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生국감]11월 백신대란 오나?… 정작 관리 부실로 수만건 '쓰레기통' 行

피내용 부족해 경피용 백신 지원으로 70억원 낭비…관리 부실로 백신 8년간 5만개 폐기

김민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10.12 14:43:4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양승조 의원 ⓒ연합뉴스


올해 11월부터 내년 1월까지 결핵 백신(BCG백신) 대란이 재현될 조짐이다. 그러나 정작 보건소 관리 부실로 폐기돼 버려지는 백신은 수천건에 달하고 있다.


12일 더불어민주당 소속 양승조 보건복지위원장에 따르면 올 11월 5일부터 기존에 수입된 피내용(피부에 주사액을 바른 뒤 그 위를 바늘로 눌러 주입) BCG백신 유통기한이 만료돼 내년 1월까지 공급 부족이 예상되고 있다. 지난 2015년에도 2개월간 피내용 결핵백신 부족 사태가 다시 예고된 것.


국가예방접종 대상인 21종 백신 중 단 5종만 국내에서 제조해 공급하고 있다. 백신자급률이 25%에 불과한 상황에서 수입에 의존하다 보니 이같은 공급중단 상황이 반복되고 있다.


최근 공급 부족이 예고된 BCG백신과 관련 세계보건기구(WHO)는 정량 투입, 저렴한 비용 등 장점 등을 이유로 피내용을 권장, 정부는 피내용 접종을 무료로 지원하고 있다. 피내용 백신 부족으로 향후 3개월간 유아들은 경피용(주사액을 피부에 주입) 백신을 사용해야 하는 상황이다. 정부는 임시방편으로 1인당 7만원의 비용을 전액지원키로 하면서 국가재정 70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양 위원장은 "국가수급 실패로 국가 재정이 약 70억이나 낭비되는 것"이라면서 "백신에 대한 국가 수급 실패로 국민들이 피해를 보는 일이 없도록 대책마련을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상황이 이런한데도 정작 일선 보건소의 관리 부실로 쓰레기통으로 들어가는 백신이 지난 5년간 8만건에 이르고 있다.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권미혁 의원은 "보건소에서 폐기되는 백신이 2013년부터 2017년 8월까지 8만1076건, 8억 3000만원어치 가량이 이른다"고 지적했다. 백신대란이 예고된 BCG백신도 1320건에 이른다.


폐기사유별로 보면 개봉 전후 오염이 98건, 냉장고 고장이 1만6476건, 유효기간 경과가 2만9715건, 정전이 8855건이다.


질병관리본부는 지난해부터 폐기사유별 관리를 하지 않으면서 비난을 자초하고 있다.


권미혁 의원은 "부실관리로 인한 폐기를 막기위한 적극적인 관리가 필요하다"면서 "국민의 생명과 직접적인 영향이 있는 백신 등 필수의약품의 공급에 있어서 국가가 좀 더 적극적으로 개입하는 방안을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디플레이션 벗어난 일본 증시 상승세… 해외투자 주목
일본 경제가 오랜 불황에서 회복되면서 국내 전문가들이 일본을 유망한 해외 투자 지역으로 지목하고 있다.중장기적으로는 닛케이 지수가4만엔대까지 오를 것이라는 ‘장밋빛 전망’이 나오기도 한다.7일 업계에 따르면 스팍스자산운용은 이날 ‘일본경제 및 주식시장 전망’ 간담회를 열고… [2018-02-07 17:40:38] new
한미약품, 주요 글로벌 임상 '속도'… R&D성과 빛 본다
한미약품과 파트너 관계인 다국적 제약사들의 임상과제 진행이 속도를 내면서주요 파이프라인의 가치가 높게 인정받을 전망이다.7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올해 한미약품의 에페글레나타이드, 롤론티스, 포셀티닙, HM12525A, HM95573 등이 임상을 진행 중이다. 이 가운데 당뇨 치료 바이오… [2018-02-07 17:39:42] new
CJ오쇼핑, 지난해 취급고 3조7438억원…역대 최대 실적 달성
CJ오쇼핑이 2017년 취급고 3조7438억원, 영업이익 1575억원을 기록하며 역대 최대 연간 취급고와 영업이익을 달성했다.7일 CJ오쇼핑에 따르면 2017년 취급고는 렌탈, 여행 등 무형상품 증가와 패션 중심의 단독상품 판매 확대에 힘입어 전년 대비 18.4% 성장했다. T커머스 채널을 통한… [2018-02-07 17:35:33] new
[컨콜] 엔씨소프트 "MMORPG, 다양한 '장르-플랫폼' 지속적 개발 중"
엔씨소프트가 7일 진행된 2017년 4분기 실적 컨퍼런스 콜을 통해 "과거에 제작한 PC게임 IP(지식재산권)가 가진 스토리, 게임성을 가지고 새로운 기술력으로 새로운 컨텐츠를 만들어 사용자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며 "MMORPG게임의 모바일화만 진행하는 것이 아니라 해외에… [2018-02-07 17:31:40] new
[컨콜] 엔씨소프트 "생명주기 짧은 게임보다 임팩트 강한 게임 집중"
엔씨소프트가 7일 진행된 2017년 4분기 실적 컨퍼런스 콜을 통해 "많은 인력을 가지고 출시되는 게임에 대해 종류가 적은 게 아니냐는 질문에 우리도 공감을 하고 있다"면서도 "짧은 라이프사이클의 많은 게임 타이틀보다는 새로운 임팩트로 시장 전체를 장악하는 게임을 개발 중"이라고 말했다. [2018-02-07 17:30:17]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