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물가 상승률 2.6%… 5년만에 최고

"추석 장보기 벌써 겁난다"… 폭염·폭우에 물가 폭등

박기태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9.03 11:11:57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연합뉴스

 

추석을 앞두고 장바구니 물가에 비상이 걸렸다. 지난달 소비자 물가는 5년4개월 만에 가장 높은 인상률을 기록했다. 올여름 유난히 잦았던 폭우와 폭염 탓이다. 이로 인해 농작물 작황이 나빠지면서 채소와 과일 같은 신선식품 가격이 금값이 됐다.

 

통계청이 1일 발표한 지난달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2.6%다. 이는 지난 2012년 4월(2.6%) 이후 가장 큰 상승폭이다. 날씨 등의 영향으로 '식탁물가'라고 불리는 생활물가는 3.7%나 뛰며 2011년 12월(4.4%)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중 채소류 가격은 22.5%나 오르며 전체 물가를 0.37%p 끌어올렸다. 채소와 과일값이 폭등하면서 신선식품지수 역시 전년동월대비 18.3% 상승했다. 무(71.4%), 토마토(45.3%), 포도(31.6%) 등이 특히 많이 올랐다.

 

반면 조류인플루엔자(AI) 영향으로 오름세를 이어가던 달걀은 살충제 파동으로 지난달에 상승폭이 다소 줄었다. 그럼에도 전년 동월보다는 여전히 50% 이상 비쌌다. 농산물이나 유가를 뺀 근원물가의 경우 전년동월대비 1.8%, 전월대비 각각 0.1% 올라 상승폭이 크지 않았다.

 

정부는 채소값 안정을 위해 출하 조절, 생육 관리 등에 나설 계획이다. 기획재정부 관계자는 "추석에 대비해 성수품 공급 확대 방안과 가격 불안 품목에 대한 특별 수급 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태그
물가  채소  장바구니  추석  폭염


'업계 1위' 실적 올린 한투證… 자산관리‧IB 성과 커
한국투자증권(사장 유상호)이 지난해 역대 최고 실적을 기록한 가운데 업계 단독으로 발행어음 인가를 받고 사업을 개시한 ‘효과’에 관심이 쏠린다.9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투자증권은 2017년 잠정실적 기준 당기순이익 5244억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이는 전년 대비 121.5%(2877억원… [2018-02-09 15:50:44] new
삼성 금융 계열사 세대교체… 50대 CEO 전면배치
삼성 금융계열사 수장 후보들이 '50대'로 채워졌다. 60대 이상 CEO들이 경영일선에서 물러나면서 세대교체 바람이 이어지고 있다. 삼성증권은 9일 오전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구성훈(57) 삼성자산운용 대표이사 부사장을신임대표이사 단독 후보로 추천했다.구성훈 신임대표 내정자는… [2018-02-09 15:36:37] new
NH證, 베트남 자회사 ‘NHSV’출범…초대 법인장 문영태 전무
NH투자증권은 9일 베트남 현지법인(NHVS, NH Securities Vietnam)을 출범했다고 밝혔다. 베트남 현지법인인 NHSV는 수도인 하노이에 위치해 있다. NH투자증권은 1년여의 현지지분 인수작업을 통해 합작법인을 100% 자회사로 편입했다. 이후 약 300억원의 유상증자 등을 통해 인… [2018-02-09 15:32:24] new
김도진표 영업 전략 통했다…기업은행 순익 1조5085억원 기록
김도진표 영업 전략이 1년만에 빛을 봤다. 역대 최고 실적을 찍으며 무서운 속도로 성장하는 모습이다.IBK기업은행은 자회사를 포함한 2017년 당기순이익 1조5085억원을 달성했다고 9일 밝혔다.이는 전년(1조1646억원) 대비 29.5% 대폭 증가한 수치다. 통상 이익 규모가 줄어드는 4분기에… [2018-02-09 15:30:32] new
은행계 카드사 수수료이익 12% 줄어…4분기 순이익 급감
수수료이익 급감에 은행계 카드사들의 4분기 실적이 우울하다. 9일 업계에 따르면 신한·국민·우리·하나카드 등 은행계 카드사 4곳의 지난해 순이익은 1조4182억원으로 전년대비 16.4% 증가하며 선방했다. 하나카드가 1064억원을 벌어 40.7%나 늘었고신한카드도 27.6% 증가하며 실적… [2018-02-09 15:28:39]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