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반찬 배송 서비스 '배민프레시' → '배민찬' 변경

'반찬시장 집중' 사업 방향-정체성 반영

박기태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9.04 09:52:45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모바일 반찬 배송 서비스 '배민프레시'가 '배민찬'으로 브랜드명이 변경된다. ⓒ우아한형제들

 

배달앱 배달의민족과 배민라이더스 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모바일 반찬 배송 서비스 '배민프레시'의 브랜드명을 오는 11일'배민찬'으로 변경한다고 4일 밝혔다.

 

'배민찬'이라는 이름은 배달의민족의 애칭인 '배민'에 반찬을 의미하는 '찬'의 결합으로, 배달의민족 브랜드 가족의 일원임을 알려주는 동시에 ‘반찬’을 더욱 직관적으로 드러내는 조합이다. 언뜻 인물명처럼 느껴지는 친숙함에 '참~ 좋은'과 같이 'ㅊ(치읓)' 음의 '참하고', '정갈한' 느낌도 담았다.

 

로고 이미지 등 비주얼 아이덴터티(VI) 역시 배달의민족의 상징색인 '배민 민트색'을 기본으로 흰색을 조화롭게 구성했다. 폰트의 경우 '배민'은 배달의민족 기본 서체 '한나체'를 활용하고, '찬'은 참하고 정갈한 느낌을 살릴 수 있는 '명조체'를 썼다.

 

'배민프레시'는 지난 2015년 8월 출범한 이래 빵과 국, 샐러드, 주스 등 다양한 신선식품을 다뤘으나 지난해부터는 반찬에 집중하는 쪽으로 방향을 조정했다. 그 결과 1년 사이 반찬 주문량이 10배 이상 증가하고 모바일 주문이 80%에 달하는 등 빠르게 성장 중이다.

 

우아한형제들은 이러한 성장세에 힘입어 모바일 반찬 서비스로 거듭나고 있는 '배민프레시'를 '배민찬'으로 변경함으로써 '반찬'이라는 정체성을 분명히 하고, 고객에게 한 발 더 가까이 다가간다는 방침이다. 새 이름 아래 고객 기반 확대와 우수 파트너 업체 추가 입점 등의 노력을 배가함으로써 명실상부한 '모바일 넘버원 반찬가게'로 자리매김하겠다는 것이다.

 

현재 '배민찬(배민프레시)'은 100여개의 업체 제휴와 자체 브랜드(PB)로 1000여종의 반찬을 판매하고 있다. 2여년 전 반찬 정기배송 1위 '더푸드'를 인수한 이래 업계 최고 수준의 반찬 전문 제조 시설과 전용 물류센터, 연구개발(R&D) 센터까지 갖추고 매주 30종 이상의 신제품을 선보이고 있기도 하다.

 

'배민찬'은 국내 최초로 '새벽배송'을 이커머스에 적용하고, 자체 냉장·냉동 차량을 활용한 '콜드체인' 물류 노하우를 바탕으로 밑반찬과 국, 찌개, 메인 반찬 등 신선한 음식을 모바일로 간편하게 주문하고 배송 받을 수 있다. 주문과 동시에 제품 제조에 들어가기 때문에 대량 생산을 통해 냉장 창고에 재고를 쌓아두고 판매하는 다른 업체와는 차별화된다.

 

우아한형제들 최준영 이사는 "이번 리브랜딩을 통해 고객이 원하는 반찬의 모든 것을 담은 서비스로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며 "그간 쌓아온 푸드 커머스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모바일 넘버원 반찬가게에 걸맞은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 국내 반찬 시장은 2조원에 달하는 것으로 추산된다. 최근 맞벌이 부부와 미혼 직장인 등 1인 가구의 증가로 모바일 반찬 가게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SKT, 하나금융그룹과 생활금융플랫폼 합작법인 '핀크' 선봬
SK텔레콤이 하나금융그룹과 각각 49%, 51% 비율로 출자한 생활금융플랫폼 합작법인 '핀크'를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주식회사 핀크는 ▲ AI기반의 금융 챗봇(Chatbot) '핀고(Fingo)' ▲지출내역 및 현금 흐름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SEE ME' ▲제휴사와의 연계를 통해 차별화된… [2017-09-04 09:50:32] new
리테일 경쟁에 나선 대형 증권사… 수수료 무료경쟁 앞장서
주식 매매수수료 무료를 앞세운 리테일 경쟁이 대형 증권사로 범위가 확대됐다.WM(자산관리) 부문을 성장시키기 위해서는 결국 리테일에서 기반을 다져야 한다는 전략으로 풀이된다.4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최근 업계 2위 NH투자증권과 3위 KB증권 등 대형 증권사들이 매매수수료 무료… [2017-09-04 09:48:23] new
현대홈쇼핑, 중소 협력사 방송영상제작 지원 확대… 4억원 투자
현대홈쇼핑이 업계에선 유일하게 시행 중인 '방송영상제작 지원사업' 대상을 전체 중소 협력사로 확대하고 지원금액도 4억원으로 늘린다고 4일 밝혔다. TV홈쇼핑에 입점한 협력사 외에도 데이터방송 채널인 현대홈쇼핑+Shop(플러스샵)에 입점하는 협력사까지 지원 대상에 포함시켰다.지… [2017-09-04 09:48:19] new
GS건설, 5700억원 규모 방배13구역 재건축 수주
GS건설이 서울 서초구 방배동 방배13구역 재건축사업 시공사로 선정됐다. 4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 GS건설은 지난 2일 오후 진행된 방배13구역 재건축 정비사업 공동사업시행 건설업자선정 등을 위한 조합 임시총회에서 롯데건설을 꺾고 조합원들의 선택을 받았다. 이번 수주는 GS건설의 올… [2017-09-04 09:47:58] new
홈플러스, 추석 맞아 협력회사 대금 조기 지급
홈플러스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중소 협력회사의 원활한 자금운영을 돕기 위해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4일 밝혔다.이번 조기 지급 대상 회사는 대기업을 제외한 중소 협력회사 중심의 4100여 개사로 약 2400억원 규모의 대금이 조기 지급된다.홈플러스는 이들 중소 협력회사 대금을 정상지급… [2017-09-04 09:45:48]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