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 차별화 기반, 가전시장 '진정한 강자' 탈바꿈"

삼성전자, IFA서 '세탁기 미래' 제시…'퀵드라이브' 반응 뜨거워

기술 차별화 기반, 세탁기 '본질' 바꾸니… "시간은 줄고, 성능은 그대로"
'열악한 수도환경-비싼 전기요금-비좁은 주거환경' 등 한번에 해결 눈길

윤진우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9.04 06:46:5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삼성 퀵드라이브 세탁기가 우수한 성능으로 호평을 받고 있다. ⓒ삼성전자



삼성전자의 차세대 드럼세탁기 '퀵드라이브'의 반응이 뜨겁다. 삼성전자는 1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유럽 최대 가전박람회 'IFA 2017'에서 '퀵드라이브'를 처음으로 선보였다.

퀵드라이브는 드럼세탁기의 상하 낙차 방식에 전자동 세탁기의 회전판 방식을 결합해 세탁성능은 유지하면서 세탁시간은 절반 가까이 줄였다. 특히 세탁시간 절감에도 ▲세탁 성능 ▲옷감 손상 방지 ▲제품 내구성을 확보해 호평을 받고 있다.

4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퀵드라이브는 세탁시간을 절반 가까이 줄였다는 의미를 넘어 '세탁기의 미래를 제시했다'는 평가를 받으며 승승장구하고 있다.

외신의 호평도 이어졌다. 미국 IT전문매체 씨넷(CNET)과 엔가젯(Engadget)은 퀵드라이브를 심도있게 보도하면서 '퀵드라이브가 4방향 움직임으로 세탁 시간을 대폭 줄였다'고 평가했다.

퀵드라이브의 개발은 4년 전부터 시작됐다. 삼성전자는 120년 세탁기 역사를 자랑하는 유럽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다양한 방법을 찾던 중 세탁기의 본질인 '세탁성능을 유지한 채 세탁시간을 줄일 수 있는 방법'을 찾기로 결정한다. 

이렇게 시작된 기술 개발은 '세탁기의 본질과 플랫폼'을 바꾸겠다는 의지로 바뀌었고, 지금껏 본 적 없는 기술 차별화를 통해 궁극적인 플랫폼 변화를 이끌겠다고 의지가 담긴 '퀵드라이브' 개발로 마무리됐다.


▲삼성 퀵드라이브 세탁기는 드럼세탁기와 전자동 세탁기의 장점을 합쳐 세탁 시간을 절반 가까이 줄였다. ⓒ삼성전자



퀵드라이브는 드럼세탁기와 전자동 세탁기의 장점 모두를 구현해 세탁기의 본질을 바꿨다는 평가를 받았다. 기존 드럼 세탁기는 드럼통이 돌면서 발생하는 '낙차'를 활용하는데 그쳤지만, 퀵드라이브는 낙차와 함께 앞뒤 물살을 더해 세탁물이 상·하·전·후 네 방향으로 움직이게 만들었다. 이는 세탁 성능과 옷감 손상 방지는 유지하면서도 세탁에 걸리는 시간은 절반 가까이 줄이는 효과로 나타났다. 

이같은 움직임은 세탁 드럼통 안쪽 후면에 독자적으로 움직이는 회전판(후면 펄세이터)을 통해 구현할 수 있었는데 '큐드럼'이라 불리는 드럼통이 있어 가능했다.

삼성전자는 큐드롬 방식의 세탁기를 확대해 글로벌 공략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더욱이 700유로 이상인 프리미엄 시장을 공략해 진정한 세탁기 강자로 거듭난다는 포부를 드러내고 있다.

한편 글로벌 세탁기 시장은 분리세탁과 세탁시간 단축을 위한 업체간 경쟁이 치열한 상황이다. 다만 두 가지 모두 에너지 에너지 절약(물·전기·세제)을 궁극적인 목표로 한다는 점에서 플랫폼 선점이 중요하게 작용한다.

국내(15kg 이상)와 달리 대부분의 나라가 10kg 이하의 세탁기를 선호하고 있고, 국내 세탁기 명가 LG전자가 '센텀시스템'을 앞세워 에너지 효율을 강조하는 것도 이같은 추세를 반영한 결과다. 때문에 한국과 북미시장이 향후 유럽시장과 같은 방향으로 발전할 거란 분석에 무게가 실리고 있다.

업계 한 관계자는 "세탁기 선진국이라 불리는 유럽은 열악한 수도환경과 비싼 전기요금, 비좁은 주거환경 탓에 오래전부터 세탁시간 축소를 중요하게 생각해왔다"며 "시장 흐름을 볼 때 국내와 북미시장도 점차 유럽시장을 닮아가고 추세다. 세탁시간 축소로 대변되는 에너지 절약은 향후 세탁기 성패를 결정하는 중요한 요인이 될 것"이라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ADT캡스, 수능 앞두고 '수험생 특별 호송 서비스' 준비 완료
ADT캡스가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당일인 16일 오전 수험생들의 신속하고 안전한 입실을 돕기 위해 '수험생 특별 호송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지난 2000년 수능부터 이어진 ADT캡스의 '수험생 특별 호송 서비스'는 호송 경험이 풍부한 전문 경호팀과 지역 교통상황을 잘… [2017-11-14 09:35:20] new
하이트진로, 홍콩 맥주시장서 승승장구… 5년만에 판매량 7배 성장
하이트진로가 홍콩맥주시장에서 폭발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고 14일 밝혔다.하이트진로에 따르면지난해 홍콩 내 하이트진로 맥주 판매량은 32만 상자(1상자=500㎖ x 20병)로 전년대비 31%성장했다. 올해 예상판매량은 41만 상자다. 2012년 6만 상자 대비 약 7배나 증가한 급성장세를… [2017-11-14 09:25:28] new
위메프, 전 사업부문 CEO 직할로 전환… 조직개편 단행
위메프가 CEO 중심의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14일 밝혔다. 급변하는 이커머스 시장에서 기민하게 움직이며 빠른 성장을 이어가기 위한 전략으로 풀이된다.위메프는 최근 조직개편을 통해 독립적으로 운영해온 전략사업부문과 상품사업부문을 포함한 모든 사업부서를 CEO 중심으로 재편했… [2017-11-14 09:22:18] new
신세계몰, 업계 최초 디즈니 라이선스 계약 맺고 단독 전문관 오픈
신세계몰이 온라인몰 최초로 디즈니사와 라이선스 협약을 맺고 다음 달 온라인 단독 디즈니 전문관을 연다고 14일 밝혔다.디즈니 전통 캐릭터는 물론 픽사, 마블, 스타워즈 등 디즈니사의 모든 캐릭터 협업 상품을 디즈니 전문관을 통해 우선적으로 선보이며 키덜트 시장 공략에 나선다는 계획… [2017-11-14 09:19:49] new
KT, 동계올림픽 앞두고 5G 네트워크 기술검증 '착착'
KT가 평창 5G 규격 기반 기지국간 '핸드오버' 기술을 개발해 3km에 달하는 평창 일반도로에 5G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전 구간에서 이동성 검증을 완료했다고 14일 밝혔다.또한 이번 검증에서는 5G 단말을 탑재한 차량이 주행하면서 차량 내에서 실시간 대용량 스트리밍, 모바일 고화질 CC… [2017-11-14 09:17:29]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