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KB증권, 통합출범 원년 쾌조의 스타트

미래에셋대우, 통합출범 이후 전분야서 두각…올해 세전이익 1조 목표
KB증권, 일회성 비용반영 우려 딛고 4분기 1116억…계열사 시너지 강화

정성훈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2.09 10:32:09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DB

지난해 사실상 통합출범 원년을 보낸 미래에셋대우와 KB증권이 나란히 호실적을 기록하며 통합 시너지를 이끌어 냈다.

 

미래에셋대우는 지난해 실적을 바탕으로 올해 퀀텀점프를 선언했고, KB증권도 지난해 분기별 롤러코스터 실적으로 인한 우려를 4분기에 씻어내고 안착에 성공했다.

9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미래에셋대우는 지난해 5049억원의 당기순익을 기록하며 지난 2006년 4461억원 기록 이후 최대실적을 경신했다.


합병으로 위탁매매와 WM, IB, 트레이딩 등 전 부문이 안정적인 수익구조를 갖췄고, 글로벌 증시 호황으로 고루 이익을 낸 것으로 분석된다.


합병 전 특정 분야에서 강점을 갖던 미래에셋증권과 대우증권은 합병 이후 모든 분야에서 골고루 수익을 내면서 조기 안정과 시너지 효과를 거뒀다는 평가다.


이에 따라 미래에셋대우는 합병 2년차인 올해 세전 기준으로 1조원 순이익 달성을 선포했다.


연결 세전이익 목표 1조원은 지난해 기록한 6647억원보다 50% 가량 늘어난 수치로, 쉬운 목표는 아니지만 공격적인 투자를 통해 수익을 극대화한다는 방침이다.


이미 이를 위해 70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진행하고, IB와 트레이딩 부문을 쪼개는 한편 주식운용본부를 신설하며 조직을 키웠다.


해외 시장에서도 영업망 강화 및 네트워크 활용을 통해 글로벌 투자은행으로 회사를 키운다는 방침이다.


지난해 매 분기마다 냉탕과 온탕을 오갔던 KB증권은 4분기 1033억원의 당기순익을 기록하며 2017년 2353억원의 당기순익을 기록하며 전년대비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KB증권은 지난해 1분기 638억원의 당기순익을 기록하며 순조로운 출발을 보였지만 2분기 현대저축은행 영업중단에 따른 자산평가 차익을 반영하며 177억원의 당기순손실을 기록했고, 3분기에는 임금피크제 도입에 따른 일회성 비용과 현대저축은행 손실 추가 반영으로 410억원의 순익을 내는데 그쳤다.


이에 따라 순이익 목표치인 3400억원 달성에는 실패했지만 지난해 일회성 비용의 잇따른 발생을 감안하면 선전했다는 평가다.


특히 현대증권 시절 ELS손실과 인건비 이슈가 완벽하게 정리된 것이 아니라는 분석에 따라 4분기에도 손실을 털어낼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했던 상황에서 1033억원의 순익을 기록한 점이 눈에 띈다.


KB증권의 경우 회사의 강점인 자산관리와 브로커리지, DCM(채권발행시장)에서 성과를 냈고, ECM(주식자본시장) 주관 실적도 개선되며 수익성 개선을 이끌었다.


지난해에는 통합출범 당시 표방했던 은-증 복합점포를 26개에서 50개로 늘리며 계열사간 시너지에 초점을 맞추며 리테일 총자산을 연초대비 17% 증가시켰다.


KB증권 관계자는 "지난해 증시가 활황을 나타냈고, 기존 강점인 DCM, 브로커리지 외에 ECM 등에서도 성과를 내면서 실적 향상에 성공했다"며 "현대증권과 합병한 뒤 시너지 효과가 본격적으로 나타나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특히 KB금융이 지난해 순이익 3조3119억원을 기록해 신한금융을 제치고 1위를 탈환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했다는 점도 호재로 평가된다.


KB금융그룹은 계열사간 협업을 강조하는 조직개편을 통해 자본시장을 육성하기 위해 자본시장부문을 신설했고, 윤경은 S&T 담당 각자대표를 부문장으로 겸직하도록 해 공격적인 행보가 전망된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NH證, 베트남 자회사 ‘NHVS’출범…초대 법인장 문영태 전무
NH투자증권은 9일 베트남 현지법인(NHVS, NH Vietnam Securities)을 출범했다고 밝혔다. 베트남 현지법인인 NHVS는 수도인 하노이에 위치해 있다. NH투자증권은 1년여의 현지지분 인수작업을 통해 합작법인을 100% 자회사로 편입했다. 이후 약 300억원의 유상증자 등을 통해 인… [2018-02-09 10:28:05] new
삼성전자, 혁신 공조시스템 기반 '중동' B2B 시장 정조준
삼성전자는 7일부터 10일(현지시간)까지 터키 이스탄불에서 열리는 '터키 공조 박람회(ISK-SODEX)'에 참가해 '무풍 풀 라인업' 등 혁신적인 공조 시스템을 전시하고 중동 B2B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9일 밝혔다.격년으로 개최되는 '터키 공조 박람회(ISK-SODEX)'는 47개국 1300여개 업체… [2018-02-09 10:26:34] new
LG전자, 인공지능 '씽큐' 앞세워 유럽시장 영토확장 나서
LG전자가 인공지능 브랜드 '씽큐(ThinQ)'를 적용한 제품과 서비스를 앞세워 유럽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LG전자는 8일(현지시간)부터 이틀간 프랑스 깐느에 위치한 팔레 데 페스티발에서 'LG 이노페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나영배 LG전자 유럽지역대표 부사장을 비… [2018-02-09 10:23:25] new
NHN엔터테인먼트, 작년 영업익 347억 '31.7% '증가
NHN엔터테인먼트는 2017년 연간 연결 매출이 지난해 대비 6.2% 증가한 9091억원,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31.7% 증가한 347억원, 당기순이익은 28.2% 증가한 91억원을 기록했다고 9일 밝혔다.4분기 매출은 같은 기간 대비 1.3% 증가한 2378억원을 기록했고, 영업이익은 같은기간 대비 1… [2018-02-09 10:20:45] new
[포토] 손 인사하는 소유
가수 소유가 9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IFC몰에서 열린 스포츠 브랜드 '언더아머(UNDER ARMOUR)' 호버 출시 기념행사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언더아머트런에서는 호버시리즈를 체험할 수 있는 '호버존'과 러닝 퍼포먼스 트레이닝 프로그램을 체험할 수 있는 '트레인존'으로 구성돼… [2018-02-09 10:13:3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