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리콜 후 성능저하 논란... 환경부 "문제 없다"

리콜 후에도 연비·출력 등에 큰 변화 없어
시행 초기 단계라 다른 문제 발견될 가능성은 존재

옥승욱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9.29 11:02:22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폭스바겐코리아

 

최근 환경부가 폭스바겐 리콜 대상을 전 모델로 확산함에 따라, 리콜 후 성능변화에 대해 의문점을 제기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환경부는 리콜 후에도 연비 및 출력 저하는 없다고 했지만, 대다수 고객들은 시행 초기 단계라 우선 지켜보겠다는 입장이다.

환경부는 지난 25일 파사트, CC, 골프 2.0, 제타 2.0 등 폭스바겐 6개 모델 총 5만8693대에 대한 리콜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해당 차량들은 약 30분 정도 소요되는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리콜을 완료할 수 있다.

29일 업계에 따르면 티구안을 제외한 다른 모델들은 리콜 시행 초기라 우려를 나타내는 시각이 많다. 이에 일부 고객들은 당분간 분위기를 지켜보겠다며 리콜을 자제하고 있다.

실제 리콜 후 차량을 운행해 본 고객들은 연비나 출력 등 성능 저하는 없다고 평가한다. 기자 역시 리콜이 완료된 CC 모델을 운행해 봤지만 리콜 전이나 다른 점을 발견하지 못했다.

기자가 서울에서 인천까지 왕복 100km 정도를 주행한 결과 연비는 리터당 20.2km가 나왔다. 이는 리콜 전이랑 별반 다를게 없는 수준이다. 일부 고객들은 리콜 후 소음 문제를 지적했는데 이 역시 리콜 전과 크게 달라지지 않았다.

CC 리콜을 받은 한 고객은 "리콜 후 액셀 가속 시 반응속도가 더뎌진거 같다"며 "가속의 폭발적인 느낌은 사라진 반면 연비는 이전보다 더 좋아진 느낌이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전반적으로 연비 위주의 세팅을 한 것으로 보인다"며 "거친 가속감을 좋아하는 고객이라면 리콜을 미루는게 좋을 것"이라고 조언했다.

다만 시행 초기라 어떠한 문제가 추가로 발생될지는 알 수 없는 상황이다. 다수 고객들이 일단 분위기를 지켜보자고 하는 것도 이같은 이유에서다.

티구안, 파사트 등 일부 모델은 리콜 후에 연비 하락, 출력 저하 등 성능 문제가 생겼다고 주장하는 고객도 있다. 하지만 폭스바겐 서비스센터 어드바이저는 흘러나오는 설에 불과하다고 반박했다.

방배서비스센터 한 어드바이저는 "리콜 후에도 전과 다를 바가 없어 리콜을 요청하는 고객들이 늘어나고 있다"며 "문제가 있으면 환경부에 정식으로 항의를 하던, 고소를 하던 움직임을 보일텐데 조용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문제가 없으니까 환경부에서 리콜을 승인한 것 아니겠냐"며 "아직 시행 초기라 일부 고객들은 불안감을 가질 수 있는데 믿고 맡겨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현재 폭스바겐 서비스센터는 야간에도 정비를 진행하는 등 연장근무에 돌입하며 리콜과 수리업무를 병행하고 있다. 일부 서비스센터는 일손이 딸려 전화 대응조차 못하는 상황이다.

폭스바겐코리아 관계자는 "티구안 리콜을 1년 정도 진행했는데 리콜 후 문제점에 대해 아직 본사로 접수된 사항은 없다"며 "추가 모델에 대한 리콜 완료 시점이 명시돼 있지 않는데, 1년 6개월 내 마무리하는 것으로 환경부와 얘기가 됐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롯데그룹, 인도네시아서 온라인쇼핑몰 '아이롯데' 오픈… 2023년 매출 1조 목…
롯데가 인도네시아 이커머스 사업에 본격 진출한다. 2021년 흑자전환에 이어 2023년 매출액 1조원 돌파를 목표로 그 첫걸음을 뗐다.롯데그룹은 인도네시아 재계 2위 살림그룹과의 합작법인 ‘인도롯데’를 설립하고, 현지 온라인쇼핑몰(아이롯데)을 공식 오픈한다고 10일 밝혔다.롯데그룹… [2017-10-10 08:01:13] new
한화그룹, 美서 'K9 자주포' 등 전시… 방산시장 마케팅 강화
한화그룹이 미국 및 중남미 방산시장을 두드린다. 미국의 수도 워싱턴D.C.에서 열리는 국제방산전시회에 대한민국 국산 무기체계가 최초로 실물 전시된다.한화그룹은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미국 워싱턴D.C.에서 열리는 방산 전시회(AUSA 2017 Annual Meeting Exposition)에… [2017-10-10 07:46:19] new
가계부채 1400조 시대…3명중 1명은 집 사려 빚내
정부가 가계부채에 대해 전면조사를 실시하며 다주택자들의 관리 강화도 나섰다.10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정세균 국회의장실은 전일 신용정보회사 나이스(NICE) 평가정보의 자료를 토대로 가계부채를 정밀 분석했다.분석 대상이 된 가계부채 총액은 1439조원(올해 6월 기준)이다. 같은 시점… [2017-10-10 07:40:15] new
한국, 중국 수입시장서 점유율 10% 붕괴
최근 수출이 양호한 회복세를 보이고 있지만, 올해 들어 중국 수입시장에서 한국 수출품이 차지하는 비중이 10% 밑으로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중국 정부의 자국산업 육성과 산업구조 변화 정책에다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배치 관련 보복조치까지 겹치면서 우리의 최대 수출상대국인… [2017-10-10 07:31:32] new
한국경제, 美FTA·中통화스와프 등 불확실성 확대
긴 추석 연휴 이후 한국 경제는 한층 더 짙은 안갯속에 휩싸인 모양새다.한·미 자유무역협정(FTA)은 개정 협상 절차에 들어가게 됐고, 한·중 통화스와프는 만기에 연장할 수 있을지 정해지지 않은 상태다.기획재정부와 한국은행은 연휴 마지막 날인 9일 "10일 만기 도래하는 한·중 통화스와… [2017-10-10 07:25:23]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