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百 "'설 D턴족' 잡아라"… 의류·잡화·가전 등 최대 50% 할인

현대百·아울렛 20개 전 점포, 설 연휴 기간 200여개 할인 행사 및 체험 이벤트 진행

진범용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2.12 15:49:04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현대백화점에서 진행한 스마일리퍼레이드. ⓒ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이 설 연휴 기간 전국 15개 백화점과 5개 아울렛에서 200여개의 대형 할인 행사와 50여 개의 문화체험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현대백화점은 이번 설 연휴 기간 'D턴족'을 겨냥한 할인 행사와 이벤트를 중점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D턴족’은 명절 연휴 기간 중 고향에서 시간을 보낸 뒤 귀경해 남은 휴가를 즐기는 사람들을 말하며, 그 이동 경로가 알파벳 D의 모양과 비슷해 붙여진 신조어다.

현대백화점은 17일부터 20일까지 무역센터점 10층 문화홀에서 '라이프스타일 가전·가구 초대전'을 연다. 행사에는 템퍼·다우닝·오씸 등 17개 브랜드가 참여한다. 안마의자·승마기 등 브랜드별 인기 상품을 최초 판매가 대비 10~30% 할인 판매한다.

행사 상품은 나뚜찌 4인 카우치소파(286만3000원), 헬스테크 안마의자(149만원) 등이다. 행사 기간 명절 집안일로 피로가 쌓인 고객들을 위해 안마의자, 리클라이너 소파 등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체험존도 운영한다.

무역센터점 지하 1층 대행사장에서는 17일부터 18일까지 '나이키·아디다스 할인전'을 열고, 이월상품을 30~60% 할인된 금액에 판매한다. 대표상품은 나이키 런닝화(6만9500원), 캐주얼화(4만4500원), 아디다스 트레이닝팬츠(4만4500원), 아디다스 긴팔 티셔츠(5만5300원) 등이다.

천호점은 17일부터 18일까지 지하 1층 대행사장에서 '여성패션 특집전'을 열고 여성패션 브랜드 BCBG·엠씨·후라밍고의 이월 상품을 최초 판매가 대비 30~50% 할인 판매한다. 대표상품은 BCBG 코트(19만9000원), 후라밍고 재킷(7만원), 엠씨 재킷(11만9000원) 등이다.

현대아울렛 5개 점포에서도 다양한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현대프리미엄아울렛 김포점과 송도점은 17일부터 18일까지 '럭셔리 페어'를 열어 비비안웨스트우드, 질샌더, 막스마라 등 20여 개 브랜드를 기존 할인율(20~30%)보다 10~20% 추가 할인한다.

행사기간 수입의류 단일 브랜드 상품을 100만원 이상 구매하면서 현대백화점그룹 통합멤버십 포인트 ‘H포인트’를 적립하는 고객에게는 현장에서 바로 사용할 수 있는 포인트(3만원)를 증정한다.

가족고객을 위한 다양한 공연과 이벤트도 열린다.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과 판교점에서는 설 다음날인 17일 하루 동안 밴드 공연과 함께 캐릭터 퍼레이드를 진행하고, 현대프리미엄아울렛 송도점에서는 연휴 기간 황금개 뽑기 이벤트를 진행한다.

현대백화점은 설 연휴를 맞아 점포별로 이틀간 휴무에 들어간다. 백화점 이용고객의 불편함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상권 특성을 반영해 점포별로 설 전날과 당일 또는 설 당일과 다음날로 나눠 휴점 기간을 정했다.

무역센터점, 천호점, 중동점, 킨텍스점, 판교점, 대구점, 울산점, 충청점 등 8개 점포는 설 전날 및 당일 이틀간(15~16일) 휴점하고, 압구정본점, 신촌점, 미아점, 목동점, 디큐브시티점, 부산점, 동구점 등 7개 점포는 16일 설 당일과 다음날 휴점한다. 현대아울렛 4개 점포(김포점, 송도점, 동대문점, 가든파이브점)는 설 당일 하루만 쉬고, 가산점은 연휴 기간 정상영업 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최근 연휴를 보내는 트렌드로 자리 잡고 있는 'D턴족'을 잡기 위해 다양한 할인행사와 이벤트를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문정동 136번지 재건축…'대림·현대ENG vs 쌍용' 대결
서울 송파구 문정동 136번지 일대 재건축 시공권을 놓고 대림산업-현대엔지니어링 컨소시엄과 쌍용건설이 맞붙게 됐다.지난해 계약을 따내기 위해 경쟁했던 두 건설사가 이번에는 손을 잡고 입찰에 나서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17일 업계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에 마감된 송파구 문정동 1… [2018-04-17 17:58:04] new
한국은행, 조선업 구조조정에 경남지역 中企 금융지원
한국은행이 조선 및 해운 업체 구조조정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 지원을 활성화한다.한국은행은 금융중개지원대출 한도 중 300억원을 활용한 경남지역 중소기업 금융지원 방안을 마련했다고 17일 밝혔다.지원대상은 최근 1년간 성동조선해양 및 STX조선해양에 납품하거나 용역을 제공… [2018-04-17 17:54:10] new
메가박스도 영화 관람료 인상… 대형 멀티플렉스 3개사 다 올랐다
멀티플렉스 영화관 메가박스가 오는 27일부터 영화관람료를 인상한다.17일 메가박스에 따르면 성인 일반 시간대(13시~23시 전) 관람료가 기존 대비 1000원 인상된다. MX관, 컴포트관에도 조정된 관람료가 적용되지만 더 부티크, 더 부티크 스위트, 키즈관, 발코니석 등의 특별관은 기존 요… [2018-04-17 17:50:36] new
"실버택배가 있었네"… 다산신도시 택배 분쟁 일단락
'택배갑질'로 논란을 빚었던 다산신도시 아파트가 실버택배를 통해 갈등을 해결하기로 했다.국토교통부는 17일 다산신도시 택배 문제와 관련해 입주민 대표, 택배업체를 상대로 간담회를 개최했다. 최근 다산신도시 일대 아파트 주민이 택배 배송 차량의 진입을 막아, 배송 관련 갈등이 발생한… [2018-04-17 17:34:33] new
"출시 후 일평균 약 170대 팔려"...기아차 'THE K9', 누적계약 3200대
기아자동차가 새롭게 선보인 THE K9의 인기가 심상찮다. 영업일수 19일만에 3200대 계약을 달성하며, 향후 플래그십 세단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킬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권혁호 기아차 부사장(국내영업본부장)은 17일 잠실 롯데월드타워 시그니엘서울에서 열린 THE K9 미디어 시승… [2018-04-17 17:27:38]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