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반다이-엔씨' 등 PC 게임 거물 잇따라 불참 선언

[취재수첩] 2017 게임대상, 출시도 안된 게임 '대상' 후보 논란

"배틀그라운드, 14일 정식 출시… 15일 게임대상 대상 수상 가능성"
'지스타, 모바일 게임쇼 전락' 여론 잠재우기… "PC 온라인 밀어주기 의혹도"

송승근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11.02 06:57:09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2017 대한민국 게임대상이 정식 출시도 안 된 게임을 대상 후보에 올린데 이어, 수상 가능성까지 유력하게 예측되면서 논란이 일고 있다.

논란의 중심에 서 있는 게임은 국내 개발사인 펍지주식회사의 FPS(1인칭 슈팅 게임)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다.

이 게임은 지난 3월 해외 PC 온라인 멀티 플랫폼인 스팀(Steam)에 얼리억세스(Early Access. 미리 해보기)로 등록돼 전 세계 약 2000만명에 육박하는 사용자 신기록을 내며 정식 출시 전부터 뜨거운 감자로 떠올랐다.

잘 만들고, 인기 많은 게임이 상을 받는 것은 당연한 일이지만, 대상 후보 선정 시 형평성 논란에 휩싸이지 않도록 좀 더 명확한 심사 규정이 요구된다.

시상식을 끝까지 지켜봐야 아는 일이지만, '게임성, 인기, 시기' 3박자가 모두 맞아 떨어져 배틀그라운드의 대상 수상이 높게 점쳐지고 있다.

배틀그라운드는 카카오게임즈를 통해 11월 14일 정식 발표를 앞두고 있는데, 바로 다음 날인 15일 게임대상에서 대상을 수상 할지도 모르는 아이러니한 상황이 될 수도 있다는 말이다.

이에 대해 한국게임산업협회 측은 이달의 게임으로 선정된 타이틀은 대상 후보에 자동 접수되는 자체 규정이 있어 배틀그라운드의 본상 수상 후보 자격은 타당하다고 주장하는 한편, 정식 출시 전인 게임의 대상 수상은 적잖은 파장을 만들어 낼 것으로 예상된다.

일각에서는 '지스타의 모바일 게임쇼 전락' 여론을 잠재우기 위해 PC 온라인 게임을 더 밀어주는 게 아니냐는 목소리까지 나오고 있다.

시작부터 삐끗한다면, 끝도 좋기는 쉽지 않다는 것을 방증하듯이 게임대상과 관련한 이슈는 지스타 준비과정에도 영향을 미쳤다. 지난 9월 작년 행사 성과와 올해 계획을 발표하는 미디어 간담회에서 지스타 조직위는 행사가 점점 위상을 잃어가는 것 같다는 혹평 일색으로 혼줄이 나기도 했다.

지스타는 해를 거듭하며, 인지도와 행사 규모를 자랑하지만, 소문난 잔치에 먹을 것 없다는 속담처럼 저평가돼가는 것 같아 안타깝다.

글로벌 대표 콘솔 게임 업체 '소니인터랙티브엔터테인먼트', 일본 유명 게임개발사 '반다이남코', 국내 주요 게임사인 '엔씨소프트'까지 이번 지스타에 불참을 선언했다.

올해 지스타는 한 달이 채 남지 않았지만, 2018 지스타까지는 1년여의 시간이 남았다. 형평성 이슈가 발생하지 않은 게임대상과 국내외 유수의 게임 업체들을 다시 불러모으는 행사로 거듭나기 위한 한국게임산업협회의 새로운 전략 수정이 절실한 때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권오준 포스코 회장 "업황 악화 대비해 신기술 개발 등 내실 다져야"
포스코가 업황 악화에 대비해서 신기술 개발 등으로 내실을 다지고 있다. 경기 전환점은 올 하반기 아니면 내년 상반기가 될 것으로 예상했다. 지난 4년간 추진했던 구조조정의 성과로 7조원에 달하는 재무 이익도 달성했다. 15일 철강업계 신년인사회에 참석한 권오준 회장은 "철강 시황이 다들… [2018-01-15 19:36:08] new
"3세들 한 자리에 모였다"... 철강업계, 신년인사회서 세대교체 예고
국내 철강사들이 2018년 신년인사회를 통해 세대 교체를 예고했다. 15일 오후 서울시 강남구 포스코센터에서 개최된 철강업계 신년인사회는 예년보다 많은 철강사 3세들이 모여 눈길을 끌었다. 참석한 인사로는 장선익 동국제강 비전팀 이사, 이태성 세아베스틸 부사장, 이주성 세아제강 부사… [2018-01-15 19:01:00] new
현대상선, 현대그룹 고위경영진 5인 배임 혐의로 고소
현대상선은 15일 현대그룹 총수인 현정은 회장, 현대그룹 전 임원 및 현대상선의 전 대표이사 등 5인을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배임) 혐의로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고소했다고 밝혔다.현대상선에 따르면 조기 경영정상화를 위해 전사적 차원에서 과거 체결된 계약들을 검토하던 중 현대로지스틱스 주식회사(현 롯데글로벌로지스·이… [2018-01-15 18:34:44] new
이랜드, 추가 3천억 자본 유치 완료… 자본 건실화 작업 이상무
이랜드 그룹이 올해 상반기 중 마무리하기로 한 자본 건실화 작업이 순항 중이다. 이랜드는 운용사(GP)인 키스톤프라이빗에쿼티(이하 ‘키스톤PE’)가 3000억의 주금 납입을 완료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랜드가 선진적이고 경쟁력 있는 그룹 자본 체계 완성을 위한 지주사 자본 유치에 속도를… [2018-01-15 18:04:29] new
JTI코리아, 글로벌 프리미엄 담배 '내추럴 아메리칸 스피릿' 판매처 확대
JTI코리아는 담뱃잎 본연의 맛에 집중하는 글로벌 프리미엄 담배 '내추럴 아메리칸 스피릿((Natural American Spirit)'의 판매처를 확대한다고 15일 밝혔다.지난 2016년 12월 출시된 내추럴 아메리칸 스피릿은 기존 서울 마포구, 강남구의 일부 GS25 편의점에서만 한정 판매됐다. 최… [2018-01-15 17:52:58]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