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O포커스] 박진수 LG화학 부회장 '글로벌 협력사' 확보 주문

21일 협력사 방문해 '상생협력-동반성장' 강조
전지 분야 협력사 2곳 방문, 직접 현장 돌며 격려

송승근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11.21 11:07:18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박진수 LG화학 부회장 ⓒ LG화학


박진수 LG화학 부회장이 해외 최고 경쟁력을 갖춘 협력사 확보를 강조하고 나섰다.

21일 LG화학은 박 부회장이 2차전지 분야에서 세계 최고의 기술력을 갖춘 국내 협력사 2곳을 방문해 동반성장을 위한 다양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방문한 곳은 대주코레스(전북 완주), 피앤이솔루션(경기 수원) 등 두 곳이다.

박진수 부회장은 "협력회사의 경쟁력이 곧 LG화학의 경쟁력"이라며 "LG화학의 협력사들이 세계 최고의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그는 고대 중국 철학자인 장자의 '소요유(逍遙遊)'편에 나오는 문구를 인용해 "물이 많이 고이지 않으면 큰 배가 뜰 수 없고, 바람이 많이 모이지 않으면 큰 새가 날아오를 수 없다"며 "협력회사의 성장을 지원하는 것은 곧 LG화학의 미래를 만드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 LG화학 관계자는 "박 부회장은 상생협력과 동반성장이 미래를 위한 혁신의 출발점이자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한 필수조건이라 판단, 취임 이후 지속적으로 강조해 오고 있다"며 "이러한 박 부회장의 의지에 따라 LG화학도 단순히 물질적인 도움을 제공하는 차원을 넘어 기술 협력 등 협력사가 세계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지원의 폭을 넓혀가고 있다"고 말했다.
 
대주코레스는 전기차용 배터리 팩을 감싸는 상자 모양의 '로어 케이스 하우징(Lower Case Housing)'을 만드는 회사로, LG화학과 기술 협력을 통해 세계 최초로 알루미늄 소재의 대용량 배터리팩 하우징 제품을 개발했다.
 
알루미늄은 철보다 무게는 3배 가볍고 열전도율은 9배 뛰어나, 기존의 철로 만든 하우징 제품 대비 무게를 300kg에서 100kg으로 1/3 줄일 수 있으며 배터리 충방전 시 냉각속도도 빨라 배터리 효율을 높일 수 있다.
 
이에 따라 전 세계 완성차 업체가 차량의 경량화 및 연비개선 등을 위해 알루미늄 배터리팩 하우징 제품에 주목했으나, 알루미늄의 특성상 용접 시 발생하는 열에 의한 뒤틀림 현상으로 그 어느 부품 업체도 상용화에 성공하지 못했었다.
 
그러나 대주코레스의 용접기술과 LG화학의 정밀공정제어기술 등이 시너지를 내면서, 지난해 12월 모두가 불가능하다고 여겼던 알루미늄 제품이 탄생하게 되었고, 현재 글로벌 유수의 완성차 업체에 제품을 공급하고 있다.
                                                                                                 
피앤이솔루션은 LG화학이 전지를 생산하는 과정에서 실제 충방전 테스트를 해보는 활성화공정에 사용되는 충방전기를 제조하는 협력회사다. 
 
LG화학과의 기술협력을 통해 2009년 국내 최초로 충방전 공정 중 방전되는 전기를 다른 설비에 연결해 재활용할 수 있는 '에너지 회생형 충방전기'를 개발해 대량 양산라인에 적용했고 2014년에는 무선이어폰 등에 들어가는 초소형 배터리를 충방전할 수 있는 '초소형 충방전기'를 세계 최초로 개발해 양산하고 있다.
 
한편, LG화학은 이 회사들과 향후에도 지속적인 기술 협력은 물론, 해외시장 동반 진출 등 다양한 상생 협력 방안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LG화학은 동반성장 5대 주요 전략으로 '공정한 거래문화 조성', '금융지원/결제조건 개선', '안전환경/에너지 상생활동', '협력사 역량 강화 활동', '정보공유 및 소통 활동'을 선정해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러한 노력의 결과로 동반성장위원회가 발표하는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최근 2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받은 바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윤종규 KB금융 회장, 차기 회장·사외이사 선임과정서 빠진다
윤종규 KB금융 회장이 앞으로 사외이사 및 회장 선임 과정에서 빠진다.KB금융지주 사외이사후보추천위원회(이하 사추위)는 5일 회의를 개최하고 인선자문위원 평가 결과를 집계하고 그 결과에 따라 사외이사 최종 후보자군을 확정했다.이날 회의 시작전 윤종규 회장은 사외이사 후보추천… [2018-02-05 15:33:17] new
국민은행-금감원, 설 연휴 앞두고 전통시장 활성화 '앞장'
국민은행과 금융감독원이 설 명절을 앞두고 전통시장활성화에 앞장서기로 했다.국민은행은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망원시장에서 금융감독원, 국제구호단체 기아대책과 함께 전통시장 사랑나눔 행사를 가졌다고 5일 밝혔다.전통시장 사랑나눔은 전통시장 활성화와 내수경기 회복을 돕기 위해… [2018-02-05 15:30:41] new
규제 직격탄에 암호화폐 폭락했지만… 거래는 더 음지로
정부의 규제로 인해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가격이 풀썩 주저앉았다.일단 투기성 열기는 금융당국의 의도대로 사라졌지만 투자자들은 더욱 음지로 이동하는 모습이다.5일 업계에 따르면 개인 간 가상화폐 거래가 가능한 P2P업체가 등장했다. 일반적인 가상화폐 거래소를 통한 거래가 아닌, 가… [2018-02-05 15:27:42] new
은행권, 새해부터 금감원 잇따른 제재에 '울상'
최근 은행권과 날선 공방을 벌이고 있는 금융당국이 연초부터 무더기 제재 조치를 내렸다.금융사 지배구조 이슈와 채용비리 문제로 양측이 대립각을 세운 가운데 점점 갈등이 고조되는 분위기다.5일 금융감독원 경영유의사항 공시에 따르면 지난 1월 동안 제재조치를 받은 은행은 총 7곳으로… [2018-02-05 15:26:39] new
롯데홈쇼핑, 인공지능 기반 스타트업 '스켈터랩스' 투자… "4차산업혁명 대비…
롯데홈쇼핑이 인공지능(AI) 기반 스타트업 ‘스켈터랩스’에 직접 투자하며 차세대 유통환경 구축에 대비한다. 5일 롯데홈쇼핑에 따르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인공지능' 등 쇼핑 경쟁에 속도를 내고자 딥러닝 기술 기반의 스타트업에 투자하게 됐다. 지난 2016년부터 1… [2018-02-05 15:26:1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