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변액보험 펀드 주치의 제도 도입

올해 10월 시범운영 거쳐 내년 1월부터 전면 시행
보험사, 전용 안내번호 신설·최소인원 확보해야

김문수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9.05 14:52:43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

내년 1월부터 소비자가 펀드와 보험이 결합된 변액보험과 관련한 상담 및 자문을 손쉽게 받을 수 있는 '펀드주치의'제도가 전면 시행된다.

금융감독원은 변액보험을 판매중인 23개 생명보험회사에 전문상담인력을 최소 2명 이상 배치한 전용 콜센터를 운영해 오는 10월부터 펀드주치의 제도 시범 운영에 나선다고 5일 밝혔다. 

변액보험은 펀드 운용실적에 따라 수익률을 확보하면서 보험금도 보장받을 수 있는 생명보험상품이다. 따라서 펀드 변경 등을 통한 지속적인 수익률 관리가 필수적이다. 하지만 현 보험사의 관리 및 상담 체계가 미흡해 저조한 수익률로 불만이 계속돼 왔다.

현재는 변액보험을 판매하는 23개 생보사 중 6개사만 전용 콜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이런 상황 탓에 1회 이상 펀드를 변경한 변액보험계약은 올해 상반기 전체의 3.9%에 불과하다.

이에 따라 전용 안내번호를 신설하고 일반콜센터와 업무를 분담케 할 방침이다. 상담원은 보험사별로 전년도말 변액보험 보유계약 건수에 비례해 최소 인원을 추가 확보토록 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펀드주치의 제도 운영을 위한 보험사별 콜센터 운영규정 개정 등을 거쳐 10월부터 시범 실시할 예정"이라며 "필요사항을 반영해 내년 1월부터 본격적으로 시행한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태그
금감원  변액보험  펀드  주치의  제도


현대차, 글로벌 수소위원회 공동 회장사 선출... 수소시대 구현 '선봉장'
현대자동차가 글로벌 수소사회 구현을 위한 선봉장 역할을 맡는다. 현대자동차는 13일(현지시간) 독일 본에서 열린 '제 2차 수소위원회 총회'에서 양웅철 부회장이 공동 회장으로 선출됐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회장社(사) 역할을 맡아 위원회를 대표해 수소에너지로의 에너지 패러다임 전환을… [2017-11-14 16:34:55] new
농협은행, 내년부터 '계좌기반 직불결제' 서비스
NH농협은행은 BC카드와 계좌기반 직불결제 및 신규 핀테크 서비스를 위한 전략적 제휴 협약을 맺었다고 14일 밝혔다.이번 협약에 따라 농협 고객은 계좌 및 현금카드를 BC카드의 온·오프라인 통합결제 플랫폼 '페이북(paybooc)에 연결할 시 BC카드 가맹점에서 계좌기반 직불결제 서… [2017-11-14 16:23:08] new
[포토] 필립모리스 측 "아이코스 유해성 일반 담배보다 낮다"
'미카엘 프란존(Mikael Franzon)'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Philip Morris International) 의학 담당 박사가 14일 오후 서울 종로구 포시즌호텔 서울에서 궐련형 전자담배 아이코스 유해성 관련 연구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이날 미카엘 프란존은 "아이코스의 유해물질이 일반담배… [2017-11-14 16:20:47] new
[캠퍼스 소식] 삼육대, '스미스인문교양주간' 선보여 外
◇ 삼육대, '융합 지식 대통합' 인문학 특강 마련삼육대학교는 '융합을 넘어 지식의 대통합으로'를 주제로 '스미스인문교육주간' 행사를 16일까지 선보인다고 14일 밝혔다.이번 행사는 재학생 인문역량 강화 등을 위해 마련됐으며 삼육대 스미스교양대학은 서울 노원구 교내 장근청홀 등에서 인… [2017-11-14 16:09:06] new
입으로만 '공공성' 강조… 국토·기재부, 年 2천억 벽지노선 손실액 코레일에…
국토교통부가 벽지노선 운행 등을 위한 철도부문 공익서비스(PSO) 예산 확보에 소극적이라는 지적이 나온다.국토부는 내년 예산 편성과정에서 지난해 셀프삭감한 예산은 그대로 둔 채 재정 당국이 감액한 만큼만 되살려 예산을 신청했다. 기획재정부는 국토부 증액 요구를 대부분 수용한 상태… [2017-11-14 16:07:40]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