존 운영"
삼성전자가 하반기 프리미엄 스마트폰 '갤럭시노트8' 알리기에 집중한다.삼성전자는 내달 15일까지 전국 핫플레이스 80여곳에서 갤노트8을 체험할 수 있는 '갤럭시 스튜디오'를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체험존은 역대 최대 규모로 ▲영등포 타임스퀘어 ▲반포 파미에스테이션 ▲여의도 IFC… [2017-08-27 09:37:59] new
프리미엄 APT의 새기준 'IoT'…SKT 스마트홈 아파트 입주 1만 세대 돌파
SK텔레콤은 자사의 스마트홈 서비스가 적용된 실입주 아파트가 1만 세대를 돌파했다고 27일 밝혔다. SK텔레콤의 스마트홈을 기본 탑재한 아파트는 지난해 현대건설의 서울 목동, 평택 송담, 충남 당진 3개 단지 2954세대 입주를 시작으로, 올해 SK건설의 부산 센텀리버, 현대건설의 경남… [2017-08-27 09:35:0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