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C&C, 새로운 CI 공개… "AI·4차 산업혁명 대비"

SM엔터, 22년 만에 이수만 구상에 따라 전사적 CI 교체
SM C&C 분위기 담담, CI에 담긴 비전 공감·대비 방침

김새미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11.07 17:32:07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SM C&C의 새로운 CI ⓒSM C&C


SM C&C가 AI·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비하겠다는 포부가 담긴 새로운 CI를 공개했다.

SM Contents&Communications(이하 SM C&C)는 지난 1일 SM엔터테인먼트 그룹(이하 SM 그룹)이 CI를 교체함에 따라 같은 날 새로운 CI를 도입했다고 7일 밝혔다.

지난달 24일 SM엔터테인먼트 그룹의 SM Culture&Contents(SM 컬처&콘텐츠) 자회사로 편입된 SM C&C는 SM그룹의 CI 개발 일정에 맞춰 새로운 CI 도입을 기다리고 있었다. SM그룹이 22년 만에 새로운 CI로 교체하는 만큼, 전사적으로 CI가 바뀔 예정이었기 때문이다.

이번에 새롭게 바뀐 SM C&C의 CI에는 SM그룹의 CI 밑에 SM C&C의 사명이 추가됐다. SM그룹의 통합 CI인 만큼, 해당 CI에 담긴 의미도 SM그룹이 내세운 의미와 대동소이하다는 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해당 CI는 다가오는 미래 세상을 준비하며 인공지능(AI) 시대를 염두에 둔 이수만 SM그룹 총괄 프로듀서의 구상에 따라 제작됐다. 4차 산업혁명 시대의 글로벌 대중의 다양한 감성을 충족시키겠다는 의지를 상징적으로 담았다.

기본형 심벌을 기준으로 변형·확장이 가능한 플렉서블 아이덴티티 형태로써 미래를 향한 개방적인 태도를 갖고 끊임없이 발전하는 모습을 표현했다.

여기에 산뜻한 이미지의 'SM 핑크'와 현대적 감성의 'SM 화이트', 혁신성을 대변하는 'SM 블루'와 지적인 이미지의 'SM 그레이' 등을 조화롭게 배치한 것이 특징이다.

SM C&C 내부는 새로운 CI에 대해 담담한 분위기다. 그룹 차원의 CI 통합에 따라 교체된 것이기 때문에 특별한 의견은 없다는 반응이다.

SM C&C 관계자는 "지금 당장 AI 관련해서 준비하고 있는 건 없지만 (AI, 4차 산업혁명 등이) 그룹에서 추가한 비전이고 산업적으로 주목하고 있는 분야인 것은 사실"이라고 말했다.

한편 SM C&C는 연내에 SM 컬처&콘텐츠에 흡수합병됨으로써 양사의 콘텐츠 경쟁력을 기반으로 새로운 광고업의 영역을 개척할 계획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위메프, 전 사업부문 CEO 직할로 전환… 조직개편 단행
위메프가 CEO 중심의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14일 밝혔다. 급변하는 이커머스 시장에서 기민하게 움직이며 빠른 성장을 이어가기 위한 전략으로 풀이된다.위메프는 최근 조직개편을 통해 독립적으로 운영해온 전략사업부문과 상품사업부문을 포함한 모든 사업부서를 CEO 중심으로 재편했… [2017-11-14 09:22:18] new
신세계몰, 업계 최초 디즈니 라이선스 계약 맺고 단독 전문관 오픈
신세계몰이 온라인몰 최초로 디즈니사와 라이선스 협약을 맺고 다음 달 온라인 단독 디즈니 전문관을 연다고 14일 밝혔다.디즈니 전통 캐릭터는 물론 픽사, 마블, 스타워즈 등 디즈니사의 모든 캐릭터 협업 상품을 디즈니 전문관을 통해 우선적으로 선보이며 키덜트 시장 공략에 나선다는 계획… [2017-11-14 09:19:49] new
KT, 동계올림픽 앞두고 5G 네트워크 기술검증 '착착'
KT가 평창 5G 규격 기반 기지국간 '핸드오버' 기술을 개발해 3km에 달하는 평창 일반도로에 5G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전 구간에서 이동성 검증을 완료했다고 14일 밝혔다.또한 이번 검증에서는 5G 단말을 탑재한 차량이 주행하면서 차량 내에서 실시간 대용량 스트리밍, 모바일 고화질 CC… [2017-11-14 09:17:29] new
외국인 상장주식·채권 보유 752조원…사상 최대
외국인의 국내 상장주식과 상장채권 보유 규모가 752조원으로 사상 최대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14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달 말 현재 외국인의 상장주식 보유액은 651조2천200억원, 상장채권은 101조1천670억원으로 총 752조3천690억원에 달해 사상 최대치에 달했다.이는 외국… [2017-11-14 09:17:06] new
기재부 "종교인과세 보완"…개신교 "세금 거부 아니다"
기획재정부가 종교인 과세와 관련해 개신교 측의 의견을 듣고 보완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고형권 기획재정부 1차관은 14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CCMM빌딩에서 열린 종교인 과세 간담회를 주재하며 "그간 개신교가 새로운 과세 시행에 대해 정부가 미처 생각 못 한 좋은 의견을 많이… [2017-11-14 09:12:34]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