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익 이끄는 원료의약품…유한양행, 길리어드와 올해도 '협업' 지속

길리어드와 에이즈치료제 관련 계약 2건 체결… 내년까지 공급
C형간염치료제 부진 상당부분 만회 전망… 내년까지 매출 성장 기대

손정은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1.11 15:36:00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유한양행 본사 ⓒ유한양행


유한양행이 다국적제약사 길리어드와 에이즈치료제 관련 원료의약품 공급계약을 이어가면서 올해도 매출확대에 힘을 더할 것으로 보인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유한양행은 지난 12월 길리어드와 654억원 규모의 에이즈치료제 원료공급 계약을 체결한데 이어, 올 들어 다시 482억원 규모의 계약을 체결했다.

증권가에서는 이를 바탕으로 한 유한양행의 해외사업부문 매출이 2700억원대에 이를 것으로 보고 있으며, 총 연간 매출은 1조 5000억원대로 추정하고 있다.

에이즈치료제 원료는 현재 유한양행이 생산하는 주요 수출상품 중 하나다. 2016년 기준 유한양행의 원료의약품 전체 수출액은 2464억원으로 이 가운데 에이즈치료제 원료가 29%를 차지했다. 원료의약품이 유한양행 전체 수익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약 20%에 이른다.

이번 계약에 따라 유한양행은 길리어드의 아일랜드 생산공장으로 에이즈치료제 원료의약품을 내년까지 공급한다.

길리어드는 에이즈치료제로 '트루바다'를 판매해 왔다. 또 3가지 성분을 더한 에이즈복합제 등 인체면역결핍 바이러스(HIV)와 관련 의약품을 개발 중이다.

유한양행은 관계사인 유한화학을 통해 에이즈치료제와 C형간염치료제에 필요한 원료의약품을 생산하고 있는데, 길리어드에는 두 치료제의 원료의약품 모두 수출하고 있다.

길리어드와의 계약 연장은 유한양행의 원료의약품 부문 매출 증가가 둔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의미가 있다. 증권가에서는 지난해 4분기 유한양행의 실적 분석을 내놓으면서 원료의약품 수출 감소를 수익 악화의 원인으로 꼽기도 했다.

구완성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유한양행의 지난해 4분기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22.8% 감소했을 것"이라며 "원료의약품 부문의 부진으로 영업이익이 역성장했다"고 설명했다.

이같은 원료의약품 부진의 원인은 C형간염치료제 원료의 수출 감소의 영향이 컸다. 길리어드의 C형간염치료제가 매출 하락세를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길리어드와 체결한 에이즈치료제 공급계약을 통해 C형간염치료제 원료 수출 부진을 상당부분 만회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또 유한양행은 길리어드가 지난해 7월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 부터 허가받은 C형간염치료제 '보세비에' 원료를 납품하고 있다. 특히 길리어드가 새로 승인받은 보세비에 대한 영업전략을 강화하고 있어 원료의약품인 벨파타스비르와 복실라프레비르의 매출 증가도 기대되는 부분이다.

업계 관계자는 "유한양행은 글로벌 제약사들과 6~7개 임상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데 올해는 임상용 제품 매출이, 2019년에는 이들의 상용화로 인한 매출이 발생해 원료의약품 성장이 지속될 전망이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조현민 불똥' 국토부로… 6년간 진에어 불법 등기임원 재직 몰라
갑질 논란이 잇따르며 대기발령 조처된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가 외국 국적 신분으로 6년간 진에어 등기임원에 올랐던 것으로 알려지면서 국토교통부가 관리·감독을 소홀히 했다는 비난을 받고 있다.16일 알려진 바로는 2010년 3월26일부터 2016년 3월24일까지 '조 에밀리 리(Cho Emil… [2018-04-16 20:24:51] new
'순한 소주' 경쟁 가열… 하이트진로 이어 롯데주류도 가세(종합)
국내 주류 업계에 '순한 소주' 경쟁이 시작됐다. 하이트진로가 '참이슬'의 알코올 도수를 낮춘 데 이어 롯데주류 '처음처럼'도 더 순한 소주를 내놓으면서 경쟁이 치열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16일 업계에 따르면롯데주류는 처음처럼의 알코올 도수를 기존보다 0.5도 낮춘 17도로 선보여 20일부… [2018-04-16 18:53:15] new
대형 저축은행, 24% 이상 고금리 가계 신용대출 여전
대형 저축은행의 가계대출 금리가 여전히 높다는 지적이 일고 있다. 최고금리 인하가 시행된 이후에도 금리 24% 이상 대출을 취급하고 있어서다. 16일 저축은행중앙회 공시자료에 따르면 자산규모 상위 10개 저축은행의 지난달 가계 신용대출 평균금리는 연 18.5%에서 23.4%를 기록했다. O… [2018-04-16 18:43:51] new
롯데주류도 도수 낮춘다… '참이슬' 이어 '처음처럼'도 '17도'로 낮춰
롯데주류가 '처음처럼'의 알코올 도수를 낮춘다. 16일 롯데주류에 따르면 현재현재 17.5도인 '처음처럼' 제품을 0.5도 낮춘 17도로 내놓을 계획이다. 롯데주류는 국세청에 새로운 도수 제품을 내놓기 위한 신고 절차를 마쳤다. 오는 20일부터 생산에 들어가 소비자 판매는 이달 말부터 시작할… [2018-04-16 18:21:18] new
대한항공, 조현민 전무 '대기발령'... 경찰 조사 이후 추가 조치 예정
갑질 논란으로 도마 위에 오른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가 대기 발령 조치를 받았다.대한항공은 16일 조현민 전무를 업무에서 배제하고 본사 대기 발령 조치했다고 밝혔다.대기 발령은경찰 조사 결과가 나올 때까지 유지된다. 대한항공은 향후 결과를 토대로 회사 차원에서 적절한 조치를 취한다는… [2018-04-16 18:01:2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