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그룹 최고경영진 협력사 상생 앞장…"강소기업 성장 돕는다"

구본준, 박진수, 한상범, 조성진 부회장 등 30여명, 1∙2∙3차 협력사 찾아
동반성장 전략 점검 위해 현장 찾아 강소기업 성장 방안 마련 나서
디스플레이 30개 협력사 매출 4조, 9년만에 '180% 성장…고용 8300명, 80% 늘어"

조재범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9.07 14:39:58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LG그룹이 협력회사와 함께 추진해 온 동반성장 전략을 점검하고 강소기업으로 육성을 위한 방안 마련에 나섰다.

LG그룹은 7일 최고경영진 30여명이 LG와의 공동 개발 등을 통해 디스플레이 장비 국산화 성과를 창출한 1∙2∙3차 협력회사를 잇달아 방문했다고 밝혔다. 

경영진은 2차 협력회사인 '시스템알앤디'를 시작으로, 수원에 위치한 3차 협력사 '로보스타', 그리고 파주에 위치한 1차 협력사 '탑엔지니어링'을 연이어 찾았다.
 
그간 추진해온 동반성장 전략을 현장에서 직접 점검하고 협력회사들이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하자는 취지다.

이번 방문에는 구본준 LG 부회장을 비롯해 박진수 LG화학 부회장, 한상범 LG디스플레이 부회장, 조성진 LG전자 부회장 등 제조 부문 계열사 최고경영진과 사업본부장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경영진은 이날 일정 모두를 대형버스 2대에 나눠 이동하면서 이동 중에도 장비 국산화를 통한 상생협력 강화 성과와 향후 추진과제를 심도있게 논의했다.

이날 방문한 3개 업체는 LG의 기술·금융 지원 등을 통해 장비를 국산화한 후 수출판로를 확대하고 사업을 확장한 대표적인 협력사다. 

우선 탑엔지니어링은 디스플레이 장비 국산화를 통해 종합장비회사로 거듭나고 있는 LG디스플레이의 1차 협력회사다. 

LG디스플레이는 2001년부터 탑엔지니어링에 ▲특허 무상이전 ▲공정기술 노하우 전수 ▲동반성장펀드 제공 등을 통해 LCD 유리기판에 액정층을 형성하는 액정분사장치와 LCD 유리기판 절단장비, LCD 모듈 검사장비 등의 설비 국산화를 도왔다.  

이에 탑엔지니어링은 외산 장비를 대체하며 액정분사장치 분야에서 세계 1위, LCD 유리기판 절단장비 분야에서 세계 2위를 달성하는 등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2013년 대비 2016년 매출은 두 배 가까이 증가한 1502억원을 기록했다. 고용 인원도 2013년 189명에서 2016년 288명으로 50% 이상 증가했다.

탑엔지니어링은 LG디스플레이 중국 광저우 공장에 핵심검사장비를 납품하는 등 해외 동반진출도 추진하고 있다.

시스템알앤디는 디스플레이 장비회사 등에 장비 제작 및 관련 엔지니어링 서비스를 제공하는 LG디스플레이의 2차 협력회사 중 하나다. 

시스템알앤디는 2005년 LCD 모듈장비를 국산화한 이후 장비회사들로부터 수주 규모를 늘려왔다. 

또한 LG화학 등의 기술지원으로 자동차, ESS(에너지저장장치)에 들어가는 2차전지용 패키지 라인을 국산화해 일본 기업이 주도했던 외산 장비를 대체하고 사업 포트폴리오를 확대했다.

시스템알앤디의 지난해 매출은 LG와 처음 협력을 시작한 2005년에 비해 10배 이상 성장한 654억원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일자리도 8배 이상 늘어나 고용 직원수가 174명에 이른다. 

로보스타는 디스플레이, IT 분야 등의 생산공정에 적용되는 산업용 로봇 생산기업이다. 시스템알앤디와 같은 장비 제작회사에 이송장치 등 자동화 장비부품을 공급한다.

2004년 디스플레이용 정밀 공정장비 기술 이전, 2011년 양팔로봇 기술 국책과제 공동 참여 등 로봇 분야 강소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

LG그룹의 협력사와의 동반성장은 꾸준히 성과를 보이고 있는 상황이다.

국내 디스플레이 산업 초기였던 1998년 LG디스플레이의 LCD 장비 국산화율은 6%에 불과했지만 2006년 50%, 올해 들어 80%까지 올라섰다.

여기에 국내 30개 핵심 장비 협력회사의 경우 원가와 설비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향상시켜 매출액은 2007년 1조4000여억원에서 2016년 4조원 규모로 180% 이상 증가했다. 

같은 기간 고용 인원은 4500여명에서 8300여명으로 80% 이상 늘었다.  

