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8] 삼성, 'AI-IOT' 혁신 기술에 '환호-박수' 쏟아져

개막 앞두고 '프레스 컨퍼런스' 열어… "미디어, 업계 1500명 참석"
"더 나은 가치 제공 위해 '연결성' 주목… 올해 약속 '구체화-실현'"

조재범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1.09 16:23:1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김현석 CE(소비자가전)부문장 사장ⓒ삼성전자



[라스베이거스(미국)=조재범 기자] 삼성전자가 8일(현지 시간) AI(인공지능)과 IoT(사물인터넷) 등 미래 기술을 선보인 미국 라스베이거스 만델레이베이호텔에서는 박수갈채와 환호성이 쏟아졌다.

이날 행사는 세계 최대 전자 전시회 'CES 2018' 개막에 앞서 미래 비전과 2018년 주요 사업을 소개하는 '프레스 컨퍼런스'로 한국, 미국, 유럽 등 전 세계 미디어와 업계 관계자 150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장 앞에는 글로벌 1위 기업의 혁신 기술을 직접 확인하기 위해 시작전부터 취재진들로 긴 줄이 늘어섰다. 행사 시작 5분전에는 인원이 꽉 들어차며 삼성전자의 신기술을 향한 취재 열기도 뜨거워졌다.

행사를 알리는 영상이 시작되자 여기저기서 박수와 환오성이 울려퍼졌으며 삼성전자 북미총괄 팀 백스터(Tim Baxter) 등장으로 행사장 분위기도 무르익었다.

▲팀 백스터 북미총괄 사장ⓒ삼성전자


팀 백스터 사장은 또 "삼성전자는 수년 전부터 소비자들의 삶에 더 나은 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연결성에 주목해왔다"며 "올해는 그 약속을 구체화하고 실현하는 시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발표자로 나선 삼성전자 CE(소비자가전)부문장 김현석 사장이 ▲제 3자 기기와 '스마트싱스' 연동 ▲앱의 통합 ▲AI 기반 음성인식 확대 등 주요 전략을 발표할 때에도 박수가 이어졌다.

이 자리에서 김현석 사장은 "삼성전자는 더 많은 소비자들이 누릴 수 있는 사물인터넷(IoT)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기기간 연결성을 넘어 지능화된 서비스를 구현하겠다(Intelligence of Things for Everyone)"고 밝혔다.

AI 음성비서 서비스인 '빅스비(Bixby)'와 제3자 기기간 연동을 직접 시연하는 과정에서도 큰 무리없이 진행되자 관람객들은 환호로 화답했다. 오히려 발표자들은 여유롭게 유머까지 섞어가며 관람객들의 웃음을 이끌어내기도 했다.

아울러 행사 마지막 모빌리티 분야가 소개되서도 관람객들의 플래쉬 세례는 끊이지 않았다.

하만 대표이사 디네쉬 팔리월(Dinesh Paliwal)은 무대에 올라와 "삼성과 하만의 최고 역량이 모아져 소비자들은 집에서 자동차에 이르기까지 지능화된 서비스를 누릴 수 있을 것"이라며 향후 전장 업계에서 차별화된 솔루션으로 업계를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행사에서는 삼성전자의 첨단 IT기술과 하만의 전장 기술이 접목돼 탄생한 '디지털 콕핏'과 삼성과 공동 개발한 5G-ready TCU (Telematics Control Unit)도 공개했다.

'디지털 콕핏'은 차량용 '빅스비'와 '스마트싱스'가 적용된 것이 특징으로 운전자가 '디지털 콕핏'을 통해 음성만으로 집안 기기를 제어하고 동승자는 초고화질 드라마를 집 안에서 보는 것과 같은 경험을 누릴 수 있다.

