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운 DB생명 사장, 수익성에 건전성 악화 '골치'

3분기 누적 순이익 전년 동기比 27% 감소
지급여력비율 175.4%로 매년 하락 추세

김문수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12.06 15:49:50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태운 DB생명 사장ⓒ

올해 8월 연임에 성공한 이태운 DB생명(옛 동부생명) 사장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수익성과 건전성이 악화되고 있는 탓이다.

2021년 도입 예정인 새로운 보험회계제도(IFRS17)와 신지급여력제도(K-ICS)도 준비해야 함에 따라 중장기적인 경영전략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6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올해 9개월간 DB생명의 당기순이익은 273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374억원) 대비 27% 감소했다.

이태운 사장은 취임 첫해(2014년) 179억원에 불과했던 연간 순이익을 2015년 513억원, 2016년 376억원으로 끌어올렸지만 올해는 실적 악화를 피하기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금리 상승으로 채권 매각이익이 감소했기 때문이다.

보험사들은 저금리 기조가 이어지는 동안 채권 평가이익을 높이려 회계상 만기보유증권을 매도가능증권으로 재분류했다. 

만기보유증권 계정은 장부가격과 이자만 반영되지만, 매도가능증권 계정에서는 금리 변동에 따른 평가손익이 반영된다.  

DB생명도 작년 8월 만기보유증권을 매도가능증권으로 전환해 채권 평가이익을 챙겼다. 

하지만 금리 상승기에서는 채권을 시가로 평가하는 만큼 손실이 불가피하다. 금리상승은 보험사가 매수하는 채권금리가 오르는 것을 뜻하고 채권평가손실 부담은 커지게 된다.

국제회계기준에서는 보험사의 계정 재분류를 3년으로 제한하고 있어 DB생명은 2019년에나 계정을 변경할 수 있다.

채권평가손실이 확대되면 보험사의 재무건전성 지표인 지급여력비율(RBC비율)도 떨어지게 된다.

DB생명의 RBC비율은 2014년 말 207.7%, 2015년 말 182.4%, 2016년 말 179.5%, 올해 9월 175.4%로 하락 추세다.

보험업계는 2021년 새 회계기준 도입에 앞서 자본을 확충해야 하는 상황이다. 과거 고금리 확정형 상품을 팔았던 보험사들은 회계상 부채 규모가 증가하고 요구되는 자본도 늘어나 RBC비율이 낮아지게 된다. 

영업 환경도 녹록치 않다. 보험사의 성장성을 가늠할 수 있는 초회보험료는 작년 3분기 392억원에서 올해 329억원으로 감소했고 영업이익률은 올해 1%대로 떨어진 상황이다.

이에 따라 이태운 DB생명 사장은 수익성과 건전성 두 마리 토끼를 잡아야 하는 숙제를 안게 됐다.

연임과 더불어 11월 사명변경으로 2기 체제를 맞은 이 사장의 행보에 이목이 쏠리는 때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태그
생명  DB  생보  실적


이태운 DB생명 사장, 수익성에 건전성 악화 '골치'
올해 8월 연임에 성공한 이태운 DB생명(옛 동부생명)사장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수익성과 건전성이 악화되고 있는 탓이다. 2021년 도입 예정인 새로운 보험회계제도(IFRS17)와 신지급여력제도(K-ICS)도 준비해야 함에 따라 중장기적인 경영전략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2017-12-06 15:49:50] new
효성, 검찰·공정위 압박에 '지주사 전환' 차질… 연내 추진 사실상 힘들 듯
효성의 지주사 전환 작업이 난항을 겪고 있다. 검찰과 공정거래위원회 등 사정당국의 압박이 거세지면서 연내 추진은 사실상 무산됐다.6일 재계에 따르면 효성그룹이 사정당국의 표적이 되면서 지주사 전환을 비롯해 조현준 회장 체제에 차질이 우려되고 있다.효성은 지난 9월 한국거래소의 조… [2017-12-06 15:42:52] new
벤처투자플랫폼 'KDB넥스트라운드' 100회 돌파…2000억 유치
산업은행은 6일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시장형 투자유치플랫폼인 KDB넥스트라운드의 100회를 맞이하는 기념행사를 개최했다.이날 행사에는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 국내외 벤처캐피탈, 정책금융지원기관, RD지원기관, 특허법인, 중견_대기업 등 벤처생태계에 참여하고 있는 112개 기관… [2017-12-06 15:41:42] new
"중국 큰손 돌아온다" GKL 상종가… 유커없이 매출-영업익 선방
한·중 관계가 '해빙모드'에 들어가면서 그랜드코리아레저(GKL)도 조금씩 서광이 비치고 있다. GKL은 한국광광공사가 100% 출자한 자회사로, 외국인 전용 카지노 '세븐럭(Seven Luck)'을 운영한다. 6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사드 보복에 따른 한국여행 금지조치(금한령)가 풀리면… [2017-12-06 15:40:08] new
이어룡 대신금융그룹 회장, 나주 방문해 '사랑의 성금' 전달
대신금융그룹은 이어룡 회장이 전남 나주지역의 사회복지시설인 계산원, 금성원, 이화영아원 등을 방문해 사랑의 성금을 전달했다고 6일 밝혔다.이번 사랑의 성금은 전남 나주지역의 지체장애인 보육시설, 영유아 보육시설, 사회복지시설 등 소외계층과 다문화가족을 지원하는데 사용된다. 이 회장은 해당 시설을 직접 방문하며 성금을 전달하고 관계자… [2017-12-06 15:37:09]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