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5G 자율주행-스마트시티' 사업 가속페달

글로벌 초정밀 지도 기업 '히어'와 파트너십
'기술-인프라' 공유 '공동R&I센터' 설립… "공동 사업 모색"

전상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1.10 08:59:34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DB

 

SK텔레콤이 CES 2018 행사서 글로벌 초정밀 지도 대표기업 '히어'와 '5G 자율주행·스마트시티 사업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히어'는 전세계 200여개 국가에 내비게이션, 실시간 교통정보, 실내 지도를 제공하고 있는 초정밀 지도/위치서비스 글로벌 기업이다. 아우디-BMW-다임러 등 독일 완성차 3사, 인텔, 파이오니아(Pioneer) 등이 '히어'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자율주행차용 HD맵 솔루션, 위치기반 IoT 등 차세대 기술·서비스 공동 개발 등 광범위한 협력을 추진한다.

이를 위해 SK텔레콤은 5G, 사물인터넷(IoT) 전용망/서비스, 모바일 내비게이션 기술, 약 700만건에 달하는 다이나믹 콘텐츠(거점/실시간 교통정보), 클라우드 등 핵심 경쟁력과 인프라를 공유하고, '히어'는 HD맵, 초정밀 위치 측위 솔루션, 글로벌 유통 채널 등을 제공한다.

아울러 양사는 스마트 시티 사업도 공동 추진한다. SK텔레콤은 IoT 전용 네트워크, 위치기반 기술을 활용해 차량 관제, 독거노인 케어, 에너지 절감 솔루션 등 다양한 스마트 시티 서비스를 서울, 부산 등에 제공하고 있다. 양사는 물류, 대중교통 관리, 실내 측위, 차량 공유 등 위치기반 차세대 스마트 시티 서비스 개발을 함께할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양사는 협력에 속도를 내기 위해 한국에 '공동 R&I 센터(Research & Innovation)'를 설립한다. 양사는 이곳에서 인프라 공유 및 혁신 서비스를 공동 개발하는 전초기지로 활용할 계획이다.

박정호 사장은 "글로벌 맵 솔루션 강자인 '히어'와 함께 도로 위, 도시 위의 변화를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황창규 KT 회장, 20시간 넘게 조사받고 귀가…"성실히 답했다"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경찰에 소환된 황창규 KT 회장이 20시간 넘게 조사를 받고 귀가했다.황 회장은 18일 오전 5시 48분께 서울 서대문구 미근동 경찰청 본청을 나선 것으로 전해졌다.경찰 조사를 마치고 나오는 황 회장은 취재진의 여러 질문에 "성실히 답변했다"고만 말했다.황 회장은… [2018-04-18 06:53:46] new
삼성, 협력사 직원 직접고용… '비정규직' 해소 신호탄 쐈다
삼성이 대규모 협력업체 직원들의 직접고용을 전격 결정하면서 대기업의 비정규직 문제 해결의 신호탄으로 작용할지 여부에 관심이 쏠린다.18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서비스는 협력업체 직원들을 직접 고용키로 했으며 전국금속노동조합 삼성전자서비스지회와도 합의했다.직접고용… [2018-04-18 06:20:36] new
산업계, 반도체 생산라인 작업환경 정보공개 제동에 '안도'
산업부와 권익위 행심위가 고용부의 삼성전자 작업환경보고서 정보공개 결정에 제동을 걸었다.산업계는 이번 사안이 핵심기술 유출로 이어질 수 있는 민감한 문제인데다 산업 전반으로 불똥이 튈 수 있었던 만큼 정부 결정에 안도하는 분위기다.18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 [2018-04-18 06:18:02] new
KT, 황 회장 소환 등 잇따른 외풍에도 '신사업' 문제 없어
최근 황창규 KT 회장이 경찰에 소환되면서, KT가 집중 육성 중인 5대 플랫폼 사업 등 4차 산업 기술 개발에 제동이 걸리는게 아니냐는 우려섞인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그러나 황 회장은 이미 포화상태 다다른 통신시장 점유보단 인공지능, 가상현실(VR) 등 비통신 부문 강화에 목표를 두고… [2018-04-18 06:06:35] new
고용부 오지랖 제동…산업부 "삼성電 작업보고서 국가기밀"
삼성전자 반도체공장의 작업환경측정 보고서가 국가기밀 자료로 판단돼 정보공개가 불가하게 됐다.산업통상자원부는 16~17 양일간 산업기술보호 반도체전문위원회를 개최, 삼성전자가 신청한 반도체 공장의 작업환경측정결과보고서에 대해 검토한 결과 일부 내용이 국가핵심기술을 포함… [2018-04-17 22:15:4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