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8] 美 가전공룡 '월풀'…가득한 경계심에 '덩칫값' 무색

美 샌즈 엑스포서 부스 마련… '주방가전-세탁기' 공개
제품 차별점 및 가격 질문 등 회피… 세이프가드 의식한 듯

연찬모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1.12 00:55:06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미국 라스베이거스 센즈 엑스포(Sands expo) 전시장에 차려진 '월풀'의 부스. ⓒ연찬모 기자



[라스베이거스(미국)=연찬모 기자] 세계 최대 가전·IT전시회 'CES 2018'이 한창 진행 중인 가운데 미국 가전업체 '월풀'이 아쉬운 태도로 씁쓸함을 남겼다.

전시회에서 선보인 제품들에 대해 극히 제한된 설명을 하거나 가격에 대해선 경계심을 드러내며 모르쇠로 일관하는 등 '가전 공룡'이라고 불리는 이름이 무색해진 순간이었다.

지난 9일(현지시간)부터 12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8에선 전 세계 4000여개 기업들이 참가해 자신들의 제품과 기술력을 알리는 데 집중했다. 최대 가전쇼라는 명성답게 전시장 곳곳에서는 국내 대표 기업인 삼성전자와 LG전자를 비롯 수많은 가전업체들이 관람객 맞이에 분주한 모습을 내보였다.

지난해 한국산 세탁기에 대한 세이프가드(긴급 수입제한조치) 청원으로 논란의 중심이 된 월풀 역시 올해 CES에서 전시 부스를 마련하고 세탁기, 빌트인 주방가전 등을 공개했다.

글로벌 주요 가전업체들이 메인 전시장으로 꼽히는 컨벤션센터(LVCC)에 자리한 것과 달리 센즈 엑스포(Sands expo) 전시장에 둥지를 틀어 의아함을 자아내기도 했다.

월풀의 부스는 다른 가전업체들과 같이 일상생활 속 공간의 모습으로 꾸며졌다. 특히 냉장고와 오븐 등 주방가전을 빌트인 형태로 선보였으며, 전시장 한 켠에는 드럼·전자동 세탁기를 마련했다.  

▲월풀 부스에 전시된 빌트인 냉장고. ⓒ연찬모 기자


부스 곳곳에 전시한 빌트인 가전의 경우 겉모습에서부터 상당히 아쉬움을 남겼다. 주방가구와 가전의 일체형 디자인으로 뛰어난 공간 활용도가 특징인 빌트인 가전이라기엔 다소 부족한 모습을 보였다. 삼성전자와 LG전자는 물론 하이얼 등 중국 업체들과 비교해봐도 마치 집어넣으려다 멈춘 듯한 느낌을 지울 수 없었다.  

월풀은 주방가전에 레시피 앱인 윰리(Yummly)를 탑재하며 실생활에 활용되는 모습을 시연했다. 특히 냉장고의 경우 안에 있는 식재료를 검색해 레시피를 추천해주는 시스템을 앞세웠지만, 냉장고 문을 열고 스마트폰을 꺼내 재료들을 스캔해야하는 번거로움이 존재했다. 

세탁기 역시 모바일 앱과 연동해 세탁 시간이나 세제량을 확인할 수 있다는 점을 커다란 영상을 통해 강조했지만 이미 음성만으로 이 모든 것을 제어하는 국내 기업들과는 분명한 기술의 차이가 있었다.

이날 월풀 관계자들의 응대 방식에서도 많은 아쉬움이 느껴졌다. 공개된 제품들에 대해 타 기업과의 차별점 등 일부 설명을 요청했지만 제품과 함께 전시된 영상을 참고해보라는 식의 답변만 돌아왔다.

가격과 관련한 질문에 대해선 정확히 알지 못한다는 답 뿐이었다. 반면 현지 관람객들을 상대로는 먼저 다가가 적극적인 제품 홍보에 나서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국내 가전업계 한 관계자는 "다음달 최종 결과를 앞둔 세이프가드 발동 여부가 워낙 민감한 사안인만큼 명찰 등을 확인하고 경계심을 드러낸 것일 수도 있다"며 "더욱이 한국 기업들과 같은 전시회에 참가한 상황에서 비교 대상에 엮이는 것을 꺼리기 위한 조치일 가능성도 높다"고 설명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하나금융 "3년內 직장·국공립어린이집 100개 세우겠다"
하나금융지주가 범사회적 차원에서 저출산 및 고령화 문제 극복과 일-가정 양립을 위한 보육시설 확대에 적극적으로 나섰다.하나금융지주는 2020년까지 향후 3년간 국공립어린이집 90개 및 직장어린이집 10개 등 총 100개의 어린이집 건립을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국공립어린이집은 민자… [2018-04-15 11:40:34] new
이마트24, 치킨·맥주 패키지 등 '가심비' 상품 선봬
이마트24가 소비자의 가심비를 겨냥한 차별화된 패키지 상품 출시를 통해 영업활성화에 나선다.이마트24는 봄 나들이객 뿐 아니라 혼자서 치킨을 즐기는 '혼닭족'에게 적합한 '치킨파티팩'을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최근 치킨업체가 인건비 인상으로 인해 배달료를 별도로 부과하겠다고 발… [2018-04-15 11:01:52] new
백화점 휴무일, '온라인 쇼핑족' 잡아라!… 롯데百, '사이버먼데이' 행사
롯데백화점은 오는 16일 백화점 정기 휴무일에 인터넷 쇼핑몰 엘롯데에서 다양한 상품을 할인 판매하는 '사이버먼데이' 행사를 진행한다. 15일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이번 '사이버먼데이' 행사는 방풍자켓 비롯해 반소매 폴로티, 등산화, 바지 등 야외 활동과 관련된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온… [2018-04-15 10:59:09] new
김기식 원장 거취 논란 일파만파…금감원 조직 '흔들'
금융감독원 조직이 흔들리고 있다.김기식 원장의 외유성 출장 의혹으로 거취 논란이 길어지면서 조직원들 사기도 떨어지는 상황이다.15일 업계에 따르면 익명 게시판 앱인 '블라인드' 금융감독원 부분에서 김 원장의 사의 표명이 옳다는 글이 올라온 것으로 전해졌다.김 원장이 검찰 수사까지… [2018-04-15 10:48:36] new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 '급' 귀국…음성파일까지 공개
갑질 논란을 일으킨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가 15일 새벽 귀국했다.이날 대한항공에 따르면 조 전무는 이날 베트남 다낭에서 출발한 대항항공 KE464편을 타고 이날 오전 5시26분 인천공항에 입국했다. 다낭으로 휴가를 떠난지 사흘 만이다.조 전무는 공항에서 만난 기자들에게 "제가 어리석었… [2018-04-15 10:22:07]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