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투자협회장 선거 D-3… 협회 분리‧4차산업 등 ‘쟁점’

권용원‧손복조‧황성호 3人 대결…25일 표결
업권별 분리 '이해관계 충돌' VS '현실성 부족'

박예슬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1.22 14:55:23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금융투자협회 차기 회장 선출을 앞둔 가운데 각 후보들의 공약에 대한 업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협회 후보추천위원회는 지난 12일 3명의 최종 후보(권용원 키움증권 대표, 손복조 토러스투자증권 회장, 황성호 전 우리투자증권 사장)를 선정했다.

▲왼쪽부터 권용원 키움증권 사장, 손복조 토러스투자증권 회장, 황성호 전 우리투자증권 사장. ⓒ 금융투자협회


이들 후보는 25일 열리는 임시총회에서 소견발표를 한 후 각 증권‧선물‧자산운용사로 이뤄진 정회원사 241곳 대표이사의 직접투표를 통해 회장에 선출된다.

이번 선거의 가장 큰 쟁점은 증권업계와 자산운용업계의 협회 분리다.

황 전 사장은 앞서 출마의 변에서 “자산운용업계의 자체 협회 운영 요구가 크고 업권 간 이해관계가 달라 독립적인 협회가 필요하다”며 “재임 중 자산운용 협회의 분리, 독립을 관계당국과 협의해 최대한 지원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손 회장도 업권 간 이해상충 문제 및 회원사 간 의사소통이 어렵다는 이유로 업권별 협회 분리 추진에 대한 의견을 수렴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 사장만은 업권간 협회 분리에 대해 아직 의견을 내놓지 않은 상태다.

금융투자협회는 지난 2009년 자본시장통합법으로 인해 증권협회, 자산운용협회, 선물협회의 3개 업권 협회가 통합해 출범했다. 이 때문에 만약 다시 업권별 분리를 추진한다면 자본시장통합법 개정까지 추진해야 하는 상황이다.

업계 관계자는 “최근 자산운용사들이 대거 늘어나면서 협회 내 신규 회원 가입수도 증가해 자산운용업계 표를 의식한 측면도 있을 것”이라며 “자본시장법에 의한 업권 통합인데 현실성이 다소 떨어지는 것이 아니냐”고 지적했다.

실제 협회장 투표 대상인 정회원사는 총 241곳으로 이 가운데 자산운용사가 169곳으로 증권사 56곳, 신탁‧선물업 16곳에 비해 가장 많다.

최근 금융투자업계의 화두인 ‘4차 산업혁명’ 대응도 주요 공약으로 등장하고 있다.

앞서 황영기 현 협회장은 범금융업계 최초로 블록체인 인증 서비스를 도입해 화제가 된 바 있다.

산업자원부 관료 출신, 중소벤처 증권사 출신인 권 사장의 경우 4차산업 분야에 강점을 갖고 있다는 평이다. 특히 키움증권 사장직을 역임하면서 자체 로보어드바이저 알고리즘 개발, 빅데이터 등 관련 프로젝트를 추진해 온 경력을 내세우고 있다.

권 사장은 “4차산업혁명 기술 변화의 물결은 금융투자산업의 변화와 새로운 도전을 요구하고 있다”며 “그동안의 경험과 역량을 모아 실질적 과제를 해결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손 회장도 4차산업 혁명에 대한 선제적 대응이 필요하다며 “지난 35년간 우리나라 증권산업 발전을 위한 기획‧전략 분야에서 경험을 쌓으며 미래 환경변화에 대한 지식, 정보 축적을 해 왔다”며 “이와 관련한 업무 추진의 조정 역할을 해낼 수 있을 것”이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아워홈, 공식 대학생 서포터즈 '판아워홈' 7기 50명 모집
아워홈은 오는 29일까지 공식 대학생 서포터즈 '판아워홈' 7기를 공개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판아워홈(Pan-Ourhome)은 아워홈의 팬으로서 주요 제품과 서비스 등을 경험하고, 다양한 아이디어를 접목해 온라인 SNS 채널(PAN, Personal Area Network)에 홍보하는 아워홈… [2018-04-16 17:25:32] new
배달의민족 "암호화폐 '팬텀코인'과 무관"… 투자자 주의 당부
배달 O2O(온·오프라인 연계) 서비스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16일 "최근 화제가 된 블록체인 가상화폐(암호화폐) '팬텀코인' ICO(가상화폐공개)와 아무런 관련이 없다"며 투자자를 유혹하는 일부 과대광고에 대한 주의를 당부했다.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배달의민족' 이… [2018-04-16 17:01:17] new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 '급' 귀국…음성파일까지 공개
갑질 논란을 일으킨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가 15일 새벽 귀국했다.이날 대한항공에 따르면 조 전무는 베트남 다낭에서 출발한 대항항공 KE464편을 타고 오전 5시26분 인천공항에 입국했다. 다낭으로 휴가를 떠난지 사흘 만이다.조 전무는 공항에서 만난 기자들에게 "제가 어리석었다. 죄송하… [2018-04-16 16:55:26] new
[포토] 저축은행 간담회서 발언하는 김기식 금감원장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이 1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저축은행중앙회에서 열린 '저축은행 최고경영자 간담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이날 김 원장은 간담회에 앞서 외유성 출장 논란과 거취 문제를 묻는 질문엔 묵묵부답으로 일관했다. [2018-04-16 16:50:56] new
하이트진로, 도수 낮춘 '참이슬' 오늘 첫 출고
하이트진로는 16일 오전 이천 공장에서 참이슬 출고 기념식을 열고 리뉴얼 제품을 첫 출고했다고 밝혔다.새로워진 참이슬은 이번 주부터 전국 유흥업소와 대형마트, 편의점 등에서 판매될 예정이다.리뉴얼을 통해 더 깨끗해진 참이슬 후레쉬는 본연의 깨끗하고 깔끔한 맛을 강조하기 위해 제조… [2018-04-16 16:23:4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