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 출석해 원론적인 답변만 내놔

[生生국감]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 "경영정상화 위해 최선 다하겠다" 재차 반복

카젬 사장, 철수설에 즉답 피해
지상욱 의원 대화 요청에 "언제든 응할 것"

옥승욱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10.23 17:34:34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이 국정감사에 출석해 원론적인 답변만 내놨다. 경영정상화에 대한 의지는 드러냈지만 철수설에 대해서는 즉답을 피했다. 산업은행과 회계법인이 요청하는 자료 제출에 비협조적이라는 지적에는 돌아가서 협력할 수 있는 부분이 무엇인지에 대해 논의하겠다고 답했다.

23일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산업은행 국정감사에 증인으로 출석한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은 "한국지엠은 한국경제에 중요한 역할을 맡고 있는 것으로 안다. GM 역시 한국을 매우 중요한 시장으로 인식하고 있다"며 "구조적 비용 증가 등 경영상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으나 여러 파트너와 협력해 경영정상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한국지엠 대표이사로 지속가능한 경영 모델을 만드는데 주력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다만 철수설에 대해 'YES or NO'로 짧게 답변해 달라는 지상욱 의원 질문에는 "경영정상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회사를 발전시키는 방안에 대해 고민 중이다"라는 애매모호한 답변을 내놨다.

카젬 사장은 산업은행의 주주 감사에 대해 방해했다는 지적에 대해서도 해명했다. 그는 "언급한 사안은 제가 부임하기 전인 2010년~2017년의 일이라 잘 모른다"면서도 "제가 알기로는 지주간 협약과 관련 법률에 따라 모두 협조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해명했다.

재무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할 수 있냐는 질문에는 "먼저 양해를 부탁드린다. 말한 사항 중 일부 경영 기밀이 있어 제공하기 어려운 부분이 있다"면서도 "산업은행 등에서 요청을 한다면 최대한 협조하겠다"고 답했다. 

GM 본사의 높은 금리가 여신을 이용하는 한국지엠에 경영 악화를 부추기고 있다는 지적에는 "GM 본사와 그와 같은 여신을 체결한 이유가 두 가지 있다"며 "첫번째는 비용을 낮추기 위해서였고 나머지는 지속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자금을 들여오려는 목적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GM 본사의 여신을 이용하는 것 대신 출자전환하고 배당금 받는 형식을 취해주라는 요청에는 "제가 그걸 결정할 위치에 있지 않다"며 즉답을 피했다. 

GM 본사 이자율에 대해서는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과 카허 카젬 사장의 의견이 엇갈렸다. 한국지엠이 지엠 본사에 1조7000억원을 빌려 5.3%의 이자를 주고 있는 것에 대해 이동걸 회장은 "높은 편이라 생각한다"고 한 반면, 카허 카젬 사장은 "적절하다고 본다"고 말했다. 

매출액에서 원가 비중을 높이는 이전가격 정책이 한국지엠의 부실화를 초래했다는 지적에도 해명했다. 카젬 사장은 "이전가격 정책은 글로벌 제조사들이 흔히 사용하는 정책"이라면서 "수출 가격은 수출 시장 여건에 맞춰 결정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을 증인으로 요청한 바른정당 지상욱 의원은 "80만 생계가 달려 있어 이 문제에 대해 카젬 사장과 지속적으로 논의하고 싶은데 수용하겠냐"는 요청에 카젬 사장은 "언제든 대화에 응할 것이다"고 답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조현민 불똥' 국토부로… 6년간 진에어 불법 등기임원 재직 몰라
갑질 논란이 잇따르며 대기발령 조처된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가 외국 국적 신분으로 6년간 진에어 등기임원에 올랐던 것으로 알려지면서 국토교통부가 관리·감독을 소홀히 했다는 비난을 받고 있다.16일 알려진 바로는 2010년 3월26일부터 2016년 3월24일까지 '조 에밀리 리(Cho Emil… [2018-04-16 20:24:51] new
'순한 소주' 경쟁 가열… 하이트진로 이어 롯데주류도 가세(종합)
국내 주류 업계에 '순한 소주' 경쟁이 시작됐다. 하이트진로가 '참이슬'의 알코올 도수를 낮춘 데 이어 롯데주류 '처음처럼'도 더 순한 소주를 내놓으면서 경쟁이 치열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16일 업계에 따르면롯데주류는 처음처럼의 알코올 도수를 기존보다 0.5도 낮춘 17도로 선보여 20일부… [2018-04-16 18:53:15] new
대형 저축은행, 24% 이상 고금리 가계 신용대출 여전
대형 저축은행의 가계대출 금리가 여전히 높다는 지적이 일고 있다. 최고금리 인하가 시행된 이후에도 금리 24% 이상 대출을 취급하고 있어서다. 16일 저축은행중앙회 공시자료에 따르면 자산규모 상위 10개 저축은행의 지난달 가계 신용대출 평균금리는 연 18.5%에서 23.4%를 기록했다. O… [2018-04-16 18:43:51] new
롯데주류도 도수 낮춘다… '참이슬' 이어 '처음처럼'도 '17도'로 낮춰
롯데주류가 '처음처럼'의 알코올 도수를 낮춘다. 16일 롯데주류에 따르면 현재현재 17.5도인 '처음처럼' 제품을 0.5도 낮춘 17도로 내놓을 계획이다. 롯데주류는 국세청에 새로운 도수 제품을 내놓기 위한 신고 절차를 마쳤다. 오는 20일부터 생산에 들어가 소비자 판매는 이달 말부터 시작할… [2018-04-16 18:21:18] new
대한항공, 조현민 전무 '대기발령'... 경찰 조사 이후 추가 조치 예정
갑질 논란으로 도마 위에 오른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가 대기 발령 조치를 받았다.대한항공은 16일 조현민 전무를 업무에서 배제하고 본사 대기 발령 조치했다고 밝혔다.대기 발령은경찰 조사 결과가 나올 때까지 유지된다. 대한항공은 향후 결과를 토대로 회사 차원에서 적절한 조치를 취한다는… [2018-04-16 18:01:2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