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시장이 열린다①] 롯데리아, '치킨 맛집'으로 현지 입맛 잡았다

현지 입맛에 맞는 전용 메뉴 꾸준히 개발… 치킨라이스·오븐치킨 인기
불고기·제육볶음 변형한 신메뉴 테스트… "현지 외식시장 선도"

김수경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2.02 10:50:57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롯데리아 베트남 푸미흥점에서 고객들이 메뉴를 주문하고 있다. ⓒ김수경 기자


[베트남 호찌민 = 김수경 기자] "베트남에서 치킨은 롯데리아가 최고에요. 한국 음식 중 치맥을 가장 좋아합니다." 직장인 뚜이(Thuy·35세) 씨.

베트남 롯데리아에서 가장 인기 있는 메뉴는 새우버거나 불고기버거가 아닌 치킨이다. 치킨 메뉴가 전체 매출의 28~29%를 차지하는 주력 제품으로 확고히 자리잡았다.

뉴데일리경제는 최근 방문한 베트남 호찌민에 위치한 롯데리아 푸미흥점과 윈후터점을 방문했다.

널찍한 카페 형태의 세련된 인테리어, 시원한 에어컨디셔너와 와이파이, 오토바이 주차 서비스 등 베트남 사람들의 니즈에 맞춰 꾸며진 매장에는 2030 고객이 주를 이뤘다.

점심 시간이 지난 시간이었지만 매장 절반 이상이 꽉 들어 찰 정도로 손님들이 많았다. 베트남 호찌민에서도 '혼밥족'(혼자 밥을 먹는 사람)이 새로운 트렌드로 자리잡고 있다. 이날 매장에도 음악을 듣거나 스마트폰, 노트북을 보며 혼자 식사를 하는 고객들이 여럿이었다.

롯데리아를 즐겨 찾는다는 고객 융(Yung·20대) 씨는 "베트남에 해외 브랜드들이 많이 들어왔는데 롯데리아처럼 우리 입맛에 맞는 메뉴를 많이 출시하는 데는 없다"며 "새로운 메뉴가 많고 시설도 깨끗한데다 여름에 에어컨이 시원하게 잘 나와서 그게 가장 좋다"고 말했다. 

▲롯데리아 베트남 푸미흥점에서 고객들이 식사를 하고 있다. ⓒ김수경 기자


불과 몇 년 전만 해도 롯데리아는 베트남 중산층만 이용하는 고급 레스토랑에 가까웠지만 매장 수가 늘고 노하우가 축적되면서 가격 경쟁력을 갖춰 대중적인 식당 겸 카페로 고객층을 넓혔다.

고객 문턱을 낮추기 위해 1달러 메뉴인 '해피메뉴'를 선보이는 한편 베트남 사람들이 치킨을 좋아한다는 사실에 착안해 현지 상품개발 인력들은 현지 입맛에 맞춘 전용 제품 개발을 꾸준히 이어왔다. 대표 제품인 후라이드 치킨 외에도 마늘 치킨, 오븐구이 치킨 등 현지 메뉴를 개발하고 밥과 함께 제공하는 '치킨라이스'를 선보여 좋은 반응을 얻었다. 

베트남에는 치킨으로 유명한 KFC와 맥도날드도 들어와있지만 현지에서는 롯데리아가 최고의 '치킨 맛집'으로 통한다. 

롯데리아 베트남 법인 관계자는 "베트남 매장에서는 생닭을 들여와 매장에서 직접 튀김옷을 입혀서 바로 튀기기 때문에 다른 치킨 브랜드들과 차별화된 신선하고 맛있는 치킨을 제공할 수 있다"며 "롯데리아가 개발한 스모키향을 넣은 오븐구이 치킨도 차별화 메뉴로 꼽힌다"고 설명했다.


롯데리아 베트남 법인에는 상품개발 인력이 3명 상주하며 현지 입맛에 맞는 제품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끊임없이 신메뉴를 선보이며 현지 외식 시장을 선도한다는 계획이다. 

이달에는 윈후터 점을 포함한 일부 직영점에서 한식 메뉴인 '불고기 라이스'와 '제육 볶음 라이스', '함박 스테이크 라이스' 등을 현지 입맛에 맞게 변형해 테스트로 내놨다. 고객 반응이 좋으면 전 점포로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베트남 내 15세 이상 인구의 스마트폰 보급률이 지난해 50%를 넘어선 것으로 추정되면서 롯데리아는 모바일로 주문과 결제가 가능한 애플리케이션도 개발했다. 테스트를 거쳐 이달 안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뉴데일리 기획특집 [베트남, 시장이 열린다] ⓒ뉴데일리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순한 소주' 경쟁 가열… 하이트진로 이어 롯데주류도 가세(종합)
국내 주류 업계에 '순한 소주' 경쟁이 시작됐다. 하이트진로가 '참이슬'의 알코올 도수를 낮춘 데 이어 롯데주류 '처음처럼'도 더 순한 소주를 내놓으면서 경쟁이 치열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16일 업계에 따르면롯데주류는 처음처럼의 알코올 도수를 기존보다 0.5도 낮춘 17도로 선보여 20일부… [2018-04-16 18:53:15] new
대형 저축은행, 24% 이상 고금리 가계 신용대출 여전
대형 저축은행의 가계대출 금리가 여전히 높다는 지적이 일고 있다. 최고금리 인하가 시행된 이후에도 금리 24% 이상 대출을 취급하고 있어서다. 16일 저축은행중앙회 공시자료에 따르면 자산규모 상위 10개 저축은행의 지난달 가계 신용대출 평균금리는 연 18.5%에서 23.4%를 기록했다. O… [2018-04-16 18:43:51] new
롯데주류도 도수 낮춘다… '참이슬' 이어 '처음처럼'도 '17도'로 낮춰
롯데주류가 '처음처럼'의 알코올 도수를 낮춘다. 16일 롯데주류에 따르면 현재현재 17.5도인 '처음처럼' 제품을 0.5도 낮춘 17도로 내놓을 계획이다. 롯데주류는 국세청에 새로운 도수 제품을 내놓기 위한 신고 절차를 마쳤다. 오는 20일부터 생산에 들어가 소비자 판매는 이달 말부터 시작할… [2018-04-16 18:21:18] new
대한항공, 조현민 전무 '대기발령'... 경찰 조사 이후 추가 조치 예정
갑질 논란으로 도마 위에 오른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가 대기 발령 조치를 받았다.대한항공은 16일 조현민 전무를 업무에서 배제하고 본사 대기 발령 조치했다고 밝혔다.대기 발령은경찰 조사 결과가 나올 때까지 유지된다. 대한항공은 향후 결과를 토대로 회사 차원에서 적절한 조치를 취한다는… [2018-04-16 18:01:21] new
코픽스 연속 상승세…주담대 금리 또 오른다
코픽스가 연일 상승세를 타면서 주택담보대출 금리가 또 올라가게 됐다.16일 은행연합회가 발표한 3월 기준 코픽스 공시에 따르면 잔액기준 코픽스는 1.78%, 신규취급액기준 코픽스 1.82%를 기록했다.잔액기준 코픽스는 전월 대비 0.03%포인트 상승했고, 신규취급액기준 코픽스는 전월 대… [2018-04-16 18:01:13]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