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生국감]찾는 이 없는 핀테크지원센터…월 평균 상담 8건 미만

최근 상담 실적 '처참'…7월부터 9월까지 5→4→4건 뚝뚝 감소
전해철 의원 "이용자 93.3% 일회성 방문…파견인력 운영 문제"

윤희원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10.12 15:16:57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핀테크지원센터 사이트 화면 캡처


지난 2015년 핀테크 생태계 조성을 위해 설립된 핀테크지원센터가 제 역할을 못하고 있다.

개소 첫해에도 고전을 면치 못하다가 올해 들어서는 상담 실적이 더욱 급감했기 때문이다.

국회 정무위원회 전해철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이 금융위원회로부터 제출받은 '핀테크지원센터 운영 현황' 자료에 따르면 올해 진행된 상담 건수는 월 평균 8건에도 미치지 못한 것으로 집계됐다.

개소 첫해 월평균 상담 건수는 27.6건으로, 이는 하루 한 건에도 미치지 못하는 수치다. 지난해에는 18.6건, 올해 7.78건으로 지속적으로 감소하는 모습이다.

핀테크지원센터는 지난 2015년 3월 금융위원회가 핀테크 육성 정책의 일환으로 금융 유관기관 및 시중금융업체들과 손잡고 설립했다. 핀테크 업체 또는 예비 창업자를 대상으로 상담하는 곳이다.

올해 6월에는 경기도 판교 본원에 이어 서울 마포구에 분원을 개소해 총 2곳에서 센터가 운영되고 있지만 최근 상담 건수는 처참했다. 6월 10건, 7월 5건, 8월 4건, 9월 4건으로 조사됐다.

센터를 찾는 이용자의 방문 횟수도 암울했다.

센터 개소 후 찾아온 방문자 529명 중 494명이 일회성 방문에 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2회 방문자수는 30명, 3회 방문자 수는 5명, 4회 이상 방문자는 아예 없었다.

이에 대해 전해철 의원은 센터의 운영 형태와 인력 수급방식에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다.

센터는 설립 후 현재까지 임시 TF로 운영돼 상담 인력 8명 중 4명은 각 금융 공공기관의 상근 파견인력으로 대체되고 있으며, 나머지 4명은 은행, 보험, 카드, 증권 등 금융권에서 파견된 직원들이 1~2일씩 근무하는 실정이다.

이처럼 파견인력의 절반이 수시로 변경돼 연속적인 상담이 어렵고 전문성을 축적한 상담 인력을 갖추는 것도 한계가 뒤따를 수밖에 없다는 지적이다.

전해철 의원은 "한 번만 방문하는 이용자가 많은 것은 지속적인 상담을 통한 실질적인 핀테크 지원이 이뤄지지 않고 있다는 것"이라며 "센터를 상설기구화 하는 방안을 마련해 전문적인 상담과 각종 지원이 이뤄지도록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검은사막 모바일' 출시 임박… "최종 테스트 종료"
마지막 비공개 테스트를 마친 '검은사막 모바일'이 이달 정식 출시를 앞두고 유저들의 기대와 관심이 뜨겁다. 테스트 기간 동안 사전 예약자 수가 370만 명을 돌파하며 지난해 리니지 형제에 이어 모바일게임 흥행 역사를 쓸 수 있을지 주목되고 있다.'검은사막 모바일'은 PC게임 검은사막 IP를… [2018-02-13 06:48:35] new
SKT, '망 안전성' 구축 총력… "ICT 기술, 재난 현장 책임져"
최근 건물 화재 사건, 지진 등이 잇따라 발생하며, 재난 상황서 안정적 통신망 제공이 가능한 SK텔레콤의 '망 안전성' 기술들이 주목받고 있다. 기술도 결국 사람을 위해 존재하고, 고객에게 실질적 혜택을 제공할 때 그 가치가 올라가는 만큼 다가오는 5G 시대, SK텔레콤은 고객에게 진정 도움… [2018-02-13 06:44:58] new
안드로이드 OS, 글로벌 스마트폰시장 '85.6%' 차지
글로벌 스마트폰 이용자 가운데 85.6%가 안드로이드 운용체제(OS)를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5년 전과 비교해 20% 늘어난 수치로 역대 최고 점유율이다.13일 글로벌 시장조사기관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지난해 글로벌 스마트폰 출하량은 15억800만대로 85.6%에… [2018-02-13 06:42:04] new
"밑빠진 독인데"… 산은, GM 증자 5100억 덤터기 우려
미국의 자동차 회사인 제너럴모터스(GM)가 자회사인 한국GM의 경영난 해소를 위해 우리 정부에 지원을 요청했다. GM은 우리정부의 지원이 부족할 경우, 철수까지 염두에 두는 상황이다.만일 한국GM이 철수하면 일자리 30만개가 날아갈 수 있어 자금 지원여부를 두고 정부의 고민이 깊어… [2018-02-12 22:04:46] new
무안·청주·대구·제주공항서도 마닐라 간다… 인천∼크로아티아도 신설
앞으로 필리핀 마닐라를 가려고 굳이 인천·김해공항을 찾을 필요가 없어진다. 무안·청주·대구·제주공항에서도 마닐라행 여객기를 탈 수 있다.인천에서 크로아티아로 가는 직항 항공편도 주 5회 생긴다.국토교통부는 12일 항공교통심의위원회를 열고 필리핀 마닐라 운수권을 비롯해 정부… [2018-02-12 20:22:42]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