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율주행 인내심 갖고 사업 추진"

[CES 2018] 삼성전자-하만, 미래 자동차 전장시장 선점 시동

삼성전자-하만 첫 결실 '디지털 콕핏' 선봬
자율주행 기술 양사 시너지 효가 기대

조재범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1.11 14:54:43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미국 라스베이거스 하드록 호텔 내 하만 전시장에서 손영권 삼성전자 사장(CSO, 최고 전략 책임자)과 디네쉬 팔리월(Dinesh Paliwal) 하만 대표이사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삼성전자



삼성전자와 미국 전장전문기업 하만이 전장사업 관련 협력을 통해 향후 미래 자동차 시장 선점을 위해 적극 나선다.

특히 자율주행 기술은 경쟁사와도 협업 가능성을 내비치며 시너지 확대에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손영권 최고전략책임자(CSO) 사장은 지난 9일(현지시간)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자율주행 기술은 양사가 어떤 시너지를 낼지 보여주는 사례가 될 것"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손 사장은 삼성이 메모리 반도체 사업 성공과 같이 인내심을 갖고 사업 추진에 나설 것이라고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이번 'CES 2018'에서 하만과 공동 개발한 차량용 '디지털 콕핏(Digital Cockpit)'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디지털 콕핏이란 일반적으로 비행기 조종석을 의미하지만 승용차 1열에 위치한 운전석과 조수석 전방 영역을 통칭하는 의미로 사용된다.

아날로그 방식의 계기판 및 오디오 등의 차량 운전 장치가 디지털 전장 제품으로 교체되는 추세로 디지털 전장제품으로만 구성된 운전석과 조수석 전방 영역을 디지털 차량 운전 장치라고 하며 간단히 줄여서 '디지털 콕핏'이라고 한다.

이번에 선보인 '디지털 콕핏'은 삼성전자가 하만 인수 후 처음으로 공동 개발한 사례로 삼성전자의 IT 기술과 하만의 전장기술이 접목된 첫 결실이다.

'디지털 콕핏'의 3개의 디스플레이는 12.3형 OLED, 12.4형 플렉시블OLED, 28형 QLED로 이뤄졌다.

운전석 12.3형 클러스터 OLED는 운행 정보와 내비게이션 정보 등을 표시해주고, 운전 상황에 맞도록 스포츠 모드와 표준 모드 등으로 비주얼을 변경할 수 있도록 했다.

운전석과 조수석의 가운데에 위치한 12.4형 플렉시블 OLED를 통해서는 공조, 실내조명 등의 차량 시스템을 제어할 수 있다.

또 플렉시블 OLED 위에 위치한 원형 디자인의 노브는 시계, 온도 조절, 소리 크기, 차량용 빅스비 등의 다양한 기능 중 운전자가 자주 사용하는 기능으로 세팅할 수 있어 직관적으로 쉽게 사용할 수 있게 했다.

삼성전자와 하만은 인수가 완료된 후 지난해 4월부터 디지털 콕핏을 기획하고 7월부터 본격 개발해 이번 CES에서 첫 선을 보였다. 향후 하만이 자동차 업체의 니즈를 반영해 사업화할 예정이다.

