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연내 글로벌 혁신기술 태동지역 5곳에 거점 구축

미래 핵심분야 담당할 전략기술본부가 운영 총괄

이대준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1.08 14:51:29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현대차그룹

 

현대차그룹이 전 세계 혁신기술 태동지역 5곳에 거점을 갖추고, 현지 스타트업들과의 협력을 강화해 글로벌 혁신기술 확보에 적극 나선다.

현대차그룹은  글로벌 5개 도시에 오픈 이노베이션 센터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8일 밝혔다.


거점으로는 ▲대한민국 ▲미국 실리콘밸리 ▲이스라엘 텔 아비브 ▲중국 베이징 ▲독일 베를린 등이다.


오픈 이노베이션 센터는 현지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 육성하는 동시에 이들과의 협업 및 공동 연구개발 업무를 담당한다.
 
또한 스타트업을 포함 현지 대학, 전문 연구기관, 정부, 대기업 등 폭넓은 혁신 생태계 구성원들과 긴밀한 교류 및 공동 연구활동을 통해 신규 비즈니스 창출을 모색한다.


현대차그룹은 지난해 상반기에 AI(인공지능), 모빌리티, 자율주행, 스마트시티, 로봇, 헬스 캐어 등 미래 핵심 분야를 담당할 전략기술본부를 출범한 바 있다.

전략기술본부는 오픈 이노베이션 5대 네트워크 구축을 계기로 스타트업 투자에 대한 효율성을 보다 강화하게 된다. 아울러 현대차그룹 전체의 신사업 플랫폼 구축 역량을 한층 제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전 세계 스타트업 생태계가 가장 왕성히 활동하는 지역에 오픈 이노베이션 5대 네트워크를 갖추는 것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견인하고 미래 모빌리티에 대한 강력한 대응체계를 갖추기 위한 차원”이라며 “혁신의 새로운 지평을 개척하고 미래 그룹 성장을 이끌 신규 성장동력을 창출하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올해 한국, 독일, 중국 등에 오픈 이노베이션 센터 신설

현대차그룹의 5대 혁신 네트워크 구축 계획은 이미 발표된 미국, 이스라엘에 이어 한국, 중국, 독일에 각각 오픈 이노베이션 센터 추가 신설을 통해 완성된다.

지난해 말 기존 실리콘밸리 사무소 '현대벤처스'의 위상과 기능을 확대 개편한 '현대 크래들(HYUNDAI CRADEL)'을 개소했다. 이스라엘 센터는 올해 초 설립할 계획이라고 공개한 바 있다.


여기에 추가로 올 상반기 중 우리나라에 신규 혁신 거점을 오픈한다. 한국의 오픈 이노베이션 센터는 현대·기아차의 R&D 거점들과 다양한 혁신 실험을 추진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국내 유망 스타트업들에게 보다 많은 기회를 부여하고, 아이템 발굴에서 사업화에 이르기까지 성공을 위한 다양한 지원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국내에 이어 연말까지 중국 베이징, 독일 베를린에 오픈 이노베이션 센터가 새롭게 들어선다.
 
상하이, 선전과 함께 중국의 창업 열기를 주도하고 있는 베이징은 중국 최대 인터넷 업체 바이두(Baidu)가 2000년 스타트업으로 첫발을 내딛은 곳이다. 베를린 역시 유럽 최대 스타트업 태동 도시로 꼽힌다.


현대차그룹은 ▲베이징은 인공지능을 비롯한 중국 특화 기술 확보, 현지 대형 ICT 기업들과 협력을 모색하기 위한 혁신 거점으로 ▲베를린은 스마트시티, 모빌리티 솔루션 기반의 신사업 기회 확보를 위한 혁신 거점으로 각각 차별화해 육성할 계획이다.
 
아시아-미국-유럽-중동 등 전 세계를 잇는 오픈 이노베이션 네트워크 구축은 미래 혁신을 주도할 스타트업을 발굴할 수 있는 최적의 환경을 갖추게 됐음을 의미한다.
 
오픈 이노베이션 센터의 운영 총괄은 현대차그룹 전략기술본부가 맡는다. 전략기술본부는 혁신 네트워크 간 생생한 혁신 기술 정보 공유와 함께 신사업 검증 및 분석 역량 교류 등 유기적인 협력을 촉진한다.
 
또 현지 스타트업 생태계를 통해 확보한 혁신 트렌드를 그룹 전체에 전파함으로써 그룹 차원의 미래 대응 체계 구축에 기여하게 된다.
 
미국 실리콘밸리에 위치한 오픈 이노베이션 센터 크래들은 다른 혁신 네트워크와 수평적 관계를 유지하면서도 이들과 차별화된 핵심 역할을 추가로 수행한다.
 
실리콘밸리에서 다양한 스타트업들과의 협업 성공 경험을 기반으로 핵심 분야 개발 원칙 및 방향성을 제시해 전세계 오픈 이노베이션 센터로 확산하는 역할을 맡는다. 또 국내 유망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미국 실리콘밸리 진출을 위한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Accelerator)로서의 업무도 추진한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현대차, 평창올림픽서 수소전기차 체험관 '파빌리온' 운영
현대자동차는 브랜드 미래 비전의 핵심인 '수소 에너지'를 체험할 수 있는 전시관인 '현대차 파빌리온'을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현대차 파빌리온은 평창올림픽플라자 부지에 약 370평, 높이 10m 규모로 조성됐다. 건축 디자인은 영국에서 활동하는 건축가 아시프… [2018-02-07 16:34:18] new
[포토] 수호랑 든 수영
소녀시대 수영이 7일 오후 서울 송파구 롯데백화점 잠실점에서 열린 SK-2 피테라 에센스 2018 평창 리미티드 에디션 출시 기념 행사에 참석해 동계올림픽 마스코트 수호랑을 들고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이날 수영은 행사장에 들러 다양한 볼거리를 직접 체험하고, 대한민국 선수단의 승전보… [2018-02-07 16:28:03] new
[포토] 올림픽 출전 선수들 응원하는 수영
소녀시대 수영이 7일 오후 서울 송파구 롯데백화점 잠실점에서 열린 SK-2 피테라 에센스 2018 평창 리미티드 에디션 출시 기념 행사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이날 수영은 행사장에 들러 다양한 볼거리를 직접 체험하고, 대한민국 선수단의 승전보를 기원하는 메시지를 남기기도 했다… [2018-02-07 16:27:47] new
[포토] 잠실에 등장한 수영
소녀시대 수영이 7일 오후 서울 송파구 롯데백화점 잠실점에서 열린 SK-2 피테라 에센스 2018 평창 리미티드 에디션 출시 기념 행사에 입장하고 있다. 이날 수영은 행사장에 들러 다양한 볼거리를 직접 체험하고, 대한민국 선수단의 승전보를 기원하는 메시지를 남기기도 했다. [2018-02-07 16:25:32] new
반등출발 코스피, 결국 하락마감…2396포인트
장 초반 '깜짝 반등'했던 코스피가 오후 들어 하락세로 돌아서면서 2400선까지 내주고 말았다.7일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56.75포인트(2.31%) 하락한 2396.56포인트로 거래를 마쳤다.이날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30.41포인트 오른 2483.72포인트로 개장, 4거래일만에 상승 출발했다.그러나 오후 들어 약세로 전환한 이후점차 낙폭을 늘려 24… [2018-02-07 16:10:5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