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대한항공, 차세대 'CS300' 국토부 안전테스트 불합격… 이번주 재심사

비상 탈출 슬라이드 오작동이 불합격 원인
국토부, 이번주 내로 테스트 재개할 예정

이지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1.10 14:29:17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CS300.ⓒ대한항공


대한항공이 야심차게 도입한 차세대 항공기 CS300이 국토부 안전 테스트를 통과하지 못하면서 정식 운용 계획에 차질을 빚게 됐다.

10일 업계에 따르면 대한항공이 지난해 12월 25일 도입한 CS300의 정식 운용을 위해 국토교통부로부터 안전 테스트를 받는 과정에서 문제가 발생했다.

신기재가 들어오면 국토부에서 여러가지 테스트를 거친다. 대한항공의 CS300은 비상 시 승객들이 원활히 대피할 수 있는지 검토하는 비상탈출훈련 과정에서 '탈출 슬라이드' 오작동이 나타났다.

국토부 관계자는 "장비적으로 미흡한 부분이 있었다"며 "이번 주 내로 테스트를 다시 진행할 계획이다"라고 설명했다.

예상치 못한 문제로 대한항공의 일정에도 차질이 불가피해졌다. 당초 오는 16일 울산공항에 CS300을 첫 투입하려고 했던 대한항공은 투입 일정을 연기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항공기 신규 도입 시 이뤄지는 점검이 길어져 국내선 운항 일정이 일주일 가량 미뤄지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해당 기재는 지난해 10월 초 캐나다 현지에서 진행한 시험 비행 과정에서 엔진 이상이 발견돼 도입 일정이 무기한 연기된 바 있다. 하지만 문제가 해결되면서 지난해 대한항공이 도입을 시작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2020 환경규제 임박] ③해운업계, LNG연료선박 도입이 궁극적 대안
국제해사기구(IMO) 환경규제가 불과 2년 앞으로 다가오면서 국내 해운업계가 중대 기로에 섰다. 역사상 가장 강력한 대기오염물질 규제로 평가받고 있지만, 국적선사들은 위기를 기회로 만든다는 각오다. 다른 글로벌 선사들보다 선대가 작은 만큼 새로운 환경에 적응하기 위한 비용 부담이 적… [2018-01-15 15:06:15] new
'임대주택 등록 활성화 방안' 약발… 12월 등록자 7348명, 전년比 117% 증가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 이하 국토부)는 지난해 12월13일 '임대주택 등록 활성화 방안'이 발표된 이후 임대주택 등록이 본격적으로 늘어 12월 한 달에만 7348명이 임대사업자 등록을 했다고 15일 밝혔다.국토부가 건축행정정보시스템 '세움터' 자료를 통해 2016~2017년 민간 임대등록 추… [2018-01-15 15:01:35] new
12월 전국 민간아파트 3.3㎡당 평균 분양가 1029만원… 전월比 0.72%↑
주택도시보증공사(사장 김선덕, 이하 HUG)는 전국 민간아파트의 분양보증 사업장 정보를 집계·분석한 2017년 12월말 기준 '민간아파트 분양가격 동향' 결과를 15일 공개했다. 그 결과 전국 민간아파트의 최근 1년간 3.3㎡당 분양가격은 12월말 기준 1028만6100원으로 전월대비 0.72% 상… [2018-01-15 15:00:10] new
[포토] 평창의 향기, 방향제로 간직하세요~!
이마트가 미국 향수 전문 브랜드 ‘데메테르(Demeter)’와 손잡고 전 세계 주요 도시의 느낌을 담은 차량용 방향제를 선보인다.이마트는 ‘데메테르 시티 에디션(9종)’을 개당 1만2900원에 판매하며 18일부터 31일까지 출시 기념으로 7900원에 판매한다.이마트가 이번에 선보이는 데… [2018-01-15 14:58:14] new
포스코, 인니 제철소 누적판매 1000만톤 돌파... 4년만에 흑자전환
포스코는 인도네시아 제철소 ‘크라카타우 포스코(PT.Krakatau POSCO)’가 가동 4년만에 흑자로 전환하며 누적판매 1000만톤을 돌파했다고 15일 밝혔다. 크라카타우 포스코는 가동 첫 해인 2014년 170여만톤을 판매한 이래 2016년부터는 280만톤 수준으로 판매량이 꾸준히 늘어… [2018-01-15 14:53:23] new
 

오늘의 헤드라인

+ 더보기

포토뉴스

0 1 2 3 4

IT·과학

+ 더보기

오피니언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