디네쉬 팔리월 대표는 "단순히 운전 중 스트리밍 뮤직을 듣거나 교통 정보를 실시간으로 업데이트 해 주는 정도의 서비스가 아니라 도로·차량·행인들에 대한 광범위한 정보를 종합적으로 처리함으로써 더욱 안전한 운행을 돕고 궁극적으로 자율주행 관련 업계 패러다임을 바꿔 놓을 것"이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기사
- [CES 2018] "삼성, 'IoT 홈'로 진정한 소비자 가치 제공할 터" (2018/01/09)
- [CES 2018] LGD, 올해도 OLED 집중… "2020년 650만대 목표" (2018/01/09)
- [CES 2018] "OLED 무한 가능성"… LGD, '롤러블 TV' 첫 선 (2018/01/09)
- SKT, CES서 기아차와 5G 자율주행 기술 선봬 (2018/01/09)
- 현대차, 2018 CES서 차세대 수소전기차 '넥쏘' 첫 공개 (2018/01/09)
- 삼성SDS, CES서 자동차업계 리테일 솔루션 '넥스샵' 선봬 (2018/01/09)
- [CES 2018] 삼성 "2020년 모든 스마트기기 'AI' 이식" (2018/01/09)
- [CES 2018] 삼성, 신개념 자율주행 솔루션 '드라이브라인' 첫선 (2018/01/09)
- [CES 2018] 삼성-LG, AI 혁신 TV 주도권 경쟁 치열 (2018/01/09)
- [CES 2018] LG 'AI' 선점 정조준… "선봉장은 '씽큐'" (2018/01/09)
- [CES 2018] 한종희 삼성전자 사장 "마이크로LED 경쟁력 자신" (2018/01/08)
- CES 처음 간 권오준 포스코 회장, 스마트 기술 접목한 신사업 전략에 '고심' (2018/01/08)
- [CES 2018] 삼성, OLED 대항마 '마이크로LED' 내놔 (2018/01/08)
- [CES 2018] 삼성 'AI-엔터테인먼트' 강화 패밀리허브 냉장고 선봬 (2018/01/08)
- [CES 2018] '삼성 플립' 첫 선… "회의 문화 혁신 제품 극찬" (2018/01/08)
- [CES 2018] 삼성 진화된 'AI-초연결성' 강조… "미래 선도 솔루션 눈길" (2018/01/08)
- [CES 2018] LG 'OLED 협곡' 관심집중… "대자연의 감동 담아내" (2018/01/08)
- [CES 2018] LG, '더 나은 삶을 위한 혁신'… "AI 솔루션 대거 공개" (2018/01/08)
- [CES 2018] 한상범 LG디스플레이 부회장, 고객맞이 직접챙겨 (2018/01/08)
- [CES 2018] LG전자, AI 브랜드 'LG 씽큐' 옥외광고 '눈길' (2018/01/08)


하나금융 "3년內 직장·국공립어린이집 100개 세우겠다"
하나금융지주가 범사회적 차원에서 저출산 및 고령화 문제 극복과 일-가정 양립을 위한 보육시설 확대에 적극적으로 나섰다.하나금융지주는 2020년까지 향후 3년간 국공립어린이집 90개 및 직장어린이집 10개 등 총 100개의 어린이집 건립을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국공립어린이집은 민자… [2018-04-15 11:40:34] new
이마트24, 치킨·맥주 패키지 등 '가심비' 상품 선봬
이마트24가 소비자의 가심비를 겨냥한 차별화된 패키지 상품 출시를 통해 영업활성화에 나선다.이마트24는 봄 나들이객 뿐 아니라 혼자서 치킨을 즐기는 '혼닭족'에게 적합한 '치킨파티팩'을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최근 치킨업체가 인건비 인상으로 인해 배달료를 별도로 부과하겠다고 발… [2018-04-15 11:01:52] new
백화점 휴무일, '온라인 쇼핑족' 잡아라!… 롯데百, '사이버먼데이' 행사
롯데백화점은 오는 16일 백화점 정기 휴무일에 인터넷 쇼핑몰 엘롯데에서 다양한 상품을 할인 판매하는 '사이버먼데이' 행사를 진행한다. 15일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이번 '사이버먼데이' 행사는 방풍자켓 비롯해 반소매 폴로티, 등산화, 바지 등 야외 활동과 관련된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온… [2018-04-15 10:59:09] new
김기식 원장 거취 논란 일파만파…금감원 조직 '흔들'
금융감독원 조직이 흔들리고 있다.김기식 원장의 외유성 출장 의혹으로 거취 논란이 길어지면서 조직원들 사기도 떨어지는 상황이다.15일 업계에 따르면 익명 게시판 앱인 '블라인드' 금융감독원 부분에서 김 원장의 사의 표명이 옳다는 글이 올라온 것으로 전해졌다.김 원장이 검찰 수사까지… [2018-04-15 10:48:36] new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 '급' 귀국…음성파일까지 공개
갑질 논란을 일으킨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가 15일 새벽 귀국했다.이날 대한항공에 따르면 조 전무는 이날 베트남 다낭에서 출발한 대항항공 KE464편을 타고 이날 오전 5시26분 인천공항에 입국했다. 다낭으로 휴가를 떠난지 사흘 만이다.조 전무는 공항에서 만난 기자들에게 "제가 어리석었… [2018-04-15 10:22:07]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