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말 넘어 '센서-메모리-AI' 등 폭풍성장 견인 전망"

삼성전자, '개방-협력' 기반 IoT 새 전략 내놔

2020년 모든 가전제품 'IoT' 탑재… "스마트홈 구축 가속페달"
"사용자 경험 확대 '새 로드맵' 제시…기기 간 경계 사라져"

윤진우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8.28 11:01:3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패트릭 쇼메 삼성전자 부사장이 최근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IoT 시장 전망과 향후 전략을 설명하고 있다.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개방형 커넥티트 에코시스템'을 앞세워 사물인터넷(IoT) 및 인공지능(AI) 기반 스마트홈 시대를 열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2014년 1월 CES 2014에서 '삼성 스마트홈'을 통해 IoT 전략을 선보인 삼성전자는 그 해 미국 IoT 플랫폼 업체 '스마트싱스'를 시작으로 클라우스 서비스 업체 '조이언트', 미국 AI 플랫폼 업체 '비브랩스' 등을 인수한 바 있다.

패트릭 쇼메 삼성전자 부사장은 지난 24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IoT 시장의 전망과 향후 전략을 밝혔다.

유럽 최대 통신사 보다폰에서 근무하다 지난해 11월 삼성전자에 입사한 쇼메 부사장은 현재 무선사업부 상품전략팀장을 맡아 스마트폰, 태블릿, 웨어러블 등 무선 제품 전략과 신사업 기획 관련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그는 IoT 시장의 향후 발전 방향에 대해 "단말뿐 아니라 센서, 메모리, AI, 대규모 단말 관리 플랫폼 등의 큰 성장도 예상된다"며 "스마트폰은 이러한 IoT 경험을 제공하고 소비자의 습관과 사용 기술을 변화시키는데 중심이 될 것"이라 전망했다.

특히 IoT의 사업 성공 여부로 규모(Scale)를 꼽으며 "동작, 터치, 음성인식과 같이 사용자와의 인터랙션과 관련된 센서 기술은 모든 종류의 단말을 활용해 사람의 오감에 근접하도록 진화해 나갈 것"이라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2020년까지 모든 가전제품에 IoT 기능을 탑재하겠다는 계획을 밝히며 스마트 홈 시대를 준비하고 있다. 삼성전자의 이같은 계획은 다양한 단말간 편리하고 일관된 사용자 경험을 제공해 사용자들이 편의성을 높이겠단 의지인 셈이다.

삼성전자의 전략은 '커넥티드 비전(Connected Vision)'이라 불리며 사업부간 협력을 이뤄내고 있다.

쇼메 부사장은 커넥티드 비전에 대해 "모든 혁신이 개방성과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만들어 질 것이라는 철학을 기반으로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대규모의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서비스가 유기적으로 조화를 이루는 개방형 커넥티드 에코시스템을 만들기 위한 전략이자 계획이라는 설명이다.

그러면서 "지속적인 혁신을 추구해 소비자의 일상 생활을 변화시킬 뿐 아니라 삶을 새롭게 재정의할 방침"이라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니즈에 따라 지속적인 변화에 집중할 것"이라 덧붙였다. 필요에 따라 다양한 변화가 가능하다고 설명한 셈이다.

한편 삼성전자는 개방형 커넥티드 에코시스템 구축을 위해서는 보안과 연결성, 사용자가 원하는 서비스를 대규모로 제공할 수 있어야 한다는데 방점을 두고 플랫폼 구축에 집중하고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소비자들은 단말을 손쉽게 설치하고 안전하게 이용하기를 원한다"며 "삼성전자는 AI 기반의 빅스비를 비롯해 녹스, 커넥트, 삼성 페이 등 기기 간의 경계를 허물고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사용자들이 음성으로 단말과 대화하고 가전제품을 원격으로 제어하는 하는 뉴 노멀 시대가 다가오고 있다"며 "삼성전자는 사용자 경험 확대를 위한 새로운 로드맵을 제시하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진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시장조사기관 IDC에 따르면 IoT 관련 시장은 2014년 6558억 달러에서 2020년 1조7000억 달러로 크게 성장할 전망이다. 

전문가들은 향후 5년 간 IoT 확대로 기술과 소비자 사용경험에 큰 변화가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특히 IoT의 중심에 있는 스마트폰 시장의 변화가 가장 클 것으로 분석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롯데百, 대학생 서포터즈 ‘샤롯데 드리머즈’ 모집… 사회공헌 활동 전개
롯데백화점이 9월 10일까지 대학생 서포터즈 프로그램인 ‘샤롯데 드리머즈(Charlotte Dreamers)’에 참가할 대학생들을 모집한다고 28일 밝혔다.‘샤롯데 드리머즈’는 유통, CSR, 마케팅, 홍보 등에 관심이 있는 대학생들을 모집해 다양한 대외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 [2017-08-28 10:24:54] new
[단독] 정용진 소주 '푸른밤' 9월 출시… 이마트 "16.9도 짧은밤·20.1도…
이마트 제주소주 '푸른밤'이 최근 제품 스펙을 확정 짓고 9월 출시에 나설 채비를 하고 있다. 28일 업계에 따르면 이마트는 16.9도의 저도주와 20.1도의 오리지날 등 총 2종류의 '푸른밤'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두 제품은 중량 360ml로 저도주는 일명 '짧은밤', 오리지날 제품은 '긴밤'으로 불… [2017-08-28 10:22:23] new
농협은행, 외환거래 가능한 '인터넷 FX딜링 HTS' 출시
농협은행이 집에서도 편하게 외환거래를 할 수 있는 홈 트레이딩 서비스를 내놨다.NH농협은행은 최초 1회 영업점을 방문해 약정신청 후 인터넷뱅킹을 통해 외환거래가 가능한 '인터넷 FX딜링 HTS'를 선보인다고 밝혔다.인터넷 FX딜링 HTS(Home Trading System)은 서울 외환시… [2017-08-28 10:19:18] new
CJ제일제당, 글로벌 1위 농축대두단백(SPC) 생산기업 'CJ셀렉타' 출범
CJ제일제당이 글로벌 1위 농축대두단백 생산기업 'CJ셀렉타'를 출범했다고 28일 밝혔다. CJ제일제당은지난 6월 식물성 고단백 소재인 농축대두단백(SPC, Soy Protein Concentrate)을 생산하는 글로벌 1위 기업 셀렉타(Selecta)를 인수한다고 발표한 이후 최종 인수를 위한… [2017-08-28 10:15:56] new
LG전자 프리미엄 폰 'V30' 전략은 '프리미엄급 사운드'
LG전자가 전략 스마트폰 'LG V30'의 독보적인 프리미엄 사운드와 편의 기능으로 전 세계 소비자 공략에 나선다.28일 LG전자 관계자는 "통신기술의 발전으로 디지털 음원과 하이파이 음원 시장의 빠른 성장세에 발맞춰, V30로 세계 음악 애호가들을 사로잡을 계획"이라고 밝혔다.LG전자… [2017-08-28 10:02:08]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