디네쉬 팔리월 하만 최고경영자(CEO)는 "디지털 콕핏의 생산준비가 완료된 상태"며 "한 건의 계약은 체결된 상태"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기사
- [CES 2018] 메인 행사장 '정전' 일시폐쇄… 최첨단 IT전시회 '무색' (2018/01/11)
- [CES 2018 포토] 불 꺼진 세계 최대 가전쇼… 빗물에 홍수까지 (2018/01/11)
- [CES 2018] 中 스마트폰, 가전쇼서 '얼굴 알리기' 총력… 북미 공략 '박차' (2018/01/11)
- [CES 2018] '단순 명령부터 감정까지'…전 세계 로봇 '총집합' (2018/01/11)
- [CES 2018] 美 진출 무산 '화웨이'… "스마트폰 다변화로 승부" (2018/01/11)
- [CES 2018] '빅스비-씽큐-알렉사-어시스턴트'… "AI 전쟁 시작" (2018/01/10)
- [CES 2018] 경쟁사 방문한 송대현 LG전자 사장 (2018/01/10)
- [CES 2018 포토] 화웨이 방문한 황정환 LG전자 부사장 (2018/01/10)
- [CES 2018] 박정호 SKT 사장, 고동진 사장과 '삼성시티' 방문 (2018/01/10)
- [CES 2018] 막 오른 세계 최대 가전쇼… LG 부스는 '스마트홈' 향연 (2018/01/10)
- [CES 2018] 미래 기술의 '향연'…세계 최대 가전쇼 '개막' (2018/01/10)
- [CES 2018] 고동진 사장 "갤S9 2월 공개… "빅스비 경쟁력 자신" (2018/01/09)
- [CES 2018] 김현석 삼성전자 사장 "혁신 DNA 기반 'AI' 기회 발굴" (2018/01/09)
- [CES 2018] 삼성, 'AI-IOT' 혁신 기술에 '환호-박수' 쏟아져 (2018/01/09)
- [CES 2018] "삼성, 'IoT 홈'로 진정한 소비자 가치 제공할 터" (2018/01/09)
- [CES 2018] LGD, 올해도 OLED 집중… "2020년 650만대 목표" (2018/01/09)
- [CES 2018] "OLED 무한 가능성"… LGD, '롤러블 TV' 첫 선 (2018/01/09)
- [CES 2018] 삼성 "2020년 모든 스마트기기 'AI' 이식" (2018/01/09)
- [CES 2018] 삼성, 신개념 자율주행 솔루션 '드라이브라인' 첫선 (2018/01/09)
- [CES 2018] 삼성-LG, AI 혁신 TV 주도권 경쟁 치열 (2018/01/09)


종근당 빈혈 바이오시밀러, 다국적제약사 일본법인에 수출
종근당은 미국 글로벌 제약회사의 일본법인과 2세대 빈혈치료제 바이오시밀러 'CKD-11101'의 완제품 수출을 포함한 사업제휴 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미국회사 일본법인은 CKD-11101의 일본 내 허가를 위한 임상시험 진행과 제품 허가를 받고 일본 시장에서 제품… [2018-04-16 17:34:04] new
이디야커피, WBC 우승자 데일해리스와 협업한 커피 3종 선봬
커피전문점 이디야커피는 WBC 우승자 데일 해리스와 협업한 커피 메뉴를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신메뉴은 '니트로 스위트', '콜드브루 라떼', '콜드브루 화이트비엔나'로 구성됐다.가격은 니트로 스위트, 콜드브루 라떼가 각각 4200원, 콜드브루 화이트비엔나가 4500원이다.이 제품은 WB… [2018-04-16 17:27:33] new
아워홈, 공식 대학생 서포터즈 '판아워홈' 7기 50명 모집
아워홈은 오는 29일까지 공식 대학생 서포터즈 '판아워홈' 7기를 공개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판아워홈(Pan-Ourhome)은 아워홈의 팬으로서 주요 제품과 서비스 등을 경험하고, 다양한 아이디어를 접목해 온라인 SNS 채널(PAN, Personal Area Network)에 홍보하는 아워홈… [2018-04-16 17:25:32] new
배달의민족 "암호화폐 '팬텀코인'과 무관"… 투자자 주의 당부
배달 O2O(온·오프라인 연계) 서비스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16일 "최근 화제가 된 블록체인 가상화폐(암호화폐) '팬텀코인' ICO(가상화폐공개)와 아무런 관련이 없다"며 투자자를 유혹하는 일부 과대광고에 대한 주의를 당부했다.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배달의민족' 이… [2018-04-16 17:01:17] new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 '급' 귀국…음성파일까지 공개
갑질 논란을 일으킨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가 15일 새벽 귀국했다.이날 대한항공에 따르면 조 전무는 베트남 다낭에서 출발한 대항항공 KE464편을 타고 오전 5시26분 인천공항에 입국했다. 다낭으로 휴가를 떠난지 사흘 만이다.조 전무는 공항에서 만난 기자들에게 "제가 어리석었다. 죄송하… [2018-04-16 16:55:2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