◆단순 협력사 지원 넘어 지속 성장 생태계 구축

LG는 단순한 협력회사 지원을 넘어 협력회사와 더불어 지속가능한 성장을 이끌기 위한 상생 생태계 구축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를 위해 LG는 협력회사가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금융 지원 ▲기술 공동 개발 ▲특허 개방 ▲해외 판로 개척 ▲교육∙인력 지원 등 실효성 있는 지원책을 제공하고 있다. 

6400억원 규모의 상생협력기금을 조성해 사업자금을 무이자 또는 저리로 빌릴 수 있게 해 협력회사의 경영 개선과 고용 안정 등을 지원하고 있다. 

1차 협력회사가 대기업 수준의 낮은 금융비용으로 2∙3차 협력회사에 현금으로 결제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상생결제시스템' 운영도 강화했다. 

협력회사의 지속 성장을 지원하는 차원에서 5만2000여건의 특허를 유무상으로 개방해 2015년 179건, 2016년 144건의 특허를 무상 이전했다. 

특히 1차 협력회사 계약시 2·3차 협력회사와의 공정거래를 담보하는 조항을 포함하고 2·3차 협력회사까지 안전·환경·기술보안 체계 구축을 지원하는 등의 상생협력 세부안도 마련할 계획이다.

LG디스플레이의 경우 지난 7월 '신상생협력체제'를 발표하며 금융·기술·의료복지 분야의 상생 프로그램 지원 대상을 2000여개의 2·3차 협력회사까지 전면 확대했다. 

400억 규모였던 1차 협력회사 전용 기술협력자금을 1000억 규모로 확대해 2·3차 협력회사도 자금 필요 시 무이자 대출을 받을 수 있게 했다.

LG전자는 2011년부터 사내 기술인력을 협력회사에 파견해 신부품·신공법 개발, 품질 및 생산성 개선 등을 돕고 있으며 지원범위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LG화학은 상생펀드를 조성해 600억원 이상 저금리 대출을 지원하고 금리혜택도 확대했다. 또한 협력회사의 에너지 비용절감을 위해 전문가를 파견해 에너지 절감 진단을 진행하고, 설비투자를 무상 지원하고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한화L&C, 원목소재 식탁 신제품 4종 선봬
한화LC는 원목소재 식탁 신제품 4종을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지난 7월 홈쇼핑에서 첫 선을 보인 후 뜨거운 반응을 얻은 '칸스톤'을 적용한 대리석 식탁의 뒤를 잇는 식탁 제품 라인업 확대다. 이번에 출시한 'Q'LINC(큐링크) 원목식탁 시리즈 4종은 고급형의 '스퀘어'와 '루터' 원목식탁 2… [2017-12-13 18:26:48] new
[포토] LG와 협업한 TV '베오비전 이클립스' 출시한 뱅앤올룹슨
스피커 브랜드 뱅앤올룹슨(Bang Olufsen)가 13일 오전 서울 강남구 뱅앤올룹슨 압구정점에서 OLED(Organic Light Emitting Diode) TV '베오비전 이클립스(Beovision Eclipse)'를 선보이고 있다. '베오비전 이클립스'는 LG전자 TV 부문과 뱅앤올룹슨의 협업… [2017-12-13 18:24:52] new
[포토] 정상은 사무국장 "한돈건강식, 실버푸드 넘어서는 활용 기대된다"
정상은 한돈자조금 사무국장이 13일 오전 롯데호텔 서울에서 열린 '한돈 건강식 메뉴 개발 발표회'에 참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이날 정 사무국장은 "한돈 건강식은 고령인구 뿐만 아니라 환자식, 유아식 등 실버푸드에 국한되지 않고 더 많은 활용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한돈… [2017-12-13 18:24:40] new
[포토] 소상공인 찾은 김영주 "최저임금 인상 부담 완화 위해 도와달라"
김영주 고용노동부 장관이 13일 오후 서울 동작구 소상공인연합회에서 열린 '일자리 안정자금 사업 간담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이날 김 장관은 "일자리 안정자금이 최저임금 해결사가 돼 소상공인의 버팀목으로 자리매김하기 위해서는 소상공인 단체와 협회가 도와달라"고 말했다.'일자리… [2017-12-13 18:23:42] new
SK중한석화, 한중 협력 새 이정표 제시…"시노펙과 지속 협력 강화"
SK중한석화가 한·중 정상회담을 앞두고 열린 '한중 비지니스 포럼'에서 양국 기업의 협력 성공 사례로 주목을 받았다.SK이노베이션은 SK중한석화가 한-중 기업 간 협력 대표 사례로 선정되며 특별히 한국과 중국의 경제인들에게 소개됐다고 13일 밝혔다.베이징 조어대(钓鱼台)에서 열린… [2017-12-13 18:22:07]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