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통사, 하반기 최대어 '갤노트8' 출시 앞두고 '시무룩'

"전액 이통사 부담, '할인률 상향-지원금 상한제 폐지' 이중고"
'아이폰8-V30' 등 하반기 배 들어 오는데… "노 젓기 무섭다"

전상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8.29 07:15:14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갤럭시노트8ⓒ뉴데일리DB

 

내달 15일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8(이하 갤노트8)' 출시를 앞두고, 이통사들은 돈 나갈 소리에 이번 프리미엄폰 출시가 썩 달갑지 만은 않은 분위기다.

선택약정할인율 25% 상향으로 이통사들의 비용부담이 더 커졌을 뿐 아니라 9월말엔 지원금 상한제가 일몰돼 단통법 이전처럼 마케팅비 출혈 경쟁이 심화되는 등 이중고에 시달릴 게 뻔하기 때문이다.

예년같았으면 프리미엄폰 프로모션 준비에 여념이 없을 시기지만, 통신비 인하 정책 관련 대응책을 찾느라 분주한 모습이다.

29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이통3사는 갤노트8 출시에 앞서 기기를 미리 체험해볼 수 있는 체험존 운영에 돌입했다.

SK텔레콤은 국내에서 가장 많은 1200여개 공식인증매장에서 체험존을 운영하며, KT는 전국 900여개 매장에서, LG유플러스는 500여개 매장에 체험존을 구축했다.

이통사들은 체험존 운영과 함께 내달 7일부터 14일까지 사전예약을 받아 가입자 확보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그런데 이통사 내부적으로 프리미엄폰 출시를 앞두고 체험존 운영 외 프로모션 준비가 예전만 못할 것이란 얘기가 나돌고 있다. 정부의 통신비 인하 시장개입 속 대응책 마련에 여념이 없다는 것.

특히 선택약정할인율이 20% 였을때도 선택약정을 선택한 고객 비중이 80~90%에 달했는데, 25%로 할인율이 상향되면 선택약정을 선택하는 비중이 더 높아져 매출 손실은 불보듯 뻔하다는 설명이다.

단통법으로 제한된 보조금의 경우 제조사와 이통사가 공동으로 비용을 부담하지만, 선택약정할인제는 전적으로 해당 이통사가 모두 지원하는 구조라 이통사들이 달가울리 만무하다.

아울러 지원금 상한제 역시 9월말에 일몰이 되고 정부가 분리공시제를 추진하려는 상황 속 이통사들은 마케팅비를 올려 소비자들의 신뢰를 얻으려해 이에 따른 추가 손실도 피할 수 없는 실정이다.

같은 이유로 이통업계는 올 하반기가 더 걱정된다는 입장이다.

갤노트8 출시 외 '아이폰8' 역시 9월 중으로 출시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으며, LG전자의 고급형 스마트폰 'V30'과 구글 '픽셀2'도 비슷한 시기에 출시될 예정이여서 이통사들의 비용 부담은 더욱 확대될 것이란 분석이다.

업계 한 관계자는 "대화면 등 고사양 부품들의 사용으로 프리미엄폰 가격이 지속적으로 오르면서 이통사들의 부담이 더욱 커질 것으로 예측된다"면서 "새 정부의 시장 개입 등 통신비 인하 압박에 따른 이통사들의 수익성 악화가 자칫 4차 산업 등에 대한 투자 감소로 이어질까 걱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예년 같으면 프리미엄폰 출시 때 다양한 프로모션 준비로 정신이 없었지만 올 하반기는 그렇지 못할 것 같다"며 "통신비 인하가 결국 소비자들에게 돌아갈 다양한 프로모션 혜택 준비를 막아서는 등 정부의 시장 개입으로 인한 소비자들의 후생 감소 흐름은 앞으로도 지속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김승남 前 의원 "aT사장 지원 안했다"…이병호 전 서울농수산식품 사장, 낙…
농림축산식품부(농식품부) 산하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의 새 수장으로 이병호 전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사장이 확실시되고 있다. 유력 경쟁후보로 거론되던 김승남 전 의원이 이번 공개모집에서 지원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김 전 의원은 15일 뉴데일리경제와의 통화에서 "aT… [2018-01-15 15:30:36] new
조자룡 헌칼 쓸 셈인가… 고용부 최저임금 미준수 사업주 제재 추진
정부가 최저임금을 지키지 않는 사업주 명단을 공개하고 신용 제재에도 나설 방침으로 알려지면서 사업주 반발을 사고 있다.일각에선 벌써 실효성에 의문을 제기한다. 영세업자만 옥죄어 범법자로 낙인찍는 제도라는 비판도 나온다.고용노동부는 15일 고액·상습 임금체납 사업주 198명의 명… [2018-01-15 15:25:45] new
'임대주택 등록 활성화 방안' 약발… 12월 등록자 7348명, 전년比 117% 증가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 이하 국토부)는 지난해 12월13일 '임대주택 등록 활성화 방안'이 발표된 이후 임대주택 등록이 본격적으로 늘어 12월 한 달에만 7348명이 임대사업자 등록을 했다고 15일 밝혔다.국토부가 건축행정정보시스템 '세움터' 자료를 통해 2016~2017년 민간 임대등록 추… [2018-01-15 15:14:47] new
하나카드, 월 최대 2만원 할인 '프리미엄 GS POP 카드' 출시
하나카드가 GS리테일과 GS리테일 계열 편의점, 수퍼마켓에서 월 최대 2만원씩 할인해주는 '프리미엄 GS POP 카드'를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이 상품은 전국의 모든 GS리테일(GS25∙GS수퍼∙GS fresh)에서 전월실적 조건 없이 매일 200원씩 월 최대 2000원까지 할인해준다. 또 전… [2018-01-15 15:08:52] new
[2020 환경규제 임박] ③해운업계, LNG연료선박 도입이 궁극적 대안
국제해사기구(IMO) 환경규제가 불과 2년 앞으로 다가오면서 국내 해운업계가 중대 기로에 섰다. 역사상 가장 강력한 대기오염물질 규제로 평가받고 있지만, 국적선사들은 위기를 기회로 만든다는 각오다. 다른 글로벌 선사들보다 선대가 작은 만큼 새로운 환경에 적응하기 위한 비용 부담이 적… [2018-01-15 15:06:15]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