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입차 시장 선두 경쟁 '후끈'

벤츠-BMW, 수입차 1위 경쟁 잣대… E300 vs 520d

양사 지난달 주력 모델 판매 격차 743대로 벤츠 우위
전체 모델 판매량 2000대 이상 차이, 주력 모델 성과 중요

이지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2.09 16:05:11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왼쪽부터) 메르세데스-벤츠 'E300 4MATIC', BMW '520d'.ⓒ각 사


메르세데스-벤츠와 BMW가 올해도 국내 수입차 시장 판매 1위를 놓고 격돌한다. 지난달 기준 양사의 판매량 격차는 2000대 이상으로 벌어졌다. 아직 11개월의 기간이 남았지만 초반 벌어진 격차가 상당한 가운데 향후 양사의 주력 모델 성과가 1위 싸움의 분수령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9일 업계에 따르면 메르세데스-벤츠와 BMW의 1위 싸움에 핵심이 될 모델은 벤츠 'E300 4MATIC'과 BMW '520d'이다.

지난해 연간 판매량 1위를 기록한 벤츠와 이를 넘어서려는 BMW의 싸움이 치열하게 전개될 것으로 보인다.

E300 4MATIC은 지난달 1593대가 팔리며 국내에서 가장 높은 판매고를 기록한 차량으로 선정됐다. 같은 기간 520d는 850대로 그 뒤를 이었다. 지난 한 달간 양사의 주력 모델인 두 차량이 보인 판매 격차는 743대다.

두 브랜드가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양사의 프리미엄 세단이 가장 많이 판매된 모델 1, 2위를 기록하면서 직접적인 비교 대상이 되고 있다.

E300 4MATIC은 국내 시장에서 판매되고 있는 벤츠 전체 모델 라인업의 핵심인 E클래스 모델 중 하나이다.

520d는 지난 1972년 출시된 이후 글로벌 판매량 790만대를 기록한 BMW의 핵심 모델이다. 국내에는 지난해 7세대 5시리즈가 본격 출시됐다. 해당 차량은 지난해 단일 모델 기준 판매 1위를 기록하며 인기를 끌고 있다.

E300 4MATIC은 520d와 비교해 차량이 좀 더 작다. E300 4MATIC은 전장 4925mm·전폭 1850mm·전고 1460mm이다. 반면, 520d는 전장 4936mm·전폭 1868mm·전고 1479mm로 각각 11mm, 18mm, 19mm 더 크다.

무게는 E300 4MATIC이 520d와 비교해 좀 더 무겁다. 두 모델의 공차 중량은 각각 1790kg, 1710kg으로 80kg의 차이를 보인다.

주행성능을 살펴보면 E300 4MATIC이 좀 더 강력한 힘을 발휘하지만, 순간 가속 면에서는 520d가 우세하다.

E300 4MATIC은 2리터 직렬 4기통 가솔린 엔진과 자동 9단 변속기(9G-TRONIC)을 적용해 최고출력 245마력의 성능을 발휘한다. 520d의 경우 4기통 디젤 엔진을 바탕으로 최고출력 190마력의 힘을 발휘해 E300 4MATIC과 비교 시 55마력 정도 높다.

순간 가속력을 좌우하는 최대토크는 520d가 좀 더 앞선다. E300 4MATIC의 최대토크는 37.7kg·m으로 520d 최대토크 40.8kg·m과 비교해 3.1kg·m 차이가 난다.

정지 상태에서 100km/h에 이르는 시간인 제로백은 E300 4MATIC이 좀 더 앞선다. E300 4MATIC과 520d의 제로백은 각각 6.3초, 7.5초대다.

판매가격은 E300 4MATIC의 경우 7620만~7720만원이다. 520d는 6700만~7450만원으로 책정돼 있다. 가격적인 측면에서는 520d가 최소 270만원에서 최대 920만원 정도 저렴하다.

복합연비는 520d가 더욱 좋다. 520d의 복합연비는 12.8~16km/l 수준이며, E300 4MATIC는 10.3km/L이다.

객관적인 지표를 놓고 볼 때 안전성 측면에서는 520d가 좀 더 우세하다. BMW는 국토교통부 주관 2017 신차안전도 평가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당시 평가에 활용된 모델이 520d이며, 99.1점으로 1등급을 받았다. 이는 지난 2008년 수입차가 신차 평가 프로그램에 포함된 이후 최우수상을 수상한 최초의 기록이다.

한편 벤츠 E300 4MATIC은 아방가르드(블랙), 익스클루시브(브라운)로 나뉘며 색상 및 디자인 외 성능은 동일하다. BMW 520d는 M 스포츠 패키지가 기본 적용되며, 520d(xDrive) M Sport package, M Sport package Plus로 나뉜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신동빈 롯데 회장, 구속 100여일 잃은 것과 얻은 것은?
신동빈 롯데 회장이 서울구치소에 수감된지 100여일이 지나면서 총수 공백의 한계가드러나는가 하면 1인 경영체제가 더욱 공고해지는 계기가 됐다. 16일 재계에 따르면 롯데는 신동빈 회장의 부재로 황각규 부회장을 중심으로 한 ‘비상경영위원회’가 이끌고 있다롯데 비상경영위원회는 진… [2018-05-16 07:10:56] new
삼성 '지키기' VS LG '도전'… "스마트폰 주도권 신경전"
LG전자의 프리미엄폰 'G7 씽큐' 출시가 다가오면서 국내 스마트폰 시장도 모처럼 뜨거워지고 있다.삼성전자와 LG전자의 신제품이 시차를 두고 출시된 만큼 예년과 같은 열기는 감지되지 않지만 가격 할인 등 치열한 신경전이 벌어지는 모습이다.16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LG전자는 'G7 씽… [2018-05-16 07:02:53] new
엔씨소프트, 새 '리니지M' 글로벌 출사표… "외형성장 기대감"
엔씨소프트의 대표 모바일게임 '리니지M'이 한국과 대만에 이어 본격적인 글로벌 진출에 나선다. 지난해 6월 출시 이후 지속적인 흥행으로 역대 최대 실적을 견인한데 이어, 글로벌 시장 공략을 통해 캐시카우로서 위상을 공고히 할 전망이다.회사 측 역시 리니지M을 원작과는 별개의 고유 IP(… [2018-05-16 07:01:15] new
정유업계 효자는 '화학사업'… "1분기 실적 버팀목"
SK이노베이션의1분기실적공개로 GS칼텍스, 에쓰-오일, 현대오일뱅크 등 정유4사의 성적표가 모두 공개됐다.특히 배럴당 70달러 수준에서 유가가 강세를 지속하며 마진이 줄어들고,환율 마저 악영향을 미치면서 최근2년간 보여준 호실적을 이어가지 못했지만, 파라자일렌 등화학사업 분야… [2018-05-16 06:55:13] new
LG전자, 북미 '사이니지사업' 독자행보 여부 관심 집중
LG전자의 B2B사업 중 하나인 디지털 사이니지 사업이 순항하며 존재감을 키워가고 있는 가운데 합작방식으로 운영하던 옥외 사이니지 사업방식에 변화가 생길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LG전자는 4년 전부터 미국 옥외 사이니지업체인 MRI(Manufacturing Resources Intern… [2018-05-16 06:54:32]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