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블루, 지난해 국내 정통 위스키 시장 점유율 27.6%로 1위 올라

2017년 판매량 기준, 기타주류(spirit drink) 제외한 정통 위스키 시장서 1위
2009년 저도수 위스키 시장 개척한 이후 9년간 저도수 위스키 판매량 1위 유지
'골든블루 사피루스', 2017년 단일 브랜드 기준 국내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위스키

김수경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1.11 15:55:33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골든블루 라인업. ⓒ골든블루


국내 위스키 전문 기업 골든블루는 대표 브랜드 '골든블루'가 기타주류(spirit drink)를 제외한 국내 정통 위스키 시장에서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11일 골든블루에 따르면 2009년 출시한 국내 최초 36.5도 정통 저도수 위스키 '골든블루'는 2016년 '임페리얼'을 누르고 국내 2위 브랜드로 올라선데 이어 2017년 한해 동안 37만4609상자(1상자=9L)가 판매됐다. 기타주류를 제외한 정통 위스키 시장에서 27.6%의 시장 점유율을 차지하며 '윈저'를 제치고 1위로 등극했다.

'
골든블루'는 100% 스코틀랜드산 위스키 원액으로 만들어진 정통 위스키로서 위스키 본연의 풍부한 맛과 깊은 향, 최상의 부드러움을 만들어주는 36.5도수라는 장점으로 한국인의 입맛을 사로잡으며 출시 9년 만에 국내 정통 위스키 시장에서 1위로 올라선 것으로 평가받는다.

'
골든블루'가 이끄는 저도수 위스키 시장의 성장세에 경쟁사들도 신제품들을 속속 출시하고 있지만 대부분 위스키 원액에 첨가물이나 향이 들어가 정통 위스키가 아니라 기타주류(spirit drink)로 분류된다.

▲정통 위스키 브랜드별 시장 점유율(기타주류 제외). ⓒ각사


김동욱 
골든블루 대표는 "골든블루가 국내 1위 위스키 제품으로 등극할 수 있도록 그 동안 꾸준히 사랑해주신 소비자분께 감사하다"며 "혁신적인 제품 개발과 차별화된 마케팅 활동으로 시장을 선도해 나가고 국내 위스키 시장의 리더로서 책임감을 가지고 침체된 위스키 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말했다. 

골든블루의 대표 제품인 '골든블루 사피루스'는 2017년 누적 판매량을 집계한 결과 전년대비 판매량이 2.7% 오른 25만2951상자 판매돼 국내 정통 위스키 시장에서 18.6%의 점유율을 기록하며 1위 자리를 수성했다. 기타주류를 포함한 시장에서도 시장점유율 15.9%로 1위를 차지했다. 

국내 위스키 시장은 40도 이상의 독한 술 소비가 지속적으로 줄고 40도 미만의 부드럽고 순한 제품이 가파르게 성장하면서 시장 주도권이 저도수 위스키로 넘어가는 대변화가 일어나고 있다.

2017년말 기준으로 40도 이상의 정통 위스키(기타주류 제외) 판매량은 전년 동기대비 20.7% 하락한 반면 저도수 위스키 시장은 전년대비 판매량이 14% 늘어 34.7%의 점유율 기록했다.

한편 골든블루의 이같은 발표에 위스키 업계는 다소 불편한 심기를 내비쳤다.

위스키 업계의 한 관계자는 "골든블루가 발표한 수치는 위스키 시장에서 기타주류를 뺀 것인데 기타주류를 왜 제외한 것인지 의문이 든다"며 "골든블루 시장 1위를 강조하기 위해 기준을 골든블루에 맞춰 뽑은 수치라고 생각된다"는 의견을 밝혔다. 

이어 "기타주류를 모두 합한 위스키 전체 시장에서는 디아지오코리아의 윈저가 시장 1위"라고 전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비전문 임원 선임한 금융결제원… 노조 반발 극심
금융결제원이 ‘깜깜이’ 인사로 곤혹을 치루고 있다.16일 업계에 따르면 금융결제원은 최근 상무이사로 신평호 전 코스콤 전무를 선임했다.신평호 신임 상무이사는 국민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일리노이주립대학원 경제학 석‧박사를 취득, 이후 한국거래소에 입사했다.한국거래소에선… [2018-04-16 16:02:43] new
디지털화 바람… 全은행권 '종이 없는 창구' 확대
은행 영업점에서 업무를 볼 때 흔하게 마주하던 종이 서류가 사라지고 있다.디지털금융 시대에 발맞춰 태블릿PC 이용해 업무를 보는 '페이퍼리스'가 확대되고 있기 때문이다.16일 업계에 따르면 시중은행부터 지방은행까지 종이 없는 영업점 창구를 실현하기 위해 온 힘을 쏟고 있다.특히 시중… [2018-04-16 16:01:26] new
[포토] 간담회 참석하는 김기식 금감원장, 출장논란엔 '묵묵부답'
김기식 금육감독원장과 이순우 저축은행중앙회장이 1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저축은행중앙회에서 열린 '저축은행 최고경영자 간담회'에 들어서고 있다. 이날 김 원장은 간담회에 앞서 외유성 출장 논란과 거취 문제를 묻는 질문엔 묵묵부답으로 일관했다. [2018-04-16 15:48:33] new
[포토] 대화 나누는 김기식-윤창의
김기식 금육감독원장과 윤창의 부원장보가 1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저축은행중앙회에서 열린 '저축은행 최고경영자 간담회'에 참석해 대화를 나누고 있다.이날 김 원장은 간담회에 앞서 외유성 출장 논란과 거취 문제를 묻는 질문엔 묵묵부답으로 일관했다. [2018-04-16 15:47:53] new
권오갑 현대重 부회장, 2022년 매출 70조 목표… "연내 순환출자 고리 해소"
권오갑 현대중공업지주 부회장이 ‘2022년 매출 70조 프로젝트’를 가동한다고 밝혔다. 미래사업 발굴과 사업재편에 집중해 5년내 올해 목표인 37조원의 두 배 가량의 매출액을 달성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아울러 연내 순환출자 고리를 해소하고, 현대오일뱅크 상장도 10월까지 마무리… [2018-04-16 15:40:55]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