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면목3구역 등 10월 '브랜드 아파트' 대전"

서울 브랜드 아파트 '인기몰이'… "10대 건설사 비중 35%, 희소가치 여전"

25개구 중 19개구, 브랜드 단지 '절반 이하'
경쟁률 11대 1… 일반단지 2배 이상 '치열'
"높은 인지도와 상품성… 미래가치도 높아"

성재용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10.07 09:21:11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서울 자치구별 10대 건설사 브랜드 아파트 비중. 자료=리얼투데이. ⓒ뉴데일리경제


최근 서울시내 브랜드 아파트에 대한 인기가 더욱 높아지고 있다. 애초부터 브랜드 아파트는 희소성이 높았던 데다 미래가치가 높은 서울로 수요층이 몰리면서는 10대 건설사들이 짓는 서울시내 브랜드 아파트에 관심이 증폭된 것이다.

7일 리얼투데이 조사에 따르면 서울시내 총 아파트 가구 수(기존 물량+입주 예정 물량) 가운데 10대 건설사들이 지은 브랜드 아파트 비중은 35.1% 수준으로 희소성이 높았다.

구별로는 △중랑구 5.72% △노원구 12.20% △도봉구 17.27% △금천구 20.86% △강서구 21.29% △송파구 26.73% △관악구 26.85% △양천구 28.31% △구로구 31.64% △강동구 33.93% 등 10개구의 브랜드 아파트 비중이 서울 평균을 하회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희소성이 높다보니 청약자들도 브랜드 아파트에 많이 몰리고 있다.

아파트투유를 분석한 결과 2010년 1월부터 2017년 9월까지 서울에서 10대 건설사가 분양한 브랜드 아파트에 청약한 사람은 총 70만5472명으로, 평균 청약경쟁률이 11.5대 1(일반분양 6만1429가구)이었다. 반면 10대 건설사 외 브랜드 단지의 경우 8만2812명이 청약, 평균 4.3대 1(일반분양 1만9140가구)을 기록했다.

장재현 리얼투데이 팀장은 "브랜드 아파트의 경우 상대적으로 내부 설계 및 마감재를 잘 갖출 뿐만 아니라 지역 내 핵심 입지에 자리 잡으면서 랜드마크 아파트로 각광받는 사례도 늘고 있다"며 "랜드마크 단지는 지역 시세를 리드하는 역할을 수행할 뿐만 아니라 가격 상승 폭이 상대적으로 크기 때문에 미래가치가 높다는 장점이 있다"고 설명했다.

이처럼 브랜드 아파트들의 희소성과 미래가치가 높아진 가운데 이달 서울시내서 신규분양 할 단지소식을 모아봤다.

현대산업개발은 중랑구 면목3구역을 재건축한 '사가정 센트럴 아이파크'를 선보일 예정이다. 중랑구는 브랜드 아파트 비중이 서울시내에서 가장 낮은 곳으로 희소성이 매우 높다.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30층·11개동·전용 59~114㎡·1505가구 규모로, 이 가운데 1029가구가 일반에 공급될 예정이다.

송파구도 브랜드 아파트 비중이 26% 수준으로 희소성이 높은 지역이다. 대림산업은 송파구 거여2-2구역을 재개발하는 'e편한세상 송파 파크센트럴'을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3층~지상 33층·1199가구 규모로, 이 중 전용 59~113㎡·378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서대문구와 영등포구는 브랜드 아파트 비중이 46% 수준이다. 삼성물산은 서대문구 가재울뉴타운 5구역에서 '래미안 DMC 루센티아'를 선보일 예정이다. 단지는 전용 59~114㎡·997가구 규모로, 이 중 517가구가 일반 분양분이다.

롯데건설은 영등포구 문래동에 '롯데캐슬 뉴스테이'를 공급할 예정이다. 지상 21층·6개동·전용 51~59㎡ 아파트 499가구와 전용 22~23㎡ 오피스텔 238실 등 총 737가구로 구성된다.

한화건설은 영등포구 영등포동7가 29-1번지 일대에 '영등포뉴타운 꿈에그린'을 분양한다. 지하 5층~지상 30층·3개동·전용 29~84㎡ 아파트 185가구와 전용 21~36㎡ 오피스텔 111실로 구성된다. 이 중 아파트 148가구와 오피스텔 78실이 일반에 공급된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한화그룹, 美서 'K9 자주포' 등 전시… 방산시장 마케팅 강화
한화그룹이 미국 및 중남미 방산시장을 두드린다. 미국의 수도 워싱턴D.C.에서 열리는 국제방산전시회에 대한민국 국산 무기체계가 최초로 실물 전시된다.한화그룹은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미국 워싱턴D.C.에서 열리는 방산 전시회(AUSA 2017 Annual Meeting Exposition)에… [2017-10-10 07:46:19] new
가계부채 1400조 시대…3명중 1명은 집 사려 빚내
정부가 가계부채에 대해 전면조사를 실시하며 다주택자들의 관리 강화도 나섰다.10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정세균 국회의장실은 전일 신용정보회사 나이스(NICE) 평가정보의 자료를 토대로 가계부채를 정밀 분석했다.분석 대상이 된 가계부채 총액은 1439조원(올해 6월 기준)이다. 같은 시점… [2017-10-10 07:40:15] new
한국, 중국 수입시장서 점유율 10% 붕괴
최근 수출이 양호한 회복세를 보이고 있지만, 올해 들어 중국 수입시장에서 한국 수출품이 차지하는 비중이 10% 밑으로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중국 정부의 자국산업 육성과 산업구조 변화 정책에다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배치 관련 보복조치까지 겹치면서 우리의 최대 수출상대국인… [2017-10-10 07:31:32] new
한국경제, 美FTA·中통화스와프 등 불확실성 확대
긴 추석 연휴 이후 한국 경제는 한층 더 짙은 안갯속에 휩싸인 모양새다.한·미 자유무역협정(FTA)은 개정 협상 절차에 들어가게 됐고, 한·중 통화스와프는 만기에 연장할 수 있을지 정해지지 않은 상태다.기획재정부와 한국은행은 연휴 마지막 날인 9일 "10일 만기 도래하는 한·중 통화스와… [2017-10-10 07:25:23] new
카카오내비, 추석 연휴 9일간 길안내 '3천만건' 돌파
카카오내비가 연휴가 시작된 9월 30일부터 10월 8일까지 9일간 3000만 건을 돌파하며, 기대했던 것처럼 주간 최다 이용 기록을 보란듯이 경신했다.가장 이용이 많았던 날은 추석 당일인 10월 4일과 다음날인 5일이었으며, 5일 하루 길안내는 400만건을 넘기도 했다. 이용 기록은 검색 및 경로… [2017-10-10 07:08:54]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