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리콜 후 성능저하 논란... 환경부 "문제 없다"

리콜 후에도 연비·출력 등에 큰 변화 없어
시행 초기 단계라 다른 문제 발견될 가능성은 존재

옥승욱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9.29 11:02:22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폭스바겐코리아

 

최근 환경부가 폭스바겐 리콜 대상을 전 모델로 확산함에 따라, 리콜 후 성능변화에 대해 의문점을 제기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환경부는 리콜 후에도 연비 및 출력 저하는 없다고 했지만, 대다수 고객들은 시행 초기 단계라 우선 지켜보겠다는 입장이다.

환경부는 지난 25일 파사트, CC, 골프 2.0, 제타 2.0 등 폭스바겐 6개 모델 총 5만8693대에 대한 리콜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해당 차량들은 약 30분 정도 소요되는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리콜을 완료할 수 있다.

29일 업계에 따르면 티구안을 제외한 다른 모델들은 리콜 시행 초기라 우려를 나타내는 시각이 많다. 이에 일부 고객들은 당분간 분위기를 지켜보겠다며 리콜을 자제하고 있다.

실제 리콜 후 차량을 운행해 본 고객들은 연비나 출력 등 성능 저하는 없다고 평가한다. 기자 역시 리콜이 완료된 CC 모델을 운행해 봤지만 리콜 전이나 다른 점을 발견하지 못했다.

기자가 서울에서 인천까지 왕복 100km 정도를 주행한 결과 연비는 리터당 20.2km가 나왔다. 이는 리콜 전이랑 별반 다를게 없는 수준이다. 일부 고객들은 리콜 후 소음 문제를 지적했는데 이 역시 리콜 전과 크게 달라지지 않았다.

CC 리콜을 받은 한 고객은 "리콜 후 액셀 가속 시 반응속도가 더뎌진거 같다"며 "가속의 폭발적인 느낌은 사라진 반면 연비는 이전보다 더 좋아진 느낌이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전반적으로 연비 위주의 세팅을 한 것으로 보인다"며 "거친 가속감을 좋아하는 고객이라면 리콜을 미루는게 좋을 것"이라고 조언했다.

다만 시행 초기라 어떠한 문제가 추가로 발생될지는 알 수 없는 상황이다. 다수 고객들이 일단 분위기를 지켜보자고 하는 것도 이같은 이유에서다.

티구안, 파사트 등 일부 모델은 리콜 후에 연비 하락, 출력 저하 등 성능 문제가 생겼다고 주장하는 고객도 있다. 하지만 폭스바겐 서비스센터 어드바이저는 흘러나오는 설에 불과하다고 반박했다.

방배서비스센터 한 어드바이저는 "리콜 후에도 전과 다를 바가 없어 리콜을 요청하는 고객들이 늘어나고 있다"며 "문제가 있으면 환경부에 정식으로 항의를 하던, 고소를 하던 움직임을 보일텐데 조용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문제가 없으니까 환경부에서 리콜을 승인한 것 아니겠냐"며 "아직 시행 초기라 일부 고객들은 불안감을 가질 수 있는데 믿고 맡겨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현재 폭스바겐 서비스센터는 야간에도 정비를 진행하는 등 연장근무에 돌입하며 리콜과 수리업무를 병행하고 있다. 일부 서비스센터는 일손이 딸려 전화 대응조차 못하는 상황이다.

폭스바겐코리아 관계자는 "티구안 리콜을 1년 정도 진행했는데 리콜 후 문제점에 대해 아직 본사로 접수된 사항은 없다"며 "추가 모델에 대한 리콜 완료 시점이 명시돼 있지 않는데, 1년 6개월 내 마무리하는 것으로 환경부와 얘기가 됐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아프리카 탄자니아에 기숙사 짓는 하나금융 김정태 회장
하나금융지주 김정태 회장의 교육 인프라 지원 사업이 더욱 확대되고 있다.하나금융지주는 26일 아프리카 탄자니아에 학생용 기숙사를 건립한다고 밝혔다.탄자니아 이링가 지역에 건립될 학생용 기숙사는 해당 국가에 지부를 갖고 다양한 활동 중인 ‘월드쉐어’와 함께 협력해 내년 3월 착공… [2017-11-26 19:46:31] new
하나금융 ‘하나멤버스’ 판 키운다…글로벌통합 플랫폼 구축
이제 자신이 보유한 하나머니를 세계 어디에서도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26일 하나금융지주는 최근 서울 신라호텔에서 글로벌 통합 디지털 자산 플랫폼 구축을 위한 ‘글로벌 로열티 네트워크(Global Loyalty Network, 이하 ‘GLN’) 컨소시엄을 개최했다.GLN은 하나멤버… [2017-11-26 19:01:11] new
차기 우리은행장 최종 후보 손태승‧최병길 압축
우리은행이 차기 은행장 후보로 손태승 부행장과 최병길 삼표시멘트 대표이사 등 2명으로 압축했다.우리은행 26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9명의 후보자를 대상으로 1차 면접을 진행했다.이날 오전부터 오후 늦게까지 후보자별 프레젠테이션과 질의응답 형식으로 면접을 진행했고 이를… [2017-11-26 18:59:48] new
우리은행, 조직혁신 끝장토론… 100대 과제 선정
우리은행이 자기반성의 시간을 가졌다.26일 우리은행은 최근 안성 연수원에서 영업점 전직급 직원 100명이 참여한 ‘조직문화 혁신을 위한 끝장 토론’을 진행했다고 밝혔다.토론장에선 ▲공명정대한 사람중심 은행 ▲현장 중심의 상식과 원칙이 통하는 은행 ▲소통과 화합을 통한 행복한 몰… [2017-11-26 13:46:51] new
SK, 울산서 동반성장 채용박람회… 2차 협력사로 범위확대
SK그룹은 오는 27일 주요 계열사들이 있는 울산에서 지역 협력사들이 참가하는 '2017 SK 동반성장 협력사 채용박람회'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채용박람회는 청년실업 해소와 중소협력사의 우수인재 채용을 지원하기 위해 SK가 주최하는 '지역맞춤형 동반성장' 프로그램으로 고용노동부와 동반성장위원회, 울산광역시 등이 후원한다.지난 2013… [2017-11-26 13:44:13]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