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 전북 무주고등학교 기숙사 증축 '기증'

연면적 약 418㎡ 규모 덕유관 준공… "교육여건 개선 바람"

이보배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2.05 17:09:31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부영그룹(회장 이중근)은 5일(월) 전북 무주군에 위치한 무주고등학교(교장 김성철)에서 기숙사 '덕유관' 증축 준공식을 가졌다. 사진은 행사 참석자들이 기념 식수를 하고 있다. ⓒ부영


부영그룹(회장 이중근)은 전라북도 무주군 무주읍에 위치한 무주고등학교 기숙사 '덕유관'을 증축 준공해 기증했다고 5일 밝혔다.


이날 기증식에는 황홍규 전라북도 교육청 부교육감, 이해양 무주고 운영위원장, 곽동열 무주고 후원회장, 김시원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 대표를 비롯해 학생·교직원·학부모·부영그룹 직원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그동안 무주고등학교는 지상 3층·26실 규모로 104명을 수용할 수 있는 '덕유관'과 지상 3층·6실 규모로 40명을 수용할 수 있는 '반딧불관' 등 2개의 기숙사 건물을 운영했으나, 1986년 건축된 '반딧불관' 노후화로 '덕유관' 증축을 부영그룹에 요청했다.


이번에 증축된 '덕유관'은 3층에서 4층으로, 1개층 연면적 약 418㎡ 규모로 기숙사 5실과 학습실·컴퓨터실 등의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다. 이로 인해 그동안 '반딧불관'을 이용하던 40명의 학생들이 쾌적한 여건에서 생활하게 됐다.


부영그룹 관계자는 "이중근 회장은 전국 고등학교 기숙사, 마을회관 등 교육·사회복지시설 170여곳을 무상으로 건립·기증하는 사회공헌활동에 아낌없이 투자하고 있다"면서 "베트남·캄보디아·라오스·태국·동티모르 등 아태지역 14개 국가에 초등학교 600여 곳을 지어 기증하는 등 해외 교육지원 사업도 활발히 수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포토] 항소심 선거공판 출석하는 이재용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5일 오후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항소심 선고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이 부회장은 박근혜 전 대통령과 최순실 씨에 대한 뇌물공여 등의 혐의를 받고 있다. 지난 12월 열린 1심에서 징역 5년 형을 선고받은 바 있다. [2018-02-05 17:08:55] new
이재용 부회장 "국민께 죄송…1년간 나를 돌아본 시간 됐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약 1년간 진행된 '삼성 뇌물사건' 재판에 대해 "나를 돌아보는 소중한 시간이 됐다"고 말했다.이 부회장은 5일 오후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에서 출소하며 그간의 재판 과정에 대한 소회를 밝혔다.이 부회장은 "국민 여러분께 나쁜 모습을 보여 죄송하다. 구치소에 있… [2018-02-05 17:05:33] new
[일지] '삼성 뇌물사건' 1심부터 항소심까지
◇ 2017년▲ 4월 7일 = 공소요지 및 사건의 실체 등을 설명하는 모두절차. 이재용 부회장의 경영권 승계 위한 청탁 주장 놓고 공방.▲ 4월 13일 =진술증거 서증조사. 황성수 전 삼성전자 전무, 장충기 전 미래전략실 차장 등에 대한 진술조서를 두고 공방.▲ 4월 14일 = 최지성 전 미래전략실장,… [2018-02-05 16:44:28] new
[이재용 2심] "안종범 수첩… 증거능력 인정 안돼"
특검이 '삼성 뇌물사건'의 핵심 증거로 앞세워 온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의 업무수첩의 증거능력이 결국 배제됐다.서울고법 형사13부(부장판사 정형식)는 5일 열린 삼성 뇌물사건 항소심 선고공판에서 안 전 수석의 업무 수첩에 대해 증거능력이 인정되지 않는다고 밝혔다.재판부는 "… [2018-02-05 16:42:56] new
MG손보 노조 "새마을금고 유상증자 통한 경영정상화 시급"
MG손해보험 노동조합이 새마을금고중앙회에 유상증자 단행 등을 촉구했다. 자본확충을 통해 경영정상화가 이뤄져야한다는 지적이다. MG손해보험 노동조합과 전국사무금융서비스 노동조합은 5일 오후 서울 삼성동에 위치한 새마을금고중앙회 본사 앞에서 '경영정상화 촉구' 기자회견을 열… [2018-02-05 16:41:43]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