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날 39만5000대 주문… 갤노트7 악재 털고 순항"

삼성전자 '갤노트8' 흥행… "사전예약 첫날 40만대 육박"

100만원 넘는 가격 불구 '충성고객' 선택 잇따라
"초도물량 1천만대 준비 완료…갤S8 '100만대' 기록 돌파 기대감"

윤진우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9.08 11:15:1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삼성전자 갤럭시노트8의 첫 날 사전예약이 39만5000대를 돌파한 것으로 확인됐다. 

8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7일 사전예약을 시작한 갤럭시노트8은 이통3사를 통해 39만5000대가 주문된 것으로 집계됐다. 갤노트7의 악재를 털어내고 순항을 시작한 셈이다.

갤노트7의 악재에도 불구하고 노트 시리즈 충성고객들의 선택은 변함이 없었다. 갤노트FE가 일주일 만에 40만대가 판매되는 저력을 보인 것도 같은 맥락이다.

때문에 사전예약 7일 동안 100만대 판매를 달성할 수 있을지 시장의 이목이 집중된다. 노트 충성고객들을 염두하면 갤노트7의 사전예약 기록인 40만대를 넘어 10일만에 100만대가 예약된 갤럭시S8의 성적도 넘볼 수 있는 상황이다.

100만원이 넘는 출고가가 단점으로 꼽혔지만 소비자들의 마음을 돌리지는 못했다. 갤노트8의 출고가는 64GB 109만4500원, 256GB 125만4000원이다. 256GB 모델 비중이 35%를 차지했고, 딥씨블루 및 미드나이트블랙 색상의 주문이 많았다.

역대 노트 시리즈 중 가장 큰 인피니티 디스플레이와 듀얼 카메라, S펜, 6GB 램 등 최고 수준의 사양이 주효했다는 평가다. 특히 꺼진 화면 메모, 라이브 메시지, 번역기로 대표되는 S펜은 노트 고유의 경쟁력으로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업계에서는 갤노트8이 아이폰8이 출시되는 시점까지 이같은 판매실적을 유지할 것으로 예상했다. LG V30을 제외하면 갤노트8을 대항할 수 있는 경쟁 제품이 없다는 설명이다.

삼성전자는 3개월 초도물량으로 1000만대 이상을 확보해 초기물량 공급에 만전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출시 초반 승기를 잡아 판매호조를 이어간다는 전략이다.

한편 삼성전자는 사전판매 기간에 갤노트8을 구입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사은품 혜택을 제공한다. ▲ AKG 블루투스 스피커 또는 네모닉 프린터(256GB 구매 고객) ▲액세서리 10만원 할인 쿠폰 ▲디스플레이 파손 교체 비용 50% 지원 정품유튜브 레드 3개월 무료 이용권 등이 대표적이다.

갤노트8은 쇼핑몰, 백화점, KTX역사 등 전국 84개 핫플레이스와 3800개의 체험존을 통해 만날 수 있다. 

고동진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은 "2011년 갤럭시 노트를 처음 선보인 이후 삼성전자가 끊임 없이 혁신적인 갤럭시 노트를 선보일 수 있었던 것은 노트 충성 고객들의 끝없는 열정과 사랑 덕분이었다"며 "갤럭시노트8은 스마트폰으로는 불가능하다고 믿었던 일들을 이뤄지게 할 것"이라 자신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장바구니 부담 낮춘다"… 이마트, 설 맞아 제수용품 할인
추운 날씨 탓에 채솟값 등의 가격이 오르면서 설을 앞두고 고객들의 장바구니도 부담이 가중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이에 이마트는 가격 동결 및 최소 인상 등으로 설 물가 잡기에 나설 예정이다.7일 이마트에 따르면 설을 맞아 차례상에 필요한 각종 제수용품부터 제철 신선 먹거리와… [2018-02-07 09:11:19] new
서울시, 이주시기 조정권 본격 행사?… 잠실 재건축 심사대 올라
서울시가 강남 집값 안정을 위해 이주시기 조정권 카드를 적극 활용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강남3구가 재건축 단지의 초과이익환수제 적용 여부를 판가름할 관리처분계획을 정부기관에 맡겨 검증하라는 정부 권고를 듣지 않고 자체 처리하는 것으로 입장을 정리했기 때문이다. 관리처분계획… [2018-02-07 09:11:06] new
'일감 몰아주기' 기준 강화시 그룹 계열사 28개 추가 규제
정부가 '일감 몰아주기' 규제 대상 상장사 지분요건을 낮추기로 방침을 정한 가운데 이를 적용할 경우 주요 그룹 28개 계열사가 규제 대상에 추가되는 것으로 분석됐다. 공정거래위원회(이하 공정위)는 지난달 업무보고에서 '총수일가 사익 편취'의 규제 대상이 되는 상장기업 지분요건을 현행… [2018-02-07 09:10:53] new
'저출산 충격' 유제품 자급률 사상 첫 50% 아래 추락
우유와 버터 등 유제품 자급률이 지난해 사상 처음으로 50% 아래로 떨어졌다. 1990년대 초까지만 해도 90%를 넘겼던 유제품 자급율이 최근 저출산 등의 영향으로 소비가 줄면서 50%선이 무너졌다. 국내 생산량 감소는 물론, 버터·치즈·분유 등의 수입량이 증가한 이유에서다. 7일 농림축… [2018-02-07 09:10:30] new
효성, 지난해 영업익 7708억원… 전년比 24.2% ↓
효성은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7708억원으로 전년보다 24.2% 감소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7일 밝혔다.매출액은 12조5464억원으로 5.2% 증가했고, 당기순이익은 3408억원으로 28.3% 감소했다.효성은 "매출은 판매량 증가로 인해 증가했으나, 영업이익은 원재료 상승에 따른 스프… [2018-02-07 09:08:3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