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닥 돌풍에도 증권업계 외면… 투자자 불편 초래

코스닥 기업분석보고서, 코스피의 1/3 불과
관련 인력도 감소추세…투자자 피해

박예슬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11.13 15:51:17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뉴데일리

정부의 중소기업 육성 정책 등의 코스닥 지수가 지난 3일 700선을 돌파한 이후 연일 신기록을 세우고 있으나 관련 정보는 코스피에 비해 크게 부족하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증권사에서 발간하는 코스닥 기업 관련 기업분석보고서는 월 평균 500여건 가량으로 같은 기간 1500여건이 훌쩍 넘는 코스피에 비하면 약 1/3 수준에 불과하다.

심지어 코스닥 상장 기업 중 컨센서스(시장 예상치)가 있는 상장사는 전체의 70% 정도에 불과해 과반수 이상의 기업은 컨센서스조차 존재하지 않는 상황이다.

이는 증권사 리서치센터가 상대적으로 ‘돈 되는’ 코스피 기업에 집중하고 있어 규모가 작은 코스닥에 대한 연구가 덜 이뤄지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최근 각 증권사들이 리서치센터 인력을 지속적으로 줄이는 추세라 코스닥 기업 연구·분석은 더 위축되고 있다.

코스닥 상장사에 대한 믿을 만한 정보 부족은 결국 개인투자자들의 손실로 이어지고 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올 1월부터 이달 10일까지 코스닥 시장에서 개인투자자의 매수 금액은 약 583조원으로 전체 665조원 중 87%로 코스피 46%에 비해 크게 높다.

그러나 공신력 있는 정보의 부족으로 대부분의 투자자들은 온라인 커뮤니티나 지인을 통해 듣는 정보에 의존해 투자를 결정하게 된다.

그나마 모든 투자자들이 열람할 수 있는 금융감독원 공시도 제대로 이뤄지지 않는 경우가 많다. 거래소에 따르면 지난해 코스닥 시장에서 불성실공시 법인으로 지정된 곳은 73곳에 달하며 올해도 이미 60건을 넘어서고 있다.

이처럼 한정적인 정보 공급 때문에 개인투자자들이 코스닥 시장에서 손실을 보기 쉬워지고, 이는 결국 코스닥 전반에 대한 투자자의 인식 악화로 이어지는 악순환으로 이어진다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다행인 점은 금융투자협회 및 당국에서도 코스닥 기업의 정보 공개 투명성 개선을 위한 대책을 내놓고 있어 개선이 기대된다. 그러나 이러한 정책이 업계에서 체감할 만큼의 실효성을 갖게 될지는 지켜봐야 한다는 지적이다.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지난 9일 기업이 자율적으로 공시하는 기업지배구조 보고서를 단계적으로 의무화할 것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코스피에 비해 지배구조, 회계가 불투명한 코스닥 기업의 투명성을 높이고 기관투자자들의 자금을 유치한다는 방안이다.

황영기 금융투자협회장도 최근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증권사의 코스닥 관련 리포트 수를 일정 비중 이상으로 늘리기 위해 각 증권사의 스몰캡 관련 애널리스트 인력 확충에 나설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LG하우시스, 노출 콘크리트 적용 인조대리석 선봬
LG하우시스는 콘크리트에서 디자인을 차용한 인조대리석 신제품 '하이막스(HI-MACS)-콘크리트 컬렉션'을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하이막스-콘크리트 컬렉션은 인조대리석에 콘크리트 디자인 컨셉을 적용, 실제 콘크리트 구조물을 노출시키는데 제약이 따르는 주거공간이나 상공간에 최… [2018-01-18 11:03:05] new
삼성, '성능-용량' 2배 세계 최고 속도 '그래픽 D램' 내놔
삼성전자가 업계 최초로 세계 최고 속도의 '16Gb GDDR6(Graphics DoubleData Rate 6) D램' 양산에 나서며 프리미엄 그래픽 D램시장 경쟁력 강화에 나섰다.삼성전자는 속도와 용량을 2배 이상 높인 18Gbps의 '10나노급 16Gb GDDR6 D램'을 지난달부터 업계 최초로 양산… [2018-01-18 11:02:10] new
쉐보레 볼트EV, 사전계약 4700대 완판… 예비수요까지 6200여대 접수
장거리 전기차 볼트EV가 올해도 완판 행진을 이어갔다.한국지엠은 쉐보레 볼트EV가 사전계약 개시 3시간 만에 올해 도입물량에 대한 계약이 완료됐다고 18일 밝혔다.한국지엠은올해 볼트EV 국내 도입 물량을 작년 530대보다 대폭 늘어난 5000여대 수준으로 확보하고, 지난 15일 사전계약… [2018-01-18 10:51:55] new
LG이노텍, '광효율-가격' 경쟁력 탁월 'LED 패키지' 선봬
LG이노텍이 같은 전력으로 더 밝은 빛을 내고 고온에서도 성증 저하가 없는 프리미엄 조명용 LED 패키지 양산에 나선다.LG이노텍은 광효율이 220루멘퍼와트(lm/W)에 이르고 품질 신뢰성과 가격 경쟁력 모두 획기적으로 높인 '어드밴스드 플립칩(Advanced Flip Chip) LED 패키… [2018-01-18 10:33:40] new
KCC, '물-습기' 강한 보온단열재 신제품 '워터세이프' 내놔
KCC가 물과 습기에 강한 보온단열재인 그라스울(Glasswool) 신제품 '워터세이프(WATERSAFE)'를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이번에 출시한 워터세이프는 보온단열재인 그라스울 제품에 특수 발수 코팅 처리한 고기능성 제품으로 발수, 내수성능이 월등히 우수해 외부 벽체 및 지붕 판… [2018-01-18 10:27:12]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