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일 신 회장 1심선고 방청권 추첨, 2.2대 1 경쟁률

'뇌물공여' 혐의 신동빈 롯데 회장, 1심 선고 하루 앞두고 긍정적 분위기

스포츠 외교 중인 신 회장, 평창동계올림픽 지원에 적극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집행유예 판결에 일단 안도

엄주연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2.12 15:13:5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지난해 12월 22일 오후 서울중앙지밥법원에 열린 경영비리 혐의에 대한 1심 선고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뉴데일리 공준표 기자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뇌물공여' 혐의에 대한 1심 선고공판이 하루 앞으로 다가오면서 재판부의 판단에 재계의 시선이 쏠리고 있다. 

12일 재계에 따르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항소심에서 집행유예로 풀려나면서 신동빈 회장 역시 무혐의를 받을 수 있다는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이 부회장이 박근혜 전 대통령에게 건넨 대부분이 뇌물죄 혐의에서 무죄를 인정받은 만큼 신 회장의 판결에도 영향을 미칠 것이란 관측이다. 

서울중앙지법은 오는 13일 비선실세 최순실씨와 신동빈 회장에 대한 1심 선고공판을 진행한다. 신 회장은 지난해 면세점사업권 재승인 등 경영 현안과 관련해 박근혜 전 대통령의 도움을 받는 대가로 K스포츠재단에 70억원을 낸 혐의로 기소됐다. 검찰은 지난 12월 신 회장을 뇌물공여 혐의로 징역 4년에 추징금 70억원을 구형했다. 

롯데 측은 이 부회장에 대한 재판부 판단에 일단 안도하면서도 신중한 모습이다. 롯데는 신 회장과 이 전 부회장의 재판을 연관짓는 것을 부담스러워하는 모양새다. 롯데 관계자는 "내부에서는 지켜보자는 입장"이라고 말했다. 또 다른 관계자는 "사실 모두가 알다시피 긍정적인 분위기는 맞지만, 확실한 건 없다"고 귀띔했다.

실제 분위기가 신 회장에게 유리하게 흘러가고 있다. 신 회장이 선고를 앞두고 그 어느때보다 왕성한 활동을 보이고 있는 것도 재판 결과에 대한 자신감이 어느정도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신 회장은 동계올림픽 기간 내내 평창에 상주한다고 밝혔다. 13일에는 선고공판 참석차 잠시 서울에 들렀다가 다시 평창으로 돌아가는 일정을 계획할 정도로 스포츠외교에 열정적이다. 

하지만 신 회장의 이런 노력에도 '재벌 봐주기' 비판 여론은 여전히 변수로 존재한다. 이 부회장의 선고 이후 검찰을 비롯해 정치권과 시민단체 등이 이 부회장 항소심을 담당한 재판부를 강하게 비판하면서 신 회장의 선고를 맡고 있는 재판부도 부담감을 갖고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신 회장의 1심 선고공판을 하루 앞둔 12일 진행된 일반인 방청권 추첨식에서도 이같은 기류가 감지됐다.

추첨식에 참석한 한 중년 남성은 "전부터 신 회장 등 국정농단 관련 재판에 참석해 왔었다"며 "여기저기서 신 회장은 무죄가 아니겠냐고 말하고 있지만, 이 전 부회장 재판 이후 상황이 좀 달라진 것 같아 재판부의 판단을 잘 모르겠다"고 털어놨다. 

이날 서울회생법원 제1호 법정에서 진행된 최순실씨와 안종범 전 경제수석,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1심 선고 재판을 위한 방청권 추첨식에는 총 66명이 응모해 2.2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법원 관계자는 "30석을 뽑는 방청 신청에 100명도 오지 않았다"며 "이재용 부회장 공판 추첨식에 수백명이 온 것과 대조적"이라고 밝혔다. 

재계 관계자는 "이재용 부회장의 재판 결과가 신 회장 재판에 영향을 미칠 것은 분명하지만, 재벌에 대한 부정적인 여론이 확산되고 있어 안심할 수 없다"며 "신 회장이 선고공판을 앞두고도 각종 스포츠외교 활동을 벌이고 있어 이 부회장보다 여론의 반응은 더 긍정적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신 회장의 선고공판은 오는 13일 오후 2시 10분, 서울중앙지방법원 417호 법정에서 열린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샘표 연두, 스페인 '알리멘타리아2018' 서 혁신 제품으로 주목
샘표는 지난 16일부터 19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스페인 최대 식품 박람회 '알리멘타리아 2018(Alimentaria 2018)'에 참가했다고 20일 밝혔다.올해로 22회를 맞은 알리멘타리아는 전 세계 유통 관계자와 식음료 제조업체, 바이어, 셰프 등 식품업계 관계자들이 모이는 대규모… [2018-04-20 15:50:12] new
롯데월드타워, 2018 미국 엔지니어링 어워즈 본상 수상
롯데월드타워가 미국 엔지니어링협회가 주최한 내셔널 엔지니어링 엑셀런스 어워즈에서 지난 18일 본상(Grand Award)을 받았다. 이는 미국 전역에서 주 단위 경쟁을 거쳐 선정된 155개의 프로젝트 중 가장 뛰어난 완성도를 갖춘 16개의 건설·엔지니어링 프로젝트에 주어지는 상이다… [2018-04-20 15:49:25] new
우간다 농촌지도자, 새마을금고중앙회 방문견학
우간다 지방정부부(Ministry of Local Government) 공무원 및 마을지도자로 구성된 우간다 농촌지도자 연수생들이 20일 삼성동 새마을금고중앙회를 방문견학했다. 이번 방문견학은 1960~70년대 새마을금고의 발전 모델과 운영에 관한 강의와 질의응답 등을 통해 우간다 자국에… [2018-04-20 15:47:49] new
이대훈 농협은행장 "고객 마음 사로잡는 신입행원 되길"
이대훈 농협은행장은 20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농협은행 본점 대강당에서 신입행원 350명을 대상으로 특강을 실시했다.이번 특강을 통해 ▲끊임없이 도전하는 직원 ▲농협의 가치를 널리 알리는 직원 ▲자신만의 꿈을 가지는 직원 ▲주인의식을 갖고 일하는 직원 ▲디지털 시대의 인재 ▲은… [2018-04-20 15:46:47] new
하나캐피탈 노조까지 나서 하나카드 고객 유치나서
하나캐피탈이 계열사인 하나카드 살리기에 팔을 걷어부쳤다. 캐피탈 노조까지 나서 카드 실적 유치를 유도한 것으로 제 살기도 바쁜데 계열사 형님 격인 카드사까지 챙기는 모습이다.20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하나캐피탈 조한선 노조위원장은 전체 조합원들에게 계열사인 하나카드 실적 유치를… [2018-04-20 15:45:4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