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生국감] "이통사 유심 '6배' 뻥튀기로 수천억 이득챙겨"

"금융LTE 유심도 원가보다 2배 이상 비싼 8800원에 판매"

전상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10.12 14:18:58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DB

 

이통사들이 원가 1000원의 휴대폰 USIM을 6배 가격에 판매, 수천억원의 이득을 챙긴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회 과학기술방송통신위원회 소속 변재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입수한 '유심발주계약서'에 따르면, 유심(금융기능이 없는 4세대 나노유심) 납품가격은 개당 1000원으로 나타났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제출한 '이통사별 유심 공급량 및 판매가격' 자료(부가세포함)에 따르면 SK텔레콤의 경우 금융유심은 8800원, 일반유심은 6600원에 판매했고, KT는 LTE유심을 8800원, 3G유심을 5500원에 판매하고 있다. LG유플러스는 LTE유심을 8800원에 판매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아울러 교통카드, 모바일뱅킹, 신용카드 기능을 지원하는 금융LTE 유심의 경우 납품 가격은 3000원 수준으로 추정되고 있는 가운데, 이통3사는 모두 동일하게 8800원의 금액으로 원가보다 2배 이상 비싼 가격에 판매하고 있었다.

변 의원은 이통3사가 지난 5년 동안 유심 8000만 개를 판매한 것으로 집계된 만큼 약 7000억 원에 달하는 수익을 냈을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변 의원은 "이번 유심발주 계약서를 통해 1000원대라고 예측하던 유심가격의 원가가 드러났다"며 "현재의 가격구조는 통신사가 최대 6배까지 폭리를 취하는 구조인 만큼 조속한 시정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현대차그룹, 설 연휴 앞두고 협력사 대금 1조3964억 조기 지급
현대차그룹은 설을 앞두고 협력사의 자금 부담 완화를 위해 납품대금 1조3964억원을 당초 지급일보다 앞당겨 설 연휴 전에 지급할 계획이라고 6일 밝혔다.이번 현대차그룹의 납품대금 조기 지급은 현대차·기아차·현대모비스·현대제철·현대건설 등 5개 회사에 부품 및 원자재, 소모품 등… [2018-02-06 14:15:12] new
현대모비스, 독자 개발한 최첨단 '제동·주차 기술' 공급 본격화
현대모비스가 공격적인 연구개발 투자를 통해 차세대 기술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현대모비스는 독자 개발한 최첨단 제동‧주차 기술을 본격 공급한다고 6일 밝혔다.충남 천안공장과 충북 진천공장에서 각각 차세대 전동식 통합 회생제동시스템(iMEB)과 원격 전자동 주차시스템(RSPA)의 양… [2018-02-06 14:11:17] new
동부건설, 리솜리조트 인수 저울질… 호반건설주택 발 빼나
스토킹 호스 방식으로 매각을 진행중인 리솜리조트 본입찰이 일주일 앞으로 다가오면서 예비인수인으로 수의계약을 맺어놓은 호반건설그룹 계열사 호반건설주택과 공개매각 예비입찰에 참여한 동부건설 2파전결과에관심이 쏠린다. 지난해 기업회생절차에 돌입한 리솜리조트는 매각주관사… [2018-02-06 14:08:33] new
[포토] 30주년 맞은 아시아나항공, 인사말 하는 김수천 사장
김수천 아시아나항공 사장이 6일 오전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 호텔에서 열린 창립 30주년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이날 김 사장은 "새로운 30년을 준비하기 위해 A380과 A350 등 최첨단 신기종을 지속 도입하고 장거리 네트워크 항공사로 변화하는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아… [2018-02-06 14:01:29] new
[포토] 30주년 맞은 아시아나항공, 질문에 답하는 김수천
김수천 아시아나항공 사장이 6일 오전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 호텔에서 열린 창립 30주년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이날 김 사장은 "새로운 30년을 준비하기 위해 A380과 A350 등 최첨단 신기종을 지속 도입하고 장거리 네트워크 항공사로 변화하는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아… [2018-02-06 14:01:14]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