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하이마트, 연탄 배달로 '노사화합-나눔실천' 두마리 토끼 잡아

서울연탄은행 7만장 기부 이어 '백사마을' 찾아 3천장 전달

연찬모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12.06 09:08:02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롯데하이마트가 겨울철 이웃사랑 실천을 위해 노·사 합동으로 연탄배달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6일 롯데하이마트는 '서울연탄은행'에 연탄 7만장을 기부하고, 서울 중계동에 위치한 '백사마을'에 3000여장의 연탄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롯데하이마트노동조합과 샤롯데봉사단이 참여했다. 장대종 롯데하이마트 영업본부장을 비롯 롯데하이마트 노동조합원 19명, 샤롯데 봉사단 44명 등 총 70여명이 주민들에게 직접 연탄을 전달했다.
 
백사마을은 1960년대 도심 개발과 함께 형성된 주거지로 현재 500여 가구가 난방용 연료로 연탄을 사용하고 있다.
 
이번 봉사활동은 롯데 유통BU(Business Unit)가 지난달 시작한 '그룹 50주년 기념 릴레이 연탄봉사'의 일환으로 기획됐다. 롯데 유통BU는 '세상을 잇습니다'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서울, 포항, 강원, 대전 등 전국 6개 지역에서 릴레이 연탄봉사를 진행한다.
장대종 롯데하이마트 영업본부장은 "노·사가 하나돼 봉사활동을 실천함으로써 성숙한 관계로 발전할 수 있는 의미있는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노·사 화합과 나눔을 실천하는 상생의 조직문화를 실천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하이마트와 롯데하이마트노동조합은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합리적인 노·사문화를 정착시키는 데 앞장서고 있다. 지난해 고용노동부와 '노·사·정 사회적 책임 실천 협약'을 체결한 것에 이어 지난 9월에는 '노·사 화합 공동 선언'을 발표한 바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올 3분기 증권사 순이익 1조134억원… 전분기比 7.3%↑
올 3분기 증권사들이 파생상품 조기상환 등으로 1조134억원의 당기순이익을 기록, 전분기보다 7.3% 증가했다.금융감독원은 6일 '2017년 3분기 증권선물회사 영업실적'을 발표하고 이같이 밝혔다.금감원에 따르면 올 3분기까지 증권사 55곳의 누적 당기순이익은 2조9312억원으로 파생관… [2017-12-06 09:07:46] new
KT, 케이블업계와 '미디어 생태계' 구축 앞장
KT가 케이블방송사(SO)인 CMB와 '이동통신·케이블 동등결합상품 출시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으로 내년 초 KT의 모바일 서비스와 CMB의 초고속인터넷이 결합한 동등결합상품을 출시한다는 계획이다.50여년의 역사를 가진 CMB는 케이… [2017-12-06 09:03:39] new
SKT, 40만 병사 위한 '현역플랜' 내놔… "하루 200원에 무제한"
SK텔레콤이 국내 40만명의 군 병사 고객 대상 통신비 및 멤버십 관련 혜택을 늘린다. SK텔레콤은 군 병사 고객의 데이터 사용량이 일반 고객 대비 약 1.5배 많은 점에 착안, '현역플랜'을 선보인다고 6일 밝혔다. '현역플랜'은 휴가 중에 본인 스마트폰을 써도 향후 현금처럼 활용할 수 있는 포… [2017-12-06 08:59:46] new
게임업계 '모바일' 각축전… "트렌드 넘어 '생존' 필수 전략"
게임업계 모바일 각축전이 뜨겁다. 새로운 강자들이 떠오르는가 하면 대형 게임3사는 그동안 축적된 노하우와 자본력으로 단단한 모바일 성벽을 새로 쌓아올리고 있다.특히 모바일 경쟁에서 밀려난 중소게임사들은 새로운 시장 선점을 노리는 신사업에 눈을 돌리는 등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2017-12-06 08:52:00] new
SK, 임원인사 임박… 반도체·석유화학 승진잔치 유력
SK그룹의 임원인사가 초읽기에 들어갔다. SK하이닉스와 SK이노베이션의 어닝 서프라이즈가 이어지면서 최태원 회장의 책임경영이 주목받고 있다. 때문에 전년보다 조기에 임원인사를 실시해 내년 사업 준비에 나설 것으로 전해졌다. 인사규모는 전년보다 소폭이 예상되며, 성과 중심의 보… [2017-12-06 08:31:1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