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지난해 영업손실 653억... 적자전환

옥승욱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2.13 17:17:22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쌍용자동차가 지난해 내수 판매 호조에도 수출 물량이 줄면서 부진한 실적을 보였다.

쌍용차는 지난해 영업이익이 653억원 손실을 기록하며 적자 전환했다고 13일 밝혔다.

동기간 매출액은 3조4946억원, 당기순손실은 658억원에 달했다. 판매량은 14만3685대를 기록했다.

쌍용차는 지난해 내수 판매에서 14년만에 최대 실적을 달성했음에도 수출물량이 전년 대비 29.2% 줄며 적자 전환했다.

2017년 판매는 티볼리 브랜드의 선전과 G4 렉스턴의 성공적인 시장 안착으로 내수가 8년 연속 증가세를 기록하며 전년 대비 3% 증가했다. 하지만 수출이 29.2% 줄면서 전체 판매는 전년 대비 7.8% 감소했다.

다만 내수 판매는 티볼리 브랜드와 함께 지난해 새롭게 출시된 G4 렉스턴이 각각 소형과 대형 SUV 시장에서 No.1 브랜드로 자리매김하며 국내 SUV 시장 성장을 주도했다.

손익 실적은 수출물량 감소와 함께 잇따른 신차 출시로 인한 감가상각비 증가, 경쟁 심화에 따른 영업비용 증가 및 원화 강세 등의 영향으로 영업손실 653억원과 당기순손실 658억원으로 적자 전환했다.

최종식 쌍용차 대표는 "티볼리에 이어 지난해 G4 렉스턴의 시장안착을 통해 쌍용차의 성장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올해는 렉스턴 스포츠 등 강화된 라인업을 바탕으로 판매 확대와 내실성장을 함께 이뤄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쌍용차 2017년 4분기 경영실적은 ▲판매 3만7034대 ▲매출액 9022억원 ▲영업손실 257억원 ▲당기순손실 302억원을 기록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삼성디스플레이도 '작업환경보고서 공개 차단' 행정소송
삼성전자에 이어 삼성디스플레이도 정부의 '작업환경 측정결과 보고서 전면 공개' 결정에 반발해 행정소송을 제기한 것으로 알려졌다.20일 업계와 고용노동부 등에 따르면 삼성디스플레이는 당국의 충남 아산 탕정공장 작업환경보고서 공개 결정을 받아들일 수 없다면서 대전고용노동청 천안… [2018-04-20 09:13:32] new
은행권 전세대출 50조원 돌파… 1분기에만 5조원 '껑충'
은행권 전세자금대출 잔액 규모가 1분기에만 5조원 이상 늘면서 총 50조원을 웃돌았다.20일 은행권에 따르면 KB국민·신한·KEB하나·우리·NH농협은행 등 5대 시중은행의 3월 말 전세자금대출 잔액은 50조7712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월대비 3.61%(1조7706억원), 지난해 3월에… [2018-04-20 09:11:14] new
KCC, 화장품용 실리콘 글로벌 시장 공략 '박차'
KCC가4월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네덜라드 암스테르담에서 개최된 '인코스메틱스 글로벌(In-Cosmetics Global 2018)'에 참가해 세계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했다.인코스메틱스 글로벌은 매년 유럽에서 개최되는 업계 최대 규모의 화장품 원료 전문 전시회로 실리콘 제조업체 및… [2018-04-20 09:09:56] new
SM상선, 미주노선 1주년 맞아 신규노선 개설로 '새 도약' 다짐
SM상선이 20일 미주노선 개설 1주년을 맞아 북미서안 신규노선 개설로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겠다고 다짐했다.2016년 12월 출범한 SM상선은 4개월 만인 지난해 4월 20일 부산 신항에서 취항한 SM 롱비치호(SM LONG BEACH)를 시작으로 미주서비스를 개시했다.개설 이후 이달 둘째 주… [2018-04-20 08:58:12] new
중국 메모리 반도체가 몰려온다… "내년 상반기 양산" 관측
'반도체 굴기'를 선언한 중국에서 메모리 반도체 분야의 3대 업체가 내년 상반기 메모리 제품의 대량 생산에 들어갈 수 있다는 관측이 나왔다. 메모리 반도체 시장의 주요 플레이어들인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로서는 경계의 끈을 늦출 수 없는 상황이 본격적으로 도래하는 것이다.시장조사업… [2018-04-20 08:46:21] new
 

포토뉴스

0 1 2 3 4