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포] 재건축 수혜지 '송파', 몸값 치솟았지만 8·2대책 후 거래 '잠잠'

한양2차아파트 매물 1~2건 꾸준히 나오지만 찾는사람 없어
매달 오르던 거래금액 2000~3000만원 하락

이보배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8.31 16:25:4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8·2부동산대책이 발표된 지 3주째로 접어든 가운데 매도자와 매수자의 눈치싸움이 더욱 치열해지는 양상이다. 수요자는 집값이 떨어질 것을 기대하며 섣불리 매수에 나서지 않고 있는 반면 매도자들은 8·2대책의 후속조치 등 정부의 정책 추진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서울의 대표적인 노후 주거지역으로 꼽히는 송파구도 다르지 않다. 특히, 가락삼익맨숀, 한양2차아파트 등 재건축 아파트 단지가 밀집한 송파동의 매매거래도 끊긴 상태다. 8·2대책 발표 전까지 매달 호가를 갱신하며, 없어서 못사던 매물이었지만 투자자는 물론 실거주자도 관심을 돌렸다. 31일 송파동 재건축 예정 아파트 일대를 직접 둘러보며 분위기를 살폈다. 

 

▲송파동 한양2차아파트 재건축추진위원회는 아파트개발 기본계획 변경에 착수했다.ⓒ이보배 기자

 

더위가 한풀 꺾인 이날 오후 서울 송파구 송파동 재건축 예정 아파트 인근으로 향했다. 평일 오후 시간대, 한양2차아파트 인근으로 개업공인중개소가 제법 길게 이어졌지만 상담 중인 중개소는 찾아보기 힘들었다. 일부 공인중개소는 문이 잠겨 있거나 불이 꺼져 있기도 했다.


송파동에 자리잡은 한양2차아파트와 가락삼익맨숀은 준공한 지 30년이 넘은 아파트다. 인근 한양1차아파트와 미성맨숀도 비슷하다. 재건축 매물을 찾으려면 송파동으로 가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재건축 투자자들에게 송파동은 매력 넘치는 곳이다.


정부는 이번 대책을 통해 투기과열지구 내 재건축 단지에 대한 규제를 강화했다.


조합설립인가 이후에는 조합원 지위 양도 금지, 조합원 분양권 전매제한 등이 적용되지만 송파동 한양2차아파트와 가락삼익맨숀은 아직 조합설립인가를 받지 않았기 때문에 매달 몸값이 치솟는 등 가치가 상승하고 있음에도 8·2대책 이후 거래가 잠잠하다.


실제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한양2차아파트의 거래금액은 전용 84㎡ 기준 지난 2월 7억4000만원에서 지난달 최고 8억8000만원까지 뛰어 올랐다. 가락삼익맨션도 지난 2월 6억8000만원이던 전용 84㎡가 지난달 8억3000만원에 거래됐다.


L개업공인중개소 관계자는 "한양2차아파트의 경우, 84㎡의 경우 1~2건씩은 물량이 있는 편인데 요즘은 찾는 사람이 없다"고 토로했다.

 

이어 "조합설립인가를 받은 이후에는 매매가 금지되지만 한양2차아파트는 이제 막 재건축이 추진되고 있기 때문에 시간적인 여유는 있다"며 "지난달 전용 84㎡가 8억8000만원에 거래됐는데 8억6000만원까지 매매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8·2대책 이후 대형 평형 물량이 늘었다는 것이다. 재건축 예정 아파트의 경우 다주택자가 많고, 집을 처분하는 과정에서 대형 평형은 부담되기 때문에 먼저 정리하는 경우가 많다는 설명이다.


한양2차아파트에서 도보로 10분 정도 이동하면 가락삼익맨숀이 시야에 들어온다. 지난 7월 재건축 사업승인을 통과한 가락삼익맨숀은 대로변에서 안쪽으로 들어가야 하고, 지하철역과 거리가 있어 같은 평형의 한양2차아파트 매매가보다 조금 저렴하다.


최근 인터넷 매물정보에 가락삼익맨숀 8억짜리 전용 84㎡가 등장했지만 S개업공인중개소 관계자는 "인터넷 매물정보는 믿지 말라"고 당부했다. 매매가가 아무리 떨어져도 8억 매물은 불가능하다는 것.


그는 "인터넷 매물정보를 보고 전화를 걸어오면 해당 물건은 팔렸다면서 다른 매물을 추천하는 중개업자가 많다"며 "인근 공인중개소는 같은 매물을 공유하기 때문에 거짓 정보는 들통나게 돼 있다"고 말했다.


E개업공인중개소 관계자는 "가락삼익맨숀의 경우, 평형별로 2~3건의 매물이 나와있는 상태인데 찾는 사람이 없다. 8·2대책 이후 매매가가 조절되거나 큰 폭으로 떨어지지는 않았다"면서 "조합설립인가 기간이 정해진 게 아니기 때문에 장기적인 관점에서 사업을 지켜보려는 움직임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한편, L개업공인중개소 관계자는 취재 말미에 "재건축시장은 실거주자보다 투자수요 유입이 많은 곳"이라면서 "한양2차아파트의 경우, 전세를 끼고 매매 가능한 매물(갭투자)도 있다"고 귀띔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KEB하나은행, 하이로보 인기 고공행진…3000억 가입 '돌파'
KEB하나은행이 선보인 로보어드바이저 '하이 로보' 인기가 날로 높아지고 있다.KEB하나은행은 하이 로보(HAI Robo) 출시 4개월 만에 가입 손님 2만5000명, 가입 금액 3000억원을 돌파하고 체험 손님 수 8만명, 가입 펀드 계좌 수 11만개를 넘었다고 14일 밝혔다.하이로보는 친절한 설… [2017-11-14 11:25:14] new
인천터미널 영업권 둘러싼 '롯데·신세계 분쟁' 5년 만에 '롯데 勝'
유통업계 맞수 롯데와 신세계가 인천종합터미널 영업권을 두고 5년째 펼쳐온 분쟁에서 대법원이 롯데의 손을 들어주면서 최종 마무리됐다.14일 대법원 민사 3부는 신세계가 롯데와 인천광역시를 상대로 낸 인천종합터미널 소유권이전 등기 말소 소송에서 원고패소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2017-11-14 11:24:07] new
삼성화재, '지속가능성지수' 평가 2년 연속 1위
삼성화재는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한 '2017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 평가에서 2년 연속 손해보험부문 1위에 올랐다고 14일 밝혔다.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KSI, Korea Sustainability Index)'는 사회적 책임에 대한 국제표준인 ISO 26000을 기반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 [2017-11-14 11:23:28] new
교비 횡령-노동력 착취-성희롱… 대학가 시끌
미래 인재를 육성하는 대학들이 교비 횡령, 노동력 착취, 성희롱 의혹 등이 불거지면서 잡음이 일고 있다.투명성이 요구되는 교육기관의 역할이 아닌 여러 구설수에 오르내리면서, 상아탑에 대한 부정적인 시선이 확산될 수 있다는 우려마저 나오는 상황이다.14일 교육계에 따르면 교육부 사학… [2017-11-14 11:22:59] new
LG전자, 모니터 영토 확장… "의료용 영상기기 '풀라인업' 선봬"
LG전자가 진단용 모니터를 첫 공개하며 의료용 영상기기 풀라인업을 구축했다.LG전자는 이달 13~16일(현지시간)까지 독일 뒤셀도르프에서 열리는 국제의료기기 전시회 'MEDICA 2017'에 참가해 의료용 영상기기 풀라인업을 공개했다고 14일 밝혔다.MEDICA 2017은 전 세계 70개국 약… [2017-11-14 11:22